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농협청주교육원, 코로나19 임시대기시설 지원..해외입국자 60여명 수용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 농협청주교육원은 청주시와 협의를 통해 13일부터 해외입국자 코로나19 임시대기시설을 지원하고 있다. 농협청주교육원 본관 전경. (C)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농협청주교육원(원장 태용문)은 청주시와 협의를 통해 13일부터 해외입국자 코로나19 임시대기시설을 지원하고 있다.

 

인천?김포?청주공항 등을 통해 청주에 오는 해외입국자들은 우선 상당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난 후 검사결과가 나올 때 까지 농협청주교육원에서 머물게 된다.

 

머무는 시간은 검사여건에 따라 당일 혹은 1일 숙박이다.

 

그 동안 해외입국자가 평균 50명 이하인 점을 감안 60여명을 수용할 수 있도록 마련되었으며 기본 1인 1실에 8개실은 가족용으로 2인 1실이다.

 

청주시에 따르면 이전까지 임시대기시설로 운용되었던 충북도자치연수원은 생활치료센터로 운영될 계획이다.

 

태용문 원장은 “청주시와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적극 협력해 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onghyup Cheongju Education Center supports the COVID-19 temporary inspection facility.

-im changyong reporter

 

Nonghyup Cheongju Education Center (Director Tae Yong-moon) has been supporting the COVID-19 temporary inspection facility for overseas immigrants from the 13th through consultation with Cheongju City.

 

Foreign immigrants coming to Cheongju through Incheon, Gimpo, and Cheongju airports first undergo an examination at an appropriate health center and then stay at the Nonghyup Cheongju Education Center until the examination results are obtained.

 

The length of stay is either the same day or one-day stay depending on the inspection conditions.

 

Considering that the average number of foreign immigration is less than 50 so far, it has been prepared to accommodate about 60 people, and the basic 1 room for 1 person and 8 rooms for families are 2 people and 1 room.

 

According to Cheongju City, the Chungbuk-do self-government training center, which was previously operated as a temporary inspection facility, plans to operate as a life treatment center.

 

Director Tae Yong-moon said, "We will actively cooperate with Cheongju City to overcome COVID-19.“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