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가수 김정연, 김포 대명항 '삼식이 매운탕' 소개

노보림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3

본문듣기

가 -가 +

▲ 유튜브 '국민안내양TV' 캡쳐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트로트 가수 김정연이 자신의 수도권 근교의 삼식이 매운탕 맛집을 소개했다.

 

가수 김정연은 최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봄날의 잊어버린 입맛을 찾고자 할 때 종종 찾는 곳이다. 삼식이회와 매운탕이 한입 맛본 순간 자연스럽게 터져나오는 탄성에 엄지를 올리게 되는 곳"이라며 김포 대명항의 ’목포군산횟집‘을 소개했다. 

 

김정연은 가족들과 봄나들이 겸 종종 가는 맛집 순회 코스라며 자신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국민안내양TV’에서 국악인 박애리씨와 함께 소개하기도 했다.

 

못 생긴 고기로 알려진 ‘삼세기’는 매년 2월초에서 이듬해 6월 봄까지가 제철로 가장 영양이 풍부한 시기로 알려져 있다. 이른바 ‘삼식이’라고 알려진 삼세기는 생김새에 비해 맛은 일품이다.

 

김정연이 소개한 이 식당은 20년 넘게 김포 대명항에서 장사 중인 원조집으로도 통한다. 싱싱한 자연산 삼식이를 재료로 하여, 10가지 이상의 싱싱한 해산물이 곁드려진 서비스 요리가 동반된다. 또 때마다 직접 주인이 담가 상에 올리는 김치와 갓김치, 순무김치도 별미다.

 

Trot singer Kim Jeong-yeon introduced his Samsik-e Maeun-tang restaurant near the metropolitan area. Singer Kim Jeong-yeon recently said on his Facebook page, "It is a place I often visit when I want to find the forgotten taste of spring. It is a place where I put my thumb on the elasticity that naturally bursts when I taste a bite of Samsikyihoe and Maeuntang." Gunsan raw fish stores' was introduced.

 

Kim Jeong-yeon said it was a spring outing with her family and a restaurant tour that she often went to.

 

The “third century”, known as ugly meat, is said to be the most nutritious season from early February to the spring of June of the following year. The third century, known as the so-called ‘samsik-i,’ has excellent taste compared to its appearance.

 

The “Mokpo Gunsan raw fish restaurant” introduced by Kim Jeong-yeon is also known as an original store that has been in business at Daemyeong Port in Gimpo for over 20 years. A service dish with more than 10 kinds of fresh seafood is accompanied by fresh, wild-made samsik. Also, kimchi, fresh kimchi, and turnip kimchi that the owner directly places on the dam are also deliciou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