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문재인 대통령 "고용 상황 매우 심각해 비상대책 강구"

김기홍 기자 l 기사입력 2021-02-16

본문듣기

가 -가 +

▲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영상으로 열린 제7회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02.16.     ©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동향 통계에 의하면 지난달 취업자 감소폭이 100만 명에 육박하고, 실업자 수도 150만 명을 넘어서는 등 고용 상황이 매우 심각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영상 국무회의에서 "코로나 확산과 방역 조치로 불가피한 측면도 있었지만 민생의 측면에서 매우 아픈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더욱 아프게 느껴지는 것은 업종·계층별 양극화가 심화된 것"이라며 "일자리 양극화는 곧바로 소득 양극화로 이어질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정부는 이 같은 고용 상황을 엄중하게 인식하고 비상한 대책을 시급하게 강구해 주기 바란다"며 "일자리 기회를 대폭 확대하기 위해 공공부문이 우선 마중물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중앙정부와 지자체, 공공기관이 합심하여 1분기까지 90만 개 이상의 직접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는 계획을 반드시 이행하겠다"며 대대적 정부 일자리 공급 방침을 밝혔다. 

 

더불어 "민간 일자리 창출 기반도 더욱 강화하겠다"며 "더욱 과감한 투자 지원과 규제 혁신으로 기업·민자·공공투자 110조 프로젝트를 신속히 추진함으로써 민간의 고용 여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청년 추가고용장려금 지원, 청년 창업 지원사업 대폭 확대, 경력단절 여성 지원 사업 등의 고용대책과 더불어 고용보험 가입 확대 등 지속적 고용안전망 확충도 지시했다. 

 

이어 "정부는 1월의 고용 충격을 딛고 2월을 변곡점으로 하여 빠르게 고용 회복의 길로 들어설 수 있도록 범부처적인 총력체제로 대응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The employment situation is very serious, so take emergency measures" 

Blue House State Council "Create 900,000 jobs in the public sector in the first quarter"

-kihong Kim reporter  

 

President Moon Jae-in said on the 16th, "According to the employment trend statistics released by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the employment situation is very serious, with the decline in the number of employed nearly 1 million last month and the number of unemployed exceeding 1.5 million."

 

President Moon said at a video state council presided over at the Blue House on that day, saying, "There were some inevitable aspects due to the spread of corona and quarantine measures, but it was very painful in terms of public welfare."

 

He added, "What makes me feel even more painful is the deepening polarization by industry and class," he pointed out, "The polarization of jobs will immediately lead to polarization of income."

 

He also said, "The government will seriously recognize the employment situation and take emergency measures urgently," he said. "In order to greatly expand job opportunities, the public sector will strengthen the role of pick-up service first."

 

At the same time, he said, "The central government, local governments, and public institutions will work together to create more than 900,000 direct jobs by the first quarter."

 

In addition, he said, "We will further strengthen the foundation for creating private jobs," he said. "We will expand the employment capacity of the private sector by rapidly promoting the 110 trillion business, private and public investment projects through bolder investment support and regulatory innovation."

 

In addition to employment measures such as support for additional employment incentives for young people, large expansion of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projects, and support for women with career interruptions, President Moon also ordered continuous expansion of the employment safety net by expanding employment insurance subscriptions.

 

He then said, "I hope the government will respond with a government-wide total power system so that it can overcome the employment shock of January and quickly enter the path of employment recovery with February as an inflection poin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