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김진애 “소상공인+프리랜서 47만명에 6개월간 월 210만원 지급” 공약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l 기사입력 2021-02-16

본문듣기

가 -가 +

오늘(16일)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민주당 김진애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당선 이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적극적 재정확대에 나서겠다”고 밝히며, 열린민주당 후보로 확정된 후 발표하는 첫 공약으로 소상공인과 국민들의 위기를 돕고 경제 활성화를 위한 [코로나19 극복 사다리 공약]을 제시했다. 

 

▲ 김진애 후보는 “서울시 중기재정계획과 잉여금 등 재정을 면밀히 분석한 결과, 충분한 가용예산을 확인했다”며, "자영업자, 프리렌서 등 47만명에게 6개월간 월 210만원을 지원하는 ▲자영업자·소상공인·고용취약계층 코로나 직접 지원을 비롯해 ▲소상공인·자영업자 코로나 특별대출 펀드, 13만 청년을 대상으로 한 ▲청년 안심수당(노동+주거+생활) 조성 등을 담은 [코로나19 극복 사다리 공약]"을 발표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이 자리에서 해외 주요 국가들의 지원 사례를 소개한 김 후보는 “코로나로 인한 국민들의 고통과 불편이 지속되고 있다”며, “코로나 극복을 위해 재정 지출을 늘리는 다른 나라들처럼 정부와 서울시가 적극적인 재정 확대로 코로나 이후 서울의 경쟁력을 지켜줄 자영업자와 프리랜서 노동자들의 고통을 덜어 주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어 김 후보는 “서울시 중기재정계획과 잉여금 등 재정을 면밀히 분석한 결과, 충분한 가용예산을 확인했다”며, "자영업자, 프리렌서 등 47만명에게 6개월간 월 210만원을 지원하는 ▲자영업자·소상공인·고용취약계층 코로나 직접 지원을 비롯해 ▲소상공인·자영업자 코로나 특별대출 펀드, 13만 청년을 대상으로 한 ▲청년 안심수당(노동+주거+생활) 조성 등을 담은 [코로나19 극복 사다리 공약]"을 공개했다. 

 

김진애 후보는 “코로나 사다리 공약이 소상공인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후보는 지난 5일, 대정부 질의에서도 정세균 국무총리와 홍남기 기획재정부장관에게 재정집행 확대를 요구한 바 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im Jin-ae, “I will pay 2.1 million won per month for 6 months to 470,000 freelancers and small businessmen affected by Corona 19.”

Corona 19 ladder pledge to support 470,000 small business owners, employment vulnerable groups, and 130,000 youth announced

 

In the morning of today (16th), Seoul Mayor Kim Jin-ae of the Democratic Party held at the National Assembly Communication Hall, saying, "After the election, we will actively expand our finances to overcome Corona 19." He proposed the [Corona 19 Overcoming Ladder Pledge] to help the people's crisis and vitalize the economy.

 

Candidate Kim, who introduced examples of support from major overseas countries, said, “The suffering and inconvenience of the people due to the corona continues.” “Like other countries that are increasing fiscal expenditure to overcome the corona, the government and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are The expansion should relieve the pain of self-employed and freelance workers who will protect Seoul's competitiveness after the coronavirus.”

 

Candidate Kim said, “As a result of a close analysis of Seoul's mid-term fiscal plan and surplus funds, we have confirmed a sufficient budget.” It provides 2.1 million won per month for 470,000 people including self-employed and freelancers. In addition to direct support for the coronavirus from the class, ▲ Corona Special Loan Fund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self-employed persons, ▲ youth relief allowance (labor + housing + life) for 130,000 youths, and the [Corona 19 Overcoming Ladder Pledge] were released.

 

Candidate Jin-ae Kim stressed, "I hope that the promise of the Corona Ladder will help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ith small businesses."

 

On the other hand, on the 5th, in an inquiry to the government on the 5th, Candidate Kim asked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and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Hong Nam-ki to expand fiscal execution. hpf21@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