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중랑구,‘신속한 제설작업’으로 구민 안전 지켰다.

하인규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 류경기 중랑구청장 망우3동 면일초등학교 통학로 주변 제설작업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중랑구 망우리공원 제설작업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강설로 인한 주민 불편 최소화에 나섰다. 구는 지난 12일 한파를 동반한 많은 눈이 내림에 따라 제설대책 2단계 비상근무를 가동하고,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구민의 안전을 지켰다고 밝혔다.

 

먼저 도로제설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염화칼슘 88t, 소금56t, 친환경44t 등 제설자재 188t, 대형 살포기 등 장비 28대를 동원해 망우로 외 27개 노선과 취약지역에 5차례 걸친 제설작업을 시행했다.

 

또한, 구청 직원이 16개 동주민센터로 파견되어 차량진입이 어려운 좁은 이면도로와 골목 구석구석에 쌓인 눈을 치우며 중랑구민의 안전한 보행길 만들기에 만전을 기했다.

 

특히, ▲용마산 자락길, 망우산 둘레길 등 주요등산로 7개소, ▲용마폭포공원, 봉화산근린공원 등 지역 내 공원 67개소, ▲중랑천 산책로 등 주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에 대한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주민불편도 최소화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도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망우3동 면일초등학교 통학로 주변의 남아있는 눈을 치우는 등 제설 작업에 나섰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애써준 직원들과 도움을 주신 주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제설 취약지점을 꼼꼼히 챙겨 어르신과 어린이도 안심하고 다닐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 6일 폭설로 인한 주민 피해를 막기 위해 ‘내 집, 내 점포 앞 눈 치우기’ 동참문자를 발송하고 직원, 주민 등 약 1천여 명을 동원하는 등 꼼꼼한 제설작업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 (C)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ungnang-gu kept the residents safe with “quick snow removal”.
188 tons of snow removal materials, 28 equipment mobilization, 28 routes in the area, and 5 times of snow removal in vulnerable areas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Jungnang-gu (Gu Officer Ryu Gyeonggi) has taken steps to minimize the inconvenience of residents due to snowfall. Goo announced on the 12th that as a lot of snow fell along with the cold wave, the second stage of the snow removal countermeasures was put into operation, and the safety of the residents was kept through rapid snow removal.

 

First, to prevent road snow removal and traffic accidents, 188 tons of snow removal materials such as 88 tons of calcium chloride, 56 tons of salt, and 44 tons of eco-friendly environment were used, and 28 equipments such as large sprayers were used to perform snow removal operations on 27 routes and vulnerable areas, including Mangwoo Road, five times.

 

In addition, employees of the district office were dispatched to 16 Dong Community Centers to remove snow accumulated on narrow roads and alleys where it is difficult to enter the city, and make every effort to create a safe pedestrian path for Jungnang-gu residents.

 

In particular, ▲ 7 major climbing roads such as Yongmasan Jarak-gil and Mangwoosan Dulle-gil, ▲ 67 parks in the area such as Yongma Falls Park and Bonghwasan Neighborhood Park, ▲ rapid snow removal work for facilities mainly used by residents such as the Jungnangcheon Promenade. Minimized.

 

The head of Jungnang-gu, Gyeonggi-do, also started snow removal work, such as clearing the remaining snow around the school road at Myeonil Elementary School in Mangwoo 3-dong for the safety of children.

 

“I am grateful to the staff and residents who have worked hard to make snow removal in spite of the cold weather,” said Ryu, Gyeonggi-do mayor of Jungnang-gu. “We will continue to take care of vulnerable spots in the future so that the elderly and children can go safely. I said.

 

On the other hand, on the 6th, to prevent damage to residents due to heavy snowfall, the city sent a letter to participate in'Cleaning up snow in front of my house and store' and carried out meticulous snow removal work such as mobilizing about 1,000 employees, including residents, and received great response. There is a bar.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