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경기도, “올 상반기 의료자원 확충과 고위험 시설 보호에 특별히 집중할 것”

하인규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본문듣기

가 -가 +

▲ 경기도 임승관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응단장 14일 정례기자회견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가 코로나19 백신을 통해 집단면역이 확보될 때까지 의료자원 확충과 고위험 시설 보호에 특별히 집중할 방침이다.

 

임승관 경기도 코로나19긴급대응단장은 14일 정례 기자회견을 열고 “백신 접종으로 인한 집단 면역 효과를 한국사회는 2021년 하반기쯤 얻게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임 단장은 “백신을 통해 집단면역이 확보될 때까지 방역 역량을 최대한 모아야 한다”며 “지금과 같은 방식을 기본으로 유행 상황에 맞춰 사회적 거리두기의 범위와 강도를 조절해가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거리두기 단계를 보다 부드럽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의료자원을 더 많이 확충하고 더 효율적으로 운영해야 하며 요양병원, 요양시설, 복지시설 같은 고위험 공간을 좀 더 안전하게 보호해야 한다”며 “2021년 상반기 경기도는 백신접종 프로그램의 원활한 실행 준비와 더불어 의료자원 확충과 고위험 시설 보호에 특별히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14일 0시 기준, 경기도 확진자 수는 전일 대비 171명 증가한 총 1만7,605명으로, 도내 25개 시군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일반과 중증환자 병상을 합한 도내 의료기관 확보 병상은 총 1,042개이며, 현재 병상 가동률은 74.5%인 776병상이다. 이 중 중증환자 치료 병상은 90개로 58개를 사용 중이며 현재 가동률은 64.4%다.

 

경기도 제3호부터 제11호 등 8개 일반 생활치료센터와 제1호 특별 생활치료센터에는 13일 18시 기준 1,301명이 입소해 45.4%의 가동률을 보이며, 잔여 수용가능 인원은 1,562명이다.

 

고양시 소재 특수학교와 관련해 지난 4일 특수학교 돌봄교사와 일가족 3명이 최초 확진판정을 받은 이후 13일까지 8명이 추가확진되며 14일 0시 기준 확진자수는 11명으로 늘어났다. 최초 확진자가 확인된 직후 학생과 교직원 등 35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했고, 양성 3명, 음성 32명으로 확인됐다. 현재 접촉자들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한 상태다.

 

구리시 소재 주간보호센터와 관련해 지난달 30일 고위험 시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선제검사에서 시설 이용자 3명이 확진판정을 받아 접촉자들을 자가격리조치했다. 이어 자가격리 기간동안 13일까지 총 7명이 추가확진판정을 받으면서 14일 0시 기준 확진자는 10명으로 확인됐다. 현재 주간보호센터 입소자, 직원 등 관련자 전원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했고 시설 내 소독처리를 완료했다.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 Province, “We will focus on expanding medical resources and protecting high-risk facilities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Gyeonggi Corona 19 Emergency Response Team Regular Press Conference on the 14th

 

-Reporter In-Gyu Ha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Gyeonggi Province plans to focus specially on expanding medical resources and protecting high-risk facilities until collective immunity is secured through the Corona 19 vaccine.

 

Gyeonggi-do Corona 19 Emergency Response Director Lim Seung-gwan held a regular press conference on the 14th and said, "The Korean society will gain the collective immunity effect from vaccination by the second half of 2021."

 

Manager Lim explained, “We need to collect quarantine capabilities as much as possible until collective immunity is secured through vaccines.” “Based on the current method, we will have to adjust the range and intensity of social distancing according to the trend.” did.

 

“In order to keep the distance step smoother, more medical resources should be expanded and operated more efficiently, and high-risk spaces such as nursing hospitals, nursing facilities, and welfare facilities should be more securely protected.” “In the first half of 2021, Gyeonggi Province In addition to preparing for the smooth implementation of the vaccination program, we will focus specially on expanding medical resources and protecting high-risk facilities.”

 

As of 0 o'clock on the 14th, the number of confirmed patients in Gyeonggi-do was 17,605, an increase of 171 from the previous day, and confirmed cases occurred in 25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A total of 1,042 beds secured by medical institutions in the province, including general and severe patient beds, and the current bed utilization rate is 776 beds, which is 74.5%. Of these, there are 90 treatment beds for severely ill patients, 58 in use, and the current utilization rate is 64.4%.

 

As of 18:00 on the 13th, 1,301 people admitted to 8 general life treatment centers including Nos. 3 to 11 in Gyeonggi-do, showing an operation rate of 45.4%, and the remaining capacity is 1,562.

 

Regarding the special school located in Goyang City, 8 additional patients were confirmed by the 13th after the first diagnosis of the special school carer and 3 family members on the 4th, and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creased to 11 as of 0 o'clock on the 14th. Immediately after the initial confirmation was confirmed, a full test was conducted on 35 people including students and faculty, and it was confirmed that 3 positive and 32 negative. Currently, the contacts have been self-contained.

 

In a preemptive inspection conducted on high-risk facilities on the 30th of last month in relation to the day care center in Guri-si, three facility users were confirmed as confirmed, and the contacts were self-quarantined. Then, during the self-isolation period, a total of 7 people were confirmed as additionally by the 13th, and 10 confirmed as of 0 o'clock on the 14th. Currently, all residents and employees of the day care center have been self-isolation and disinfection treatment has been complete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