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스타벅스, 최초 장애인 인식 개선 매장 서울대치과병원점 오픈 한 달

최애리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전 세계 스타벅스 최초로 장애인 편의 시설을 강화한 포괄적 디자인을 적용해 2020년 12월 3일 문을 연 서울대치과병원점이 장애인 인식 개선에 대해 긍정적인 호응을 받으며 오픈 한 달을 맞았다.

 

서울대치과병원점은 서울대학교치과병원 부설 장애인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위치한 매장으로 스타벅스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대학교치과병원과 협력해 장애인 고용 증진과 장애인 인식개선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의 의미를 담은 매장이다. 총 12명의 파트너 중 다양한 직급에서 장애인 파트너가 6명이 근무하며 편견 없는 채용에도 앞장서고 있다.

 

스타벅스는 매장 컨셉 개발 단계에서부터 매장 디자인, 제반 환경, 운영 테스트 등 현재 스타벅스에서 근무 중인 장애인 파트너들의 의견을 반영했다. 색약이 있는 분들을 위해 출입문에서 시작해 메뉴를 주문하고 음료를 받아가는 동선의 바닥 색을 다르게 표현해서 혼돈이 되지 않도록 하는 등 매장 곳곳에 장애인 편의 시설을 반영했다.

 

이러한 이유로 매장 위치가 장애인치과병원 건물 안쪽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병원 의료진과 내원 환자 외에도 매장 오픈 소식을 접하고 벤치마킹을 목적으로 장애인 편의 시설과 서비스를 체험하기 위한 장애인 기관 관계자를 비롯해 사회복지 관련 전공 학생들의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서울대치과병원점 김태석 점장은 “최예나 청각장애인 부점장을 비롯해 장애인 바리스타들을 만나기 위해 직접 찾아와 응원과 격려의 말을 전하거나, 매장에 적용된 장애인 친화 시설과 서비스 등을 직접 체험해 보시기도 한다”며 “고객들의 응원 한 마디 한 마디가 파트너 모두가 함께 나아갈 수 있는 힘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서울대치과병원점 최예나 청각장애인 부점장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구분 없이 함께 어우러져 있는 모습에 매순간 감동을 느낀다”며 “우리 매장이 특수한 매장이다라는 것을 많은 고객님들이 아시고 우리 파트너들에게 끊임없는 응원과 사랑을 표현해 주시는 점에 너무 감사하고, 이에 더욱 좋은 모습으로 고객님들을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해 드리겠다라는 다짐을 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러한 다양한 고객들의 관심과 호응은 매장 매출로도 이어지고 있다. 병원 내부에 위치해 있고 코로나19 상황으로 테이크 아웃만 가능함에도 불구하고 지역 인근 12개 매장에서 상위 5위 안에 들어갈 정도로 오픈 전 예상 매출 대비 160%을 상회하며 주중에는 하루 평균 600명의 고객들이 방문하고 있다.

 

이 매장은 글로벌 스타벅스에도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에는  미국 스타벅스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서울대치과병원점 매장 이야기가 공개되면서 전 세계 스타벅스 파트너와 고객들에게도 영감을 주는 매장으로 소개된 바 있다.

 

서울대치과병원점은 사회적 가치 실현을 목표로 하는 매장으로서 스타벅스는 사회 환원을 위해 서울대치과병원점의 수익금 일부를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전달해 저소득층 장애인의 치과 수술비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대학교치과병원과 장애인 인식 개선과 고용 증진을 목표로 하는 구체적인 방안과 지속적인 상호협력을 약속하는 삼자간 MOU 협약식을 상반기 중 가질 예정이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tarbucks opens its first store to improve awareness of the disabled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Reporter Choi Ae-ri

Starbucks Coffee Korea is the first Starbucks in the world to apply a comprehensive design with enhanced amenities for the disabled, and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which opened on December 3, 2020, celebrated its opening with a positive response to the improvement of awareness of the disabled.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branch is located in the Central Oral Clinic Center for the Disabled at the Dental Hospital for the Disabled, affiliated with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Starbucks works with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to promote the employment of the disabled and to realize social values ​​through improved awareness of the disabled. It is a store with meaning. Out of a total of 12 partners, 6 disabled partners in various positions work, leading the way in unbiased hiring.


Starbucks reflected the opinions of partners with disabilities currently working at Starbucks, from the store concept development stage to store design, environment, and operational testing. For people with color impairments, the facilities for the disabled were reflected throughout the store, such as differently expressing the color of the floor of the line starting at the entrance, ordering menus, and receiving beverages to avoid confusion.


For this reason, despite the fact that the store is located inside the building of the Dental Hospital for the Disabled, in addition to the hospital medical staff and patients visiting the hospital, visits by people from institutions with disabilities and students majoring in social welfare to learn about the store opening and to experience facilities and services for the disabled for the purpose of benchmarking. This continues.


Tae-Seok Kim, manager of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Branch, said, “To meet the deaf baristas, including Choi Ye-na, the deaf barista, you can personally come to provide support and encouragement, or experience the handicapped-friendly facilities and services applied to the store.” Every word of support from customers is helping all of our partners go forward together.”


Hearing-impaired deputy manager Choi Ye-na of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said, “I am always impressed by the appearance of being harmonized with the disabled and the non-disabled. Many customers know that our store is a special store, and we continue to support and love our partners. “I am so grateful for your expression, and I am committed to providing the best service to customers in a better way.”


These various customers' interest and response are also leading to store sales. Although it is located inside the hospital and is only available for takeout due to the Corona 19 situation, it exceeds 160% of the expected sales before opening to the top 5 in 12 stores near the region, and an average of 600 customers visit each weekdays.


This store is also attracting a lot of attention from Global Starbucks. Recently, the store story of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store was revealed through the Starbucks Instagram account in the United States, and it was introduced as a store that inspires Starbucks partners and customers around the world.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branch is a store that aims to realize social value, and Starbucks plans to support the dental surgery expenses of the disabled by low-income families by delivering a portion of the proceeds from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branch to the Central Medical Center for the Disabled at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


To this end,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and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Dental Hospital are planning to hold a three-way MOU agreement ceremony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that promises concrete measures aimed at improving the awareness of the disabled and promoting employment and continuous mutual cooperation.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