Search

전남동물위생시험소, 축산물 검사 ‘13년 연속’ 최고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0-11-28

본문듣기

가 -가 +



(강진=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라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전국 축산물 시험․검사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식품․의약품 분야 시험․검사기관 숙련도 평가’에서 전 항목 최고 등급을 받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국 축산물 시험․검사기관을 대상으로 검사능력과 신뢰도 입증을 위해 매년 두 차례 걸쳐 숙련도 평가를 갖는다.

 

평가는 식품첨가물, 농약․동물용의약품 잔류검사, 미생물검사 등 축산물 분야 7개 항목을 대상으로 하며, 무작위로 제공된 시료를 검사해 결과를 비교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평가 결과 도동물위생시험소는 모든 항목에서 ‘최우수’를 받아 13년 연속 최고 수준의 분석능력을 갖춘 축산물 시험․검사기관으로 인정받았다.

 

정지영 전남도동물위생시험소장은 “검사 인력 확보와 지속적인 심화교육 지원, 최신 검사장비 도입 등으로 최고 수준의 검사능력을 인정받았다”며 “코로나19로 건강과 안전을 중시하는 소비 트렌드에 맞춰 검사 역량을 강화해 전남산 축산물의 신뢰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물위생시험소는 올들어 현재까지 도내 가공․유통 중인 축산물 전반에 대해 특별 기획 수거검사(명절, 하절기, 가정간편식 등)를 실시했다. 식육․포장육 149건, 축산물 가공품 265건, 식용란 50건 등 총 464건을 검사한 결과 모두 ‘적합’ 판정받아 전남산 축산물의 안전성을 공인했다.

 

특히 지난 2017년 ‘살충제 계란 파동’ 시 유통단계 식용란 검사를 실시, 도내 일반마트, 수퍼마켓을 직접 방문해 계란을 무작위로 수거한 후 잔류농약 34종 및 동물용의약품 21종 등 총 55종에 대한 검사를 실시해 모두 적합한 것으로 확인한 바 있다.

 

더불어, 도내 축산물 가공업소에서 의뢰한 축산물 가공품에 대한 자가품질 검사도 실시하며 안전하고 위생적인 고품질 전남산 축산식품 공급에 앞장서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 Animal Sanitation Laboratory, highest in livestock inspection for '13 consecutive years'

Excellent in all 7 items in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s proficiency evaluation

 

(Gangjin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Jeollanam-do Animal Sanitation Laboratory received the highest grade in all categories in the '2020 Food and Drug Test and Inspection Agency Skills Assessment' conducted for livestock testing and inspection institutions nationwide.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conducts proficiency evaluation twice a year for livestock testing and inspection agencies across the country to prove their testing capability and reliability.

 

The evaluation targets 7 items in the field of livestock products, such as food additives, pesticides and animal drug residue tests, and microbial tests, and was conducted by examining randomly provided samples and comparing the results.

 

As a result of the evaluation, the Island Animal Hygiene Laboratory was recognized as a livestock testing and inspection institution with the highest level of analysis capability for 13 consecutive years, receiving “best” in all categories.

 

Jeonnam Provincial Animal Hygiene Test Director Ji-Young Ji-young said, “We have been recognized for the highest level of inspection ability by securing inspection manpower, continuous in-depth education support, and the introduction of the latest inspection equipment.” We will strengthen the reliability of livestock products from Jeonnam,” he said.

 

Meanwhile, the Animal Hygiene Laboratory has conducted special planned collection inspections (holidays, summer seasons, snack foods, etc.) for all livestock products processed and distributed in Tokyo. A total of 464 cases, including 149 meat and packaged meats, 265 processed livestock products, and 50 edible eggs, were all judged “suitable” and approved the safety of livestock products from Jeonnam.

 

In particular, during the'insecticide egg wave' in 2017, an edible egg test was conducted at the distribution stage, and after randomly collecting eggs by visiting general marts and supermarkets in the province, a total of 55 types were tested, including 34 pesticide residues and 21 veterinary drugs. All of them have been confirmed to be suitable.

 

In addition, we are taking the lead in supplying safe and hygienic high-quality Jeonnam livestock food by conducting self-quality inspections on processed livestock products requested by livestock processing businesses in the provinc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