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송중기X김태리X진선규 ‘승리호’, 메인 포스터 공개..기대감 ‘UP’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 넷플릭스 ‘승리호’, 메인 포스터 공개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되는 한국 최초 우주 SF 블록버스터 <승리호>가 승리호 선원들의 화려한 활약을 기대케 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영화 <승리호>가 우주에 발을 내디딘 주인공들의 모습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들이 겪을 모험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매력도, 박력도 넘치는 승리호 선원들의 위세당당한 모습을 담고 있다. 한국 영화 최초 우주 SF 장르에 도전한 <승리호>는 세계 최고 수준에 이른 우리 영화의 상상력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국인 캐릭터를 우주로 쏘아 올린다. 

 

승리호의 선원들인 태호(송중기 분), 장선장(김태리 분), 타이거 박(진선규 분), 업동이(유해진 분)는 황폐해진 지구를 떠나 우주 쓰레기 청소로 간신히 생활을 유지하는 인물들이다. 

 

우주를 누비지만 돈 걱정에 매일 골치 아픈 이들에게 때마침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가 굴러들어온다. ‘도로시’를 찾기 위해 온 우주는 혈안이 돼 있고, 승리호의 선원들은 ‘도로시’와 거액의 돈을 맞바꾸기 위한 위험한 거래에 발을 내딛게 된다. 

 

포스터를 통해 공개된 승리호 선원들의 차림새는 할리우드에서 우주를 누벼온 슈퍼 히어로들과 달리 어딘가 친근한 모습으로 더욱 눈길을 끈다. 

 

우주 쓰레기를 수거하며 생활비 걱정을 하는 생계형 캐릭터들다운 외모로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설정을 더한 조성희 감독의 디테일이 눈에 띄는 부분이다. 포스터에 등장한 승리호 또한 매끈하고 날렵한 할리우드 영화의 우주선과 달리 투박하고 박력 있는 생계형 비행을 선보일 승리호의 매력을 짐작하게 한다.

 

한편, <승리호>는 오는 2월 5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Korea's first space science fiction blockbuster <Seungriho>, which will be released to over 190 countries around the world through Netflix, a world-class entertainment streaming service, has released the main poster to expect the crew's splendid performance.

 

In 2092, the Netflix movie Seungri-ho, a story about the crew of the space garbage scavenger Seung-ho discovering Dorothy, a humanoid robot known as a weapon of mass destruction, jumps into a dangerous trade, is the main character of the heroes who set foot in space. By releasing the poster, we raise expectations for the adventures they will face.

 

The released main poster contains the prestigious appearance of the crew of Seung-ho, who are full of charm and power. <Seungriho>, the first Korean movie to challenge the space science fiction genre, shoots Korean characters into space based on the imagination and technology of our film, which reached the world's highest level.

 

The sailors of Seung-ho, Tae-ho (played by Song Joong-ki), Jang Captain (played by Kim Tae-ri), Tiger Park (played by Jin Seon-gyu), and Goe-dong (played by Yu Hae-jin), are the characters who barely maintain their lives by cleaning space waste from the desolate earth.

 

The humanoid robot “Dorothy,” known as a weapon of mass destruction, rolls in to people who travel through space but are troubled every day with money worries. The whole universe is eager to find “Dorothy,” and the crew of Seung-ho set foot in a risky deal to trade a large sum of money with “Dorothy”.

 

The outfits of the crew members of Seung-ho, revealed through the poster, attract more attention with their friendly appearance, unlike the superheroes who have traveled through space in Hollywood.

 

The details of Director Sunghee Sung-hee, who added a setting that can be easily resonated with their appearances like livelihood characters who are concerned about the cost of living while collecting space trash, is a prominent part. Seung-ho, which appeared on the poster, also makes us guess the charm of Seung-ho, which will show a clunky and powerful livelihood flight unlike the smooth and sleek Hollywood movie spaceship.

 

Meanwhile, <Seungriho> is scheduled to meet viewers from 190 countries around the world through Netflix on February 5th.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