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350명

김현종 기자 l 기사입력 2020-12-01

본문듣기

가 -가 +

 

▲  전북도 강영석 보건의료과장이 군산ㆍ익산ㆍ전주ㆍ완주 혁신도시 지역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지난달 30일부터 1일 오전 8까지 16명이 신규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확진자는 350명으로 늘어났다는 브리핑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ㆍ익산ㆍ전주ㆍ완주 혁신도시 지역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지난달 30일부터 1일 오전 8까지 16명이 신규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확진자는 350명으로 늘어났다.

 

이들 신규 환자는 익산 11명ㆍ군산 3명ㆍ전주 2명으로 타 지역 방문 및 도내 확진자(181ㆍ192ㆍ305ㆍ323ㆍ324ㆍ336ㆍ337번)와 접촉하는 과정에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됐으며 익산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인 A씨와 B씨(30대 여성)만 정확한 경로가 파악되지 않아 보건당국이 현재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도내 누적 환자를 각 지역별로 살펴보면 ▲ 익산 = 96명 ▲ 전주 = 93명 ▲ 군산 = 82명 ▲ 정읍 = 20명 ▲ 고창 = 5명 ▲ 김제 = 4명 ▲ 임실 = 3명 ▲ 완주 = 2명 ▲ 무주ㆍ장수ㆍ남원 = 각 1명 ▲ 기타 = 42명 등이다.

 

이들 확진자와 직ㆍ간접 접촉자로 분류된 ▲ 익산 = 565명 ▲ 전주 = 342명 ▲ 완주 = 65명 ▲ 군산 = 41명 ▲ 김제 = 20명 ▲ 고창 = 17명 ▲ 남원 = 16명 ▲ 무주ㆍ정읍 = 각 10명 ▲ 부안 = 9명 ▲ 순창 = 5명 ▲ 장수 = 4명 ▲ 진안 = 3명 등 총 1,107명이 자가 격리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전주의 경우 자가 격리자가 전날 242명에서 무려 100명이 증가했고 익산 33명ㆍ완주 15명ㆍ정읍 2명 등이 늘어났고 군산ㆍ남원ㆍ무주는 각각 1명씩 자가 격리에서 해제돼 일상생활로 복귀하면서 수치가 하락했다.

 

임실지역은 전날까지 1명이 자가 격리 상태로 모니터링이 진행됐으나 2차 검사에 '음성'으로 판정돼 감염병 청정지역 지위 회복을 위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는 동시에 군민들에게 "마스크 착용ㆍ각종 소모임과 동호회 활동ㆍ타지역 방문 자제 등의 계도 및 홍보에 행정력을 올인한 상태다.

 

보건당국은 신규 확진자의 자택과 방문지에 대한 방역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 및 추가 접촉자와 자가 격리 수칙 준수 여부 등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익산에 거주하는 C씨(40대 남성 = 전북 339번ㆍ익산 87번)와 D씨(20대 남성 = 전북 340번ㆍ익산 88번) 및 E씨(20대 남성 = 전북 341번)는 각각 자가 격리 해제에 앞서 실시한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C씨는 무증상으로 알려졌고 D씨는 지난 26일 목 간지러움ㆍE씨도 인후통 증상이 최초 발현됐다.

 

C씨와 D씨는 지난 18일 도내 181번 환자와 접촉했고 E씨는 192번(20대 남성 = 181번 접촉자) 환자에게 감염된 것으로 보건당국은 추정하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350 cumulative corona19 confirmed cases

16 people, including 11 in Iksan, 3 in Gunsan, 2 in Jeonju, were judged 'positive'

 

Reporter Kim Hyun-jong

 

As the innovative city areas of Gunsan, Iksan, Jeonju, and Wanju, Jeollabuk-do have been upgraded to the second stage of social distancing, 16 people were newly judged'positive' for Corona 19 from the 30th of last month to 8 am on the 1st,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350. .

 

These new patients, 11 in Iksan, 3 in Gunsan, and 2 in Jeonju, were estimated to be infected with the virus during visits to other regions and contact with confirmed patients in the province (181, 192, 305, 323, 324, 336, 337) As only women in their 50s, A and B (women in their 30s) residing in Iksan, the exact route is not known, so the health authorities are currently conducting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Looking at the cumulative patients in the province by region ▲ Iksan = 96 ▲ Jeonju = 93 ▲ Gunsan = 82 ▲ Jeongeup = 20 ▲ Gochang = 5 ▲ Gimje = 4 ▲ Imsil = 3 ▲ Wanju = 2 ▲ Muju ㆍJangsuㆍNamwon = 1 each ▲ Others = 42.

 

Classified as direct or indirect contact with these confirmed cases ▲ Iksan = 565 ▲ Jeonju = 342 ▲ Wanju = 65 ▲ Gunsan = 41 ▲ Gimje = 20 ▲ Gochang = 17 ▲ Namwon = 16 ▲ Muju·Jeongeup = 10 people each ▲ Buan = 9 people ▲ Sunchang = 5 people ▲ Longevity = 4 people ▲ Jinan = 3 people A total of 1,107 people are in self-quarantine.

 

In particular, in Jeonju, the number of self-isolation increased from 242 the previous day to 100, and 33 Iksan, 15 Wanju, and 2 Jeongeup increased. Gunsan, Namwon, and Muju were removed from self-isolation and returned to daily life. As the numbers fell.

 

Imsil area was monitored in self-quarantine state until the day before, but it was judged as'negative' at the second inspection, and at the same time devoted all efforts to quarantine in order to restore the status of infectious disease clean area, the military people said, "Wearing masks, various small groups and club activities. ㆍIt is in a state of all-in administrative power in guiding and promoting the refrain from visiting other regions.

 

The health authorities have completed quarantine for the home and destination of the new confirmed person, and are analyzing the location of mobile phones, card usage history, and CCTV camera images to determine the correct movement route and compliance with the rules of self-isolation with additional contacts. .

 

Meanwhile, C (male in 40s = 339 in Jeonbuk, 87 in Iksan) and D (male in 20s = 340 in Jeonbuk, 88 in Iksan) and E (male in 20s = 341 in Jeonbuk) Each of them was diagnosed as'positive' in the tests conducted prior to self-isolation, and Mr. C was known to be asymptomatic, and Mr. D first developed symptoms of itchy throat and sore throat on the 26th.

 

Health authorities estimate that C and D contacted patient 181 in the province on the 18th, and E was infected with patient 192 (male in their 20s = contact 181).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