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번리전 70m 원더골’ 손흥민, 한국인 최초 FIFA 푸스카스상 수상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0-12-18

본문듣기

가 -가 +

▲ 축구선수 손흥민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주장이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FC에서 활약중인 ‘손세이셔널’ 손흥민(28)이 2020년 국제축구연맹(FIFA) 푸스카스상을 수상했다. 이는 한국인 선수 최초의 기록이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20’에서 푸스카스상을 수상했다. 푸스카스상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한 해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골을 넣은 주인공에 수여한다. 

 

특히 손흥민은 함께 최종 후보에 오른 루이스 수아레스(아틀레티코 마드리드), 히오르히안 데 아라스카에타(플라멩구)를 제치고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상은 팬(50%)과 전문가(50%)의 투표를 합산, 수상자를 가린다. 지난 2009년 푸스카상이 제정된 이후 한국인의 수상은 손흥민이 처음이며, 아시아에서는 지난 2016년 말레이시아의 모하메드 파이즈 수브리에 이은 두 번째다.

 

손흥민은 앞서 지난해 12월 7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번리와의 경기에서 약 70m를 단독으로 질주한 뒤, 상대 수비수들을 제치고 환상적인 원더골을 터뜨린 바 있다. 

 

한편,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20’의 ‘올해의 선수상’은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가, ‘올해의 여자 선수상’은 루시 브론즈(맨시티)가, ‘올해의 남자 감독상’은 지난 시즌 리버풀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우승으로 이끈 위르겐 클롭 감독이 차지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Son Heung-min (28), the captain of the Korean national football team and active in Tottenham Hotspur FC in the English Premier League (EPL), won the 2020 International Football Federation (FIFA) Puskas Award. This is the first Korean player to record.

 

Son Heung-min won the Fuskas Award at the International Football Federation's “The Best FIFA Football Awards 2020” held in Zurich, Switzerland on the 18th (Korean time). The Puskas Award is presented by the International Football Federation (FIFA) to the protagonist who scored the most beautiful goals in the world this year.

 

In particular, Son Heung-min was awarded the honor of winning the awards, beating Luis Suarez (Atletico Madrid) and Giorian de Arascaeta (Flamengo) who were both finalists.

 

This award combines the votes of fans (50%) and experts (50%) to determine the winners. Son Heung-min has won the first Korean award since the 2009 Puska Award was enacted, and the second in Asia after Malaysia's Mohammed Paiz Subri in 2016.

 

Son Heung-min previously sprinted about 70m in a game against Burnley in the English Premier League on December 7th last year and scored a fantastic wonder goal, beating opponent defenders.

 

Meanwhile, Lewandowski (Bayern Munich) won the ``Player of the Year'' for ``The Best FIFA Football Awards 2020'', Lucy Bronze (Man City) for the ``Female Player of the Year'', and the Men's Manager of the Year Award for England last season. It was won by coach Jürgen Klopp, who led to the Premier League championship.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