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광주은행, 코로나 의료진 ‘응원꾸러미’ 기탁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3일 도청 접견실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으로부터 코로나19 대응 감염병 전담병원 및 시군 보건소 선별진료소 의료진 등을 위해 기탁한 2천 500만 원 상당의 응원꾸러미를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기탁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송종욱 광주은행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회장 등이 참석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라남도는 13일 광주은행이 코로나19 대응 감염병 전담병원 및 선별진료소의 의료진을 위해 써달라며 2천 500만 원 상당의 응원꾸러미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남도청에서 가진 기탁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송종욱 광주은행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회장 등이 참석했다.

 

광주은행은 지난해 이어 두 번째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힘쓴 의료진을 위해 응원꾸러미 500상자를 마련해 사회공헌에 나섰다.

 

응원꾸러미는 핫팩, 간식거리, 즉석식품 등으로 구성됐으며,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도내 감염병 전담병원과 시군 보건소 선별진료소 의료진 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노고가 가중된 의료진을 위해 올해도 꾸러미를 마련했다”며 “연초부터 한파 등으로 어려운 여건이지만 의료진들이 힘을 내는데 작으나마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영 여건에서도 응원과 힘을 보태준 광주은행에게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따뜻한 마음이 담긴 응원꾸러미가 코로나19 대응으로 지친 의료진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아울러 “올해 코로나19 종식으로 모두가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도민 모두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지역민과 함께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 나가기 위한 나눔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지난해 9월, 응원꾸러미와 같은 긴급구호박스 700개를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해 광주시 동·서·남·북·광산구청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지역의‘코로나19’취약계층과 전남대병원, 조선대병원, 빛고을전남대병원, 광주시립요양병원 진료소의 의료진에게 전달했다.

 

또 추석을 앞두고 광주시청과 전남도청에 각각 1,000상자의 긴급구호박스를 전달하며 지역 의료진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외에도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에 마스크 각각 3만개를 지원했고, 긴급 구호 성금 각 4억원, 3억원, 목포·순천·여수·나주에 각 1천만원을 전달했다.

 

아울러 광주신용보증재단과 전남신용보증재단에 각각 10억원, 기술보증기금에 5억원 출연 외에도 광주은행 자체 특별자금 지원을 실시해 2020년 12월말 기준으로 광주은행이 ‘코로나19’ 피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 실시한 금융지원은 18,339건, 8,668억원에 이르렀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Bank, donated'Cheering Package' to corona medical staff

500 boxes of cheering packages... Second contribution from last year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Jeollanam-do announced on the 13th that Gwangju Bank has deposited 25 million won worth of cheering packages to use for medical staff at hospitals and screening clinics dedicated to infectious diseases responding to Corona 19.

 

Jeonnam Provincial Governor Kim Young-rok, Gwangju Bank President Song Jong-wook, and Gwangju Jeonnam President Park Heung-seok of the Korean Red Cross attended the donation ceremony held at the Jeonnam Provincial Office.

 

Gwangju Bank, for the second time following last year, prepared 500 boxes of cheering packages for medical staff who worked hard to respond to Corona 19 to contribute to society.

 

The cheer package consists of hot packs, snacks, and ready-to-eat food, and will be delivered to hospitals dedicated to infectious diseases in the province and medical staff at municipal health centers through the Korean Red Cross.

 

Gwangju Bank President Song Jong-wook said, “We prepared a package again this year for the medical staff who have increased their hard work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lthough it is difficult conditions due to cold waves from the beginning of the year, I hope that it will be a small help for medical staff to give up their strength.”

 

Jeonnam Provincial Governor Kim Young-rok said, “I am grateful to the Gwangju Bank for supporting and supporting even in difficult business conditions with Corona 19.” “The warm hearted cheering package will be a great help to medical staff tired from Corona 19 response.” Revealed.

 

In addition, he urged, "With the end of Corona 19 this year, all citizens will thoroughly abide by the quarantine regulations, such as social distancing, so that everyone can regain their precious daily lives."

 

Meanwhile, Gwangju Bank has been continuing its sharing activities with local residents to overcome the “Corona 19” crisis.

 

In September of last year, employees produced 700 emergency relief boxes such as cheering packages, and through the East, West, South, North, and Gwangsan-gu offices of Gwangju City, the vulnerable group of'Corona 19' in need of assistance, Chon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Chosun University Hospital, Bitgoeul Chon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Gwangju City Nursing Hospital Clinic.

 

Also, ahead of Chuseok, they delivered 1,000 emergency relief boxes to Gwangju City Hall and Jeonnam Provincial Office, respectively, and expressed their gratitude to local medical staff.

 

In addition, 30,000 masks were provided to Gwangju Metropolitan City and Jeollanam-do, respectively, to overcome the damage of Corona 19. Emergency relief donations of 400 million won and 300 million won respectively, and 10 million won each were delivered to Mokpo, Suncheon, Yeosu and Naju.

 

In addition, as of the end of December 2020, Gwangju Bank provided special funding for Gwangju Bank in addition to contributions of 1 billion won to the Gwangju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nd Jeonnam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nd 500 million won to the Technology Guarantee Fund. Financial support amounted to 18,339 cases and KRW 866.8 billio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