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공식]전승빈, “전처 홍인영과 이혼-심은진 교제 시기 겹치지 않아”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 심은진♥전승빈 결혼 <사진출처=mbc>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가수 겸 배우 심은진과 결혼한 배우 전승빈이 전 아내인 배우 홍인영의 저격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전승빈은 14일 소속사 스타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계속해서 풍선처럼 불거지는 의혹과 저의 대한 오해에 있어 해명이 필요할거 같아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됐다”며 운을 뗐다.

 

전승빈은 전처 홍인영과의 이혼 시기와 관련해 “지난 2019년 12월 별거를 시작해 이혼서류를 접수하고 지난해 4월 이혼이 확정됐다”며 “별거 중 서로 이혼을 결정하고 이혼에 대한 양측 협의기간과 코로나로 인한 법원 휴정으로 인해, 2020년 3월 5일 이혼에 대한 서류를 법원에 접수했으며, 2020년 4월에 최종적으로 법적 확정이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 부분은 2020년 3월 5일 이혼 접수 시 법원에 제출한 서류와 이혼절차 진행을 위해 변호사를 선임한계약서에도 날짜가 명시돼 있기에 명백한 사실로 더 이상 논란이 될 부분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 “별거 당시 저를 어릴 적에 키워준 외할머니께서 지난해 1월 4일 돌아가셔서 장례식을 치르는 동안에도 전 와이프는 장례식에 참석을 안했었기에 이미 그무렵부터 이혼을 준비하며 별거 생활을 해왔다는 부분 또한 논란에 여지는 없으리라 생각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혼 3개월 후 살림을 차렸다는 얘기가 있는데 지금 현재도 실질적으로 살림을 합치거나 신혼집을 꾸린 상황은 아니다”며 “심은진은 아직도 본가에 생활 중이며, 저희 집과 본인 집을 왕래하는 코로나 상황 때문에 대부분의 데이트를 집에서 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지 살림 합치거나 신혼살림을 꾸린 적은 없다”고 해명했다.

 

전승빈은 “저희의 만남이 짧아 많은 분들이 오해 하실 수 있는 상황인 점 충분히 이해하고 있지만, 분명히 말씀을 드릴 수 있는 건 이혼과 심은진과의 만남이 시기가 겹치는 일은 절대 없었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이렇게 제가 정확한 사실을 알려드림으로써 더 이상 논란이 되지 않기를 바라며, 저의 새 출발이 그분에게는 서운할 수 있고 기분이 좋지만은 않은 소식이었을 것이라 이해한다. 하지만 이제 그분도 모든 논란에서 벗어나 부디 행복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전승빈과 심은진은 앞서 지난 12일 혼인 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됐다. 

 

이를 본 홍인영은 같은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베테랑>의 조태오(유아인 분) 스틸컷을 게재했다. 이후 지인이 “어이가 없네”라는 글을 남기자 “할말하않(할말 많지만 하지 않겠다)”, “그냥 가식”이라는 댓글을 남겨 논란을 빚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Jeon Seung-bin, married to Singer and actor Shim Eun-jin, from the girl group Baby Vox, revealed his position on the sniper article of former wife, actor Hong In-young.

 

On the 14th, Jeon Seung-bin said through her agency, StarHue Entertainment, "I am posting this post because I think I will need clarification for the suspicion of constantly blowing up like a balloon and my misunderstanding about me."

 

Regarding the timing of divorce with his ex-wife Hong In-young, Jeon Seung-bin said, “We started separation in December 2019, received the divorce documents, and the divorce was confirmed in April last year.” “During separation, we decided to divorce each other, Due to the adjournment of the court due to the result of the court's adjournment, on March 5, 2020, the divorce document was filed with the court, and it was finally legally finalized in April 2020.”

 

“This is a clear fact, and I don't think it will be controversial anymore because the date is also specified in the documents submitted to the court when the divorce is filed on March 5, 2020, and the contract for appointing an attorney to proceed with the divorce process.” He said.

 

“It is also controversial that the mother who raised me at the time of separation as a child died on January 4 of last year and had not attended the funeral even during the funeral. I think there will be no.”

 

He added, “There is a story that I set up a house after 3 months of divorce, but even now, I am not in a situation where I actually combined the house or opened a newlywed house.” “Shim Eun-jin is still living in her home. “It was a situation where I had no choice but to do a date at home, and I have never joined a housekeeper or organized a honeymoon.”

 

Jeon Seung-bin emphasized, "We fully understand that our meeting is short and it is a situation that many people may misunderstand, but what I can tell you clearly is that the divorce and the meeting with Shim Eun-jin never overlapped with the timing."

 

In addition, “I hope that I will not be controversial anymore by letting me know the exact facts, and I understand that my new start would have been news that could have been sad and not good for him. But now, I hope that he will also be happy free from all controversy.”

 

On the other hand, Jeon Seung-bin and Shim Eun-jin reported marriage on the 12th and became a legal couple.

 

On the same day, her Hong In-young posted a still cut of her movie Veteran, Tae-Oh Jo (played by a toddler) on her Instagram the same day. Afterwards, when an acquaintance left a post saying, “I'm not crazy,” she left comments such as “I don't say something (but I won't do it)” and “just pretend”, causing controversy.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