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1조7000억 환매 중단 사태 ‘라임자산운용’ 결국 시장 퇴출

박수영 기자 l 기사입력 2020-12-03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박수영 기자=
1조7000억원의 환매 중단 사태를 일으킨 라임자산운용이 결국 시장에서 퇴출됐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2일 제21차 정례회의를 개최, 라임자산운용에 대한 등록 취소, 과태료 부과, 임직원 제재 조치를 의결했다. 이와 함께, 라임자산운용이 운용중인 펀드는 ㈜웰브릿지자산운용으로 신탁계약 인계명령을 내렸다.

 

금융감독원이 지난 8월 21일부터 9월 6일까지, 9월 20일부터 10월 2일까지 2차례 라임자산운용에 대해 검사한 결과, 다수의 불법행위 및 부적절한 펀드운용이 확인됐다.

 

아울러 불법·부적절한 펀드운용으로 인한 대규모 상환·환매연기로 투자자 피해가 발생했다. 2019년 10월 1일부터 8일까지 상환·환매 연기된 라임자산운용 펀드는 자펀드 173개로, 약 1조7000억원에 달한다.

 

이에 금융위는 자본시장법에 근거해 라임자산운용에 대한 금융투자업 등록을 취소했다. 또한, 9억5000만원의 과태료와 함께, 임직원들은 위법사유에 따라 직무정지·해임요구 등의 조치를 결정했다.

 

현재 라임자산운용이 운용 중인 전체 펀드 215개에 대해서는 라임펀드 판매사들이 공동 설립한 ㈜웰브릿지자산운용으로 인계명령을 내렸다. 인계일자는 3일이다.

 

금융당국은 등록취소 이후 법원의 청산인 선임시까지 금감원 상주검사역을 유지하고, 향후 청산상황도 면밀히 감독할 예정이다. 또한,웰브릿지자산운용으로 인계된 펀드가 법령에 따라 적합하게 관리될 수 있도록 감독해 나갈 방침이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Lime Asset Management, which caused the suspension of repurchases of 1.7 trillion won, was eventually withdrawn from the market.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held the 21st regular meeting on the 2nd, and decided to cancel registration for Lime Asset Management, impose fines, and sanctions for employees. Along with this, the fund under management by Lime Asset Management issued a trust contract transfer order to Wellbridge Asset Management Co., Ltd.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examined Lime Asset Management twice from August 21 to September 6, and from September 20 to October 2, and found a number of illegal activities and inappropriate fund management.


In addition, damage to investors was caused by delayed repayment and redemption due to illegal and inappropriate fund management. Lime Asset Management Fund, which has been postponed for redemption and redemption from October 1 to 8, 2019, is 173 sub-funds, amounting to about 1.7 trillion won.


Accordingly,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canceled the registration of the financial investment business for Lime Asset Management in accordance with the Capital Markets Act. In addition, with a fine of 950 million won, executives and employees decided to take measures such as suspension of work and request for dismissal according to the reasons for the offense.


The total 215 funds currently under management by Lime Asset Management have been handed over to Wellbridge Asset Management, which was co-founded by Lime Fund sellers. The transfer date is 3 days.


After cancellation of registration, the financial authorities will maintain a resident inspector of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until appointment of a liquidator by the court, and will closely monitor the liquidation situation in the future. In addition, we plan to supervise the funds handed over to Wellbridge Asset Management so that it can be properly managed according to laws and regulation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