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기기괴괴 성형수’,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 최고 애니상 수상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3

본문듣기

가 -가 +

▲ ‘기기괴괴 성형수’ <사진출처=㈜에스에스애니멘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지난해 국내외 극장가에 호러성형괴담 열풍을 일으키며 폭발적인 흥행을 자랑한 <기기괴괴 성형수>가 한국 애니메이션 영화 최초 제46회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 최고 애니메이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제목: <기기괴괴 성형수> | 감독: 조경훈 | 제작: ㈜에스에스애니멘트/ ㈜스튜디오애니멀 | 배급: ㈜트리플픽쳐스]

 

지난해 국내외 박스오피스를 강타하고 끊임없는 해외 영화제 초청으로 화제를 모은 <기기괴괴 성형수>가 한국 애니메이션 영화 사상 최초 제46회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 최고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했다. <기기괴괴 성형수> 바르면 완벽한 미인이 되는 위험한 기적의 물 ‘성형수’를 알게 된 예지가 미인으로 다시 태어나면서 겪게 되는 호러성형괴담.

 

<기기괴괴 성형수>는 지난해 애니메이션계의 칸영화제로 불리는 제44회 안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장편 경쟁부문 초청을 시작으로 제26회 프랑스 에뜨랑제국제영화제 초청, 제11회 슬래시 필름 페스티벌 초청, 제24회 부천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 제19회 뉴욕 아시아영화제 초청, 제53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 제39회 밴쿠버영화제 초청, 제13회 스트라스부르그 판타스틱 영화제 초청까지 전세계 영화제의 주목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기기괴괴 성형수>는 올해에도 해외 영화제의 러브콜이 계속되며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독립 장르 영화제인 제46회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Boston Sci-Fi Film Festival)에 초청, 최고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해 한국 애니메이션의 위상을 드높였다.

 

지난해 어려운 시국 속에서도 관객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기기괴괴 성형수>는 화장품처럼 바르면 성형이 되는 ‘성형수’라는 독창적인 소재와 빠른 전개 그리고 웹툰을 스크린으로 완벽하게 옮기며 관객들에게 기괴하고 독창적인 성형호러괴담을 선사, 국내 창작 애니메이션으로는 이례적으로 1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에 성공했으며 CGV 4DX 개봉, 롯데시네마 슈퍼4D 개봉 그리고 메가박스까지 멀티 3사 모두 확장 상영하게 됨으로써 코로나 시대를 맞이하여 경쟁력 있는 컨텐츠의 극장 배급이 진화하고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더욱이 <기기괴괴 성형수>는 기획 단계부터 글로벌 시장을 염두에 두고 6년이라는 제작 기간을 통해 완성된 작품으로 국내 개봉에 맞춰 싱가포르, 대만, 홍콩, 호주, 뉴질랜드까지 동시기 개봉을 했고, 애니 강국 일본에까지 수출되어 올해 개봉을 앞두고 있어 <기기괴괴 성형수>의 전 세계적인 인기는 계속될 전망이다.

 

한편, 제46회 보스턴 사이언스픽션 영화제 최고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한 <기기괴괴 성형수>는 올해에도 계속해서 ‘성형수’ 신드롬을 이어간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Last year, <The Monster Sculptures>, which boasted an explosive success in the horror plastic surgery craze in domestic and international theaters, was the first Korean animation film to be awarded the Best Animation Award at the 46th Boston Science Fiction Film Festival. > | Director: Kyung-Hoon Jo | Produced by: SS Animation Co., Ltd./ Studio Animal Co., Ltd. | Distribution: Triple Pictures Inc.]

 

Last year, <Magic Monster Molding Water>, which struck domestic and overseas box offices and attracted attention with constant invitations to overseas film festivals, won the Best Animation Award at the 46th Boston Science Fiction Film Festival for the first time in the history of a Korean animation film. <Magic Monster Molding Water> A horror plastic ghost story that Yeji encounters when she discovers “Sung Hyungsoo,” the water of a dangerous miracle that becomes a perfect beauty when applied.

 

<Magic Monster Molding Water> was invited to the 44th Annecy Animation Festival feature competition section, which is called the Cannes Film Festival in the animation industry last year, and was invited to the 26th Eternal Film Festival in France, the 11th Slash Film Festival, and the 24th Bucheon International Fantastic The invitation to the film festival, the 19th Asian Film Festival in New York, the 53rd Sitges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 the 39th Vancouver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nd the 13th Strasbourg Fantastic Film Festival received attention from film festivals around the world.

 

Amidst this, <Magic Monster Molding Water> continues the love call of overseas film festivals this year and was invited to the 46th Boston Sci-Fi Film Festival, the oldest independent genre film festival in the United States, and won the Best Animation Award. The year raised the status of Korean animation.

 

Received an explosive love from the audience despite the difficult times last year, <Magic Beast Molding Water> is a bizarre and original molding that gives the audience an ingenious material called'Sung Mold Water' that can be molded when applied like cosmetics, rapid development, and perfect transfer of webtoons to the screen. It presented a horror ghost story and succeeded in a box office success with an exceptionally exceeding 100,000 viewers as a domestic creative animation, and it is competitive in the corona era by expanding all three companies including the opening of CGV 4DX, the opening of Lotte Cinema Super 4D and the opening of Megabox. It showed that the distribution of contents to the theater is evolving.

 

Furthermore, <Magic Monster Molding Water> was completed through a production period of 6 years with the global market in mind from the planning stage, and was released simultaneously in Singapore, Taiwan, Hong Kong, Australia and New Zealand in accordance with the domestic release. As it has been exported to Japan and is set to be released this year, the worldwide popularity of <Magic Monster Molding Water> is expected to continue.

 

On the other hand, <Magic Man Molding Water>, which won the Best Animation Award at the 46th Boston Science Fiction Film Festival, continues the'Sung Hyungsoo' syndrome this year.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