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미얀마에 트럼프의 중국 축소전략 뒤집기

김종찬 정치경제기자 l 기사입력 2021-02-09

본문듣기

가 -가 +

▲ 미연마  수지 고문.     ©브레이크뉴스

중국 일대일로에 의존한 미얀마 개발이 트럼프 체제에서 위축된 이후 바이든 체제가 들어서자 미얀마 군부가 미국 민주당 공화당 대립을 확대하고 있다.

 

미 국무부 대변인은 8일 브리핑에서 "우리는 버마 국민과 함께 서 있으며, 민주적으로 선출된 정부에 대한 지지를 포함해 그들의 평화로운 집회 권리를 지지한다", 중국에 대해 쿠데타를 규탄하는 민주국가들의 움직임에 동참을 요구하며, 예맨에서 무장단체 친이란의 후티 반군 지도부에 대한 미국의 압박은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행정부는 앞서 트럼프 행정부에서 진행하던 친미국의 사우디가 친이란의 후티 반군 진압용 군사작전 지원 종료를 밝혀 군사대립의 축소를 공식화했다.

 

바이든 행정부에서 민주당 오바마 대통령의 미얀마 군부 민간이양 지원과 달리, 공화당 트럼프 대통령에서 중국과의 경제투자 제한으로 한국의 대체 진출 전략이 미얀마 군부에 의해 뒤집기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미 국무부는 블링컨 장관이 5일 양제츠 중국 공산당 외교 정치국원과 통화로 중국이 버마의 군부 쿠데타를 규탄하는 국제사회에 동참할 것을 말하며 신장·티베트·홍콩·대만까지 인권과 민주주의 문제를 밝혔다고 국무부가 공개했다.

 

양제츠 정치국원은 홍콩·신장·티베트에 대해 내정으로 외부 간섭 불가로 거절했고, 대만 문제에 중국 주권·영토의 완결에 관한 사항이고 하나의 중국 원칙 존중하라고 밝히며, “·미는 각자의 핵심 이익과 정치 제도, 발전 방향을 존중해야 한다. 그간의 잘못을 바로잡고 상호 존중 정신으로 중·미 관계의 건강한 발전을 견지해야 한다고 대응한 것으로 중국 언론이 밝혔다.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미얀마에 쿠데타 14일전인 지난달 12일 방문해 민 아웅 흘라잉 국방부 최고사령관과 회담하고 "중국은 미얀마의 발전을 위해 경제회랑(CMEC) 건설이 완전히 시행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9일 미얀마 군부 쿠데타로 미얀마의 대중국 채무가 다시 늘어날 것이라며, 중국과 미얀마 간 일대일로 사업인 중국-미얀마 경제회랑재개 가능성을 보도했다.

 

인도와 국경이 닿고 인도양 항구를 지닌 미얀마에는 중국이 일대일로의 2015년부터 CMEC사업으로 중국 윈난성에서 미얀마를 관통해 인도양까지 항구 도시 차우퓨를 870km 교통로와 원유가스관을 연결하고 현대식 항만을 만드는 경제회랑사업에 72억달러가 추진 중이며, 중국은 미얀마와의 CMEC사업과 파키스탄과의 경제회랑(CPEC)과 동시에 추진하며 인도양과 직접 연결하고 있어 인도와 오랜 양국 국경 충돌이 계속돼 왔다.

 

미얀마에서 1일 군부 쿠데타 이후 3일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미얀마의 우호적 이웃으로서 미얀마의 모든 정당이 분쟁을 적절하게 해결하고 정치적 사회적 안정을 유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트럼프 체제에서 수지 국가고문은 201811월 중국과 재협상으로 CMEC사업을 72억달러에서 18억 달러로 대폭 축소했고, 문재인 대통령은 201993일 미얀마를 방문해 수치 고문과 정상회담 후 기자회견으로 양국은 개발 분야에서 활발한 협력을 통해 상생번영을 촉진하기로 했다. 한국은 미얀마에 대한 대외경제협력기금(EDCF)10억 달러로 확대해 안정적 개발 협력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고, 미얀마 개발연구원(MDI), 무역진흥기구(MYANTRADE) 등과 함께 한국의 경제발전 경험을 공유하게 될 것이라며 3개항 합의를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수지 고문과 공동기자회견에서 미얀마 정부도 미얀마 평화 프로세스를 국가 최우선 과제로 삼고, 라카인 문제 해결과 같은 민족 간 화합, 국가 통합을 위해 노력하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다. 양국이 서로 도우며 함께 나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신남방정책을 밝혔다.

 

미얀마 수지 고문이 중국과의 CMEC사업을 축소한 것과 관련, ‘월스트리트저널이 미 국무부 산하 국제개발처(USAID) 프로그램에 따라 동남아 국가들에 전문가 파견으로 각국의 일대일로 사업 타당성과 국가채무 위험성에 대해 조언한 결과 미얀마는 사업을 축소하고 인도네시아가 잠정 중단했다고 밝혔다.

 

미 민주당 오바마 행정부는 미얀마와 2009년 군부의 권력 이양을 발표할 당시 커트 캠밸 동아태 차관보가 담당자로 직접 미얀마를 방문했고, 2011년 클린턴 국무장관이 미얀마를 방문 수치 고문을 만났고, 2012년 오바마 대통령이 미얀마를 처음 방문했다.

 

미얀마 민정 이양 정책 담당자이던 캠밸은 바이든 선거캠프에서 아시아 차르를 거쳐 백악관 NSC 인도태평양조정관으로 아시아 인도태평양 정책 지휘자이며, “이 지역 각국에게 중국의 공급 체인에서 빠져나와 다른 지역 경제로 이동해도 여전히 새로운 성장의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고 안심시켜야 한다고 지난달 12포린어페어스에서 밝혔다.

 

중국사회과학원의 류웨이둥 미중관계 연구원은 캠벨 등장에 "이념 대결은 줄어들고 실용 대결이 늘어날 것"이라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에 지난달 14일 밝혀, 미얀마 사태를 예고했다. kimjc00@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rump overturns China's shrinking strategy in Myanmar

 

Myanmar's development, which relied on China's one-on-one road, contracted from the Trump regime, followed by the Biden regime, and the Myanmar military is expanding the confrontation between the Democrats and Republicans of the US

 

"We stand with the people of Burma and support their right to peaceful assembly, including support for a democratically elected government," said a US State Department spokesman at a briefing on the 8th. "A democratic state condemning the coup "Participate in the movement", and said in Yemen that US pressure on the armed group pro-Iran's Huti rebel leadership would continue.

 

The Biden administration officially announced the end of support for military operations to suppress pro-Iran's Huti rebels by the pro-US Saudi Arabia previously under the Trump administration.

Unlike the Biden administration's support for Democratic President Obama's military transfer to the private sector of Myanmar, Republican President Trump's restrictions on economic investment with China appear to have turned Korea's alternative advancement strategy overturned by the Myanmar military.

 

The U.S. State Department's Secretary of State Blincoln spoke to the Chinese Communist Party's diplomatic and political office on the 5th, saying, "China will join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condemn the military coup in Burma" and address human rights and democracy issues in Xinjiang, Tibet, Hong Kong, and Taiwan. The State Department revealed.

 

Yang Jietsu rejected Hong Kong, Xinjiang, and Tibet as "no external interference due to internal affairs", and said to the Taiwan issue, "It is a matter about the completion of Chinese sovereignty and territories, and respect one Chinese principle." We must respect each of our core interests, political institutions, and directions of development. The Chinese media reported that they responded by correcting their mistakes and maintaining the healthy development of China-US relations with a spirit of mutual respect.

 

Chinese Foreign Minister Wang Yi visited Myanmar on the 12th of last month, 14 days before the coup, and said, "China hopes that the construction of the Economic Corridor (CMEC) will be fully implemented for the development of Myanmar," said Min Aung Hlaing, the supreme commander of the Ministry of Defense.

 

The Nippon Geizai Shimbun reported on the 9th that Myanmar's debt to China will increase again due to the military coup of Myanmar, and reported the possibility of reopening the “China-Myanmar economic corridor,” a one-on-one project between China and Myanmar.

 

In Myanmar, which is bordered by India and has a port in the Indian Ocean, China is an economy that creates a modern port by connecting 870 km transportation routes and crude oil and gas pipelines to the port city of Chau Pyu from Yunnan Province, China through Myanmar through Myanmar through CMEC projects since 2015. $7.2 billion is being promoted for the corridor project, and China is promoting the CMEC project with Myanmar and the Economic Corridor with Pakistan (CPEC), and is directly connected to the Indian Ocean, which has led to a long-standing cross-border conflict with India.

 

After the military coup on the 1st in Myanmar, a spokesman for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China on the 3rd said, "As a friendly neighbor of Myanmar, I hope that all political parties in Myanmar will be able to properly resolve the dispute and maintain political and social stability."

 

Under the Trump regime, Suu Kyi's national advisor drastically reduced the CMEC project from $7.2 billion to $1.8 billion through renegotiation with China in November 2018, and President Moon Jae-in visited Myanmar on September 3, 2019, and held a press conference after a summit meeting with Suu Kyi. “The two countries decided to promote win-win prosperity through active cooperation in the field of development. Korea laid the foundation for stable development cooperation by expanding the Foreign Economic Cooperation Fund (EDCF) for Myanmar to $1 billion, and shared Korea’s economic development experience with the Myanmar Development Institute (MDI) and the Trade Promotion Organization (MYANTRADE). We will share it,” he said.

 

In a joint press conference with Suu Kyi, President Moon said, “The Myanmar government is also making the'Myanmar Peace Process' a top priority for the country, and I know that it is working for national harmony and national integration, such as solving the Rakhain problem. We hope that the two countries can help each other and move forward together,” he revealed the New Southern Policy.

 

In connection with the reduction of CMEC project with China by Myanmar Suzy Advisor, the Wall Street Journal dispatched experts to Southeast Asian countries under the US Department of State's International Development Agency (USAID) program to discuss project feasibility and national debt risk. As a result of the advice, Myanmar announced that it had reduced its business and that Indonesia had temporarily suspended it.

 

When the Democratic Obama administration announced the transfer of power from Myanmar to the military in 2009, Assistant Secretary of State Kurt Campbell visited Myanmar in person. My first visit to Myanmar.

Campbell, who was in charge of the civil administration transfer policy in Myanmar, went through the'Asia Tsar' at the Biden Election Camp and then became the NSC Indo-Pacific Coordinator of the White House, and is the head of Asia Indo-Pacific policy. We have to reassure that we can still create new opportunities for growth,” he said at'Forine Affairs' on the 12th of last month.

 

Liu Wei-dong, a researcher on US-China relations at the Chinese Academy of Social Sciences, announced in the South China Morning Post on the 14th of last month that "the ideological confrontation will decrease and the practical confrontation will increase" when Campbell appeared, predicting the Myanmar crisi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