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충북대 의과대학 최영기 교수팀, 세계적 과학저널 논문 게재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의과대학 최영기(사진) 교수팀은 국내 항체 치료제 개발 회사 셀트리온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CT-P59’의 바이러스 제거 효과를 생체 내/외 실험으로 검증해 세계적 과학저널에 발표했다.


이번 연구결과로 현재 코로나19 표준치료제로 인정받고 있는 렘데시비르와 비교한 페렛 동물시험에서 CT-P59의 고용량 투여군이 렘데시비르보다 높은 바이러스 제거 효과를 보인 것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는 지난 6월 셀트리온을 비롯한 충북대학교, 질병관리청, 국방과학연구소,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포항공과대학교, 고려대학교, 서울대학교병원 등 다양한 기관과 학계의 연구진이 대거 참여했으며, 셀트리온은 이번 연구 결과를 담은 논문 ‘SARS-CoV-2 스파이크 단백질의 수용체 결합 도메인을 표적으로 하는 치료 중화 항체(A therapeutic neutralizing antibody targeting receptor binding domain of SARS-CoV-2 spike protein)’을 세계적인 과학저널 “네이처 커뮤니케이션(Nature Communications)”에 게재했다.


현재 이 항체는 임상 1, 2상 실험을 완료해 식약처에 긴급사용 허가를 신청 중인 것으로 알려져 SARS-CoV-2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최초의 단클론 항체 치료제로 사용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최영기 교수팀은 이 밖에도 충북대 인수공통전염병센터의 생물안전 3등급 연구시설을 이용해 다양한 국내외 연구진과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중화항체 역할 검증을 통해 백신 개발 및 신·변종 바이러스 치료제개발 연구를 진행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Professor Younggi Choi's team publishes a paper in a world-class scientific journal

SARS-CoV-2 antibody treatment efficacy verification research results published in Nature Communication

-im changyong reporter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President Kim Soo-gap) Professor Choi Young-ki (photo) of the College of Medicine has verified the virus elimination effect of'CT-P59', a corona 19 antibody treatment developed by Celltrion, a domestic antibody treatment company, through in vivo/external experiments and published in a global scientific journal Announced.


As a result of this study, it was confirmed that the high-dose group of CT-P59 showed higher virus removal effect than remdesivir in a ferret animal test compared with remdesivir, which is currently recognized as the standard treatment for COVID-19.


In June, Celltrion, including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National Defense Science Research Institute, Korea Research Institute of Bioscience and Biotechnology, Pohang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Korea University,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other researchers from various institutions and academia participated in this research. “A therapeutic neutralizing antibody targeting receptor binding domain of SARS-CoV-2 spike protein”, a paper containing the results, was published in the world-class scientific journal “Nature Communication”. Nature Communications)”.


Currently, the antibody is known to have completed phase 1 and 2 clinical trials and is applying for an emergency use permit from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and it is highly likely to be used as the first monoclonal antibody treatment for SARS-CoV-2 virus infection.


In addition, Prof. Young-gi Choi's team is conducting joint research with various domestic and foreign researchers using the Biosafety Level 3 research facility of the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Infectious Disease Center, and is conducting research on vaccine development and new and variant virus treatments through verification of the role of neutralizing antibodies.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