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국만화박물관, 문광부 ‘지능형 박물관·미술관 구축 지원’ 공모 선정

문광수 기자 l 기사입력 2021-02-17

본문듣기

가 -가 +

▲ 부천시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하는 ‘지능형(스마트) 박물관·미술관 구축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 문광수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부천시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하는 ‘지능형(스마트) 박물관·미술관 구축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한국판 뉴딜사업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모에서 부천시의 「내 손안에 만화세상! 한국만화박물관 스마트 도슨트 환경 구축」이 선정돼 국비 1억 원을 지원받는다.


한국만화박물관은 포스트 코로나 환경에서 비대면 도슨트 전환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스마트 도슨트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이에 따라 관람객은 단순히 전시만 관람하는 것이 아니라 스마트폰을 활용해 새로운 AR 도슨트를 체험할 수 있게 된다.


AR 도슨트에는 근대만화의 시작을 알리는 <이도영 – 삽화>에서부터 출판만화, 기술력과 함께 OSMU(One Source Multi Use)의 중심에 있는 웹툰까지 한국만화의 100년 역사가 담긴다.


또한, 단순한 작품 설명이 아닌 만화 장르마다 특성을 살려 제작과정부터 작품이 가지고 있는 특색있는 연출방식까지 만화와 현실을 넘나드는 입체적인 스마트 AR 도슨트로 제작할 예정이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지쳐있을 많은 관람객에게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다채로운 방식의 만화를 주제로 한 스마트 도슨트를 통해 색다른 문화체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유성준 문화산업전략과장은 “우리 시 대표 관광시설 한국만화박물관에 새로운 콘텐츠 스마트 도슨트 환경을 구축하여 미래형 박물관 관람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orea Comics Museum selected for “support for building intelligent (smart) museums and art museums”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Reporter Gwangsoo Moon, Break News Incheon


Bucheon City was selected for the “Intelligent (Smart) Museum and Art Museum Construction Support” contest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cheon City's “Comic World in My Hand! Establishment of a smart docent environment for the Korean Manga Museum” was selected to receive government funding of 100 million won.


The Korean Manga Museum recognized the need for a non-face-to-face docent conversion in a post-corona environment, and developed a smart docent program.


Accordingly, visitors will be able to experience a new AR docent using a smartphone, rather than simply viewing the exhibition.


AR Docent contains 100-year history of Korean comics, from <Lee Do-Young-Illustration>, which announces the beginning of modern comics, to published comics, and webtoons at the center of One Source Multi Use (OSMU) with technology.


In addition, it is planned to create a three-dimensional smart AR docent that transcends manga and reality, from the production process to the distinctive directing method of the work by utilizing the characteristics of each manga genre, not simply explaining the work.


Shin Jong-cheol, director of the Korea Comics Promotion Agency, said, “We plan to provide a unique cultural experience service to many visitors who will be exhausted in the post-corona era through smart docents based on various comics using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echnology.”


Seong-joon Yoo, head of the Cultural Industry Strategy Division, said, "We will try to establish a new content smart docent environment at the Korea Manga Museum, a representative tourist facility in our city, so that a future museum viewing culture can be established."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