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더불어민주당 이원택 의원 '기자간담회'

이한신 기자 l 기사입력 2021-02-15

본문듣기

가 -가 +

 

 

 

더불어민주당 이원택(김제ㆍ부안 = 사진) 의원은 15일 전북 부안군의회 의장실에서 갖은 기자간담회에서 "심고정(審固亭 = 궁도장) 기능보강사업 특별교부세 5억원 확보는 선거 기간 동안 지역 주민들과 한 약속을 지키기 위했던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역 주민들이 자신에게 건의한 내용에 따르면, 화살이 활터 경계를 넘어 주변 농경지에 떨어지는 일이 발생하고 있다"며 "부상을 입지 않도록 부지를 추가로 매입해 과녁을 10여m 뒤로 확장하고 안전시설 보강이 시급하다는 것을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당선된 이후, 부안군민과 첫 번째로 약속한 부문을 지키기 위해 '스포츠파크 궁도장(심고정) 기능보강사업 5억원'과 '부안상설시장 오수처리시설 5억원' 등을 행안부 특별교부세로 확보하는데 총력을 기울였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당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주민들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해 어떤 사업이 우선순위인지 정확하게 파악하지 못해 죄송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는 지역의 다양한 숙원사업이 최대한 신속하게 해결될 수 있도록 세밀하게 살피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새만금 2호 방조제 관할권을 놓고 부안군과 김제시가 첨예한 마찰을 빚은 행정구역 다툼이 김제시 관할로 확정되면서 사실상 기나긴 소송전이 마무리됐다"며 "새만금이 더 이상 갈등과 대립이 아닌 상생과 희망의 지역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양 지자체장과 협의를 진행한 만큼, 중앙정부ㆍ전북도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현재 익산국토청이 진행하고 있는 국도 23호선 확・포장 공사와 관련, 박성진 청장을 만나 줄포 주민들의 요구사항 및 최적의 도로선형(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으나 명확한 확답을 듣지 못해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날 예정"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잼버리 부지 내 '글로벌 청소년 리더센터'를 건립해 대회기간 중 운영본부로 활용한 이후 세계보이스카우트연맹에 운영을 맡기면 국제청소년 교류의 중심지로 육성할 수 있고 연간 5천명에서 1만명 정도의 해외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제시했다.

 

한편, 이원택 의원은 지난해 7월 23일 청소년 인프라 구축ㆍ유입인구 지원책 마련ㆍ지역 농수산업의 판로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지원 등을 골자로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을 위한 특별법'을 1호 법안으로 대표 발의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ogether with Democratic Party lawmaker Won-taek Lee, 'Reporters Meeting'

I will try to solve the current projects by grasping the priority of regional development!

 

Reporter Hanshin Lee

 

In addition, Democratic Party Rep. Lee Won-taek (Gimje-Buan = photo) made a promise with local residents during the election to secure 500 million won in special grant tax for "Shim Go-jeong (審固亭 = archery field) function reinforcement project" It was to protect the ".

 

"According to what the local residents have suggested to them, it is happening that the arrow crosses the boundary of the archery and falls on the surrounding agricultural land." He added, "We bought an additional site to avoid injuries and extended the target 10m back to safety. We requested that the facility reinforcement is urgent.”

 

As a result, “after election, in order to preserve the first promised part with the people of Buan, special grants to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such as '500 million won for sports park archery facility (shim fixed) function reinforcement project' and '500 million won for wastewater treatment facilities in Buan permanent market' We put all our efforts into securing it," he added.

 

However, "At the time, we are sorry for not being able to accurately grasp which projects were prioritized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residents." I will."

 

“As the dispute over the administrative district that caused sharp friction between Buan-gun and Gimje-si over the jurisdiction over the jurisdiction over the Saemangeum 2 seawall was confirmed under the jurisdiction of Gimje-si, the lengthy litigation battle was effectively ended. He stressed, “As we have discussed with the heads of both local governments so that they can develop into a business environment, we will do our best to provide active support and cooperation from the central government and Jeollabuk-do.”

 

In addition, “In relation to the construction of National Highway 23 expansion and pavement currently underway by the Iksan National Land Office, we met with Commissioner Park Seong-jin to exchange opinions on the needs of the residents of Julpo and the optimal road alignment (draft). I am going to meet the minister," he said.

 

Lastly, if the “Global Youth Leader Center” was built on the Jamboree site and used as the operation headquarters during the competition, the World Boy Scout Federation can be used as a center for international youth exchange.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ble to attract foreign tourists."

 

On the other hand, on July 23, last year, Congressman Won-taek Lee initiated the'Special Act for Supporting Local Endangered Areas' as the first bill, with the focus of establishing youth infrastructure, preparing measures to support influx of population, and helping to improve local agricultural and fisheries markets and productivity. d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