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현대차, 아이오닉 브랜드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 세계 최초 공개

박수영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3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박수영 기자=
현대자동차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모델인 ‘아이오닉 5(IONIQ 5)’가 마침내 공개됐다.

 

현대차는 23일 온라인을 통해 ‘아이오닉 5 세계 최초 공개’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아이오닉 5의 주요 디자인 및 상품성을 보여주는 론칭 영상이 현대 월드 와이드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에 중계됐다.

 

아이오닉 5의 가장 핵심적인 디자인 요소는 파라메트릭 픽셀(Parametric Pixel)이다. 파라메트릭 픽셀은 이미지를 구성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을 형상화한 아이오닉 5의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로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융합해 세대를 관통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아이오닉 5의 전면은 좌우로 길게 위치한 얇은 전조등이 인상적이며, 현대차 최초로 상단부 전체를 감싸는 클램쉘(Clamshell) 후드를 적용해 면과 면이 만나 선으로 나눠지는 파팅 라인을 최소화함으로써 유려하면서도 하이테크적인 이미지를 완성했다.

 

측면의 경우 포니를 연상시키는 실루엣을 바탕으로 직선으로 곧게 뻗은 캐릭터 라인과 동급 최장인 3000mm의 축간거리, 현대차 전기차 역대 최대 직경이자 공기 역학 구조를 적용한 20인치 휠로 완벽한 전기차 비율을 선보인다. 후면은 좌우로 길게 이어진 얇은 후미등을 적용해 전면과 통일성을 강조했다.

 

여기에 카메라와 모니터 시스템이 연결된 디지털 사이드 미러(Digital Side Mirror, 내수 전용)와 스마트키를 가지고 다가가면 도어 손잡이가 자동으로 나왔다가 들어가는 오토 플러시 아웃사이드 핸들은 첨단적인 이미지를 연출한다.

 

디지털 사이드 미러는 현대차 최초로 적용된 사양으로 일반 미러를 카메라와 모니터로 대체해 사각지대를 크게 줄일 수 있어 안전성을 향상시켰다.

 

아울러 루프 전체를 고정 유리로 적용하고 전동 롤블라인드 기능을 추가한 비전루프(선택사양)를 장착해 개방감을 향상시켰으며, 태양광 충전으로 주행가능거리를 연 최대 1500km(우리나라 평균 일사량, 후륜 구동 19인치 타이어 기준) 늘려 주는 솔라루프(선택사양)로 친환경 이미지를 강조했다.

 

▲ 아이오닉 5 실내     ©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5의 실내는 E-GMP 적용을 통한 최적화된 설계에 편안한 거주 공간(Living Space)이라는 테마를 반영했다.

 

실내 공간 활용의 백미는 ‘유니버셜 아일랜드(Universal Island)’다. 기존 내연기관의 센터 콘솔 자리에 위치한 유니버셜 아일랜드는 15W 수준의 고속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이 적용됐고, 위 아래로 나뉜 트레이 구조를 갖췄으며 하단 트레이의 경우 노트북이나 핸드백 같은 수화물을 수납할 수 있다.

 

또한, 최대 140mm 후방 이동이 가능해 1열 뿐만 아니라 2열 승객까지도 목적에 따라 활용이 가능하다.

 

여기에 시트 등받이 및 쿠션 각도 조절로 무중력 자세를 만들어 주는 1열 운전석∙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다리받침 포함)와 최대 135mm 전방 이동이 가능한 2열 전동 슬라이딩 시트를 활용할 경우 아이오닉 5의 실내는 휴식 공간, 일하는 공간, 여가를 즐기는 공간 등으로 다양하게 변화시킬 수 있다.

 

아이오닉 5의 내장은 친환경 및 재활용 소재를 곳곳에 다양하게 활용했다. 도어 트림과 도어 스위치, 크래시 패드에 유채꽃, 옥수수 등 식물에서 추출한 바이오 오일 성분이 사용된 페인트를 적용했으며, 시트는 사탕수수, 옥수수 등에서 추출한 바이오 성분을 활용해 만든 원사가 포함된 원단으로 제작됐다.

 

외장 컬러는 △아틀라스 화이트 △그래비티 골드 매트 △루시드 블루 펄 △미스틱 올리브그린 펄 △디지털 틸그린 펄 등 자연 친화 컬러 5종을 포함해, △팬텀 블랙 펄 △사이버 그레이 메탈릭 △갤럭틱 그레이 메탈릭 △슈팅스타 그레이 매트 총 9가지가 있다.

 

내장 컬러는 △다크 페블 그레이 투 톤(Two Tone) △테라브라운/머드그레이 투 톤(내수 전용) 등 자연의 모습을 연상시키는 이미지를 담은 2종과, △옵시디안 블랙 모노 톤(Mono Tone) △다크 틸 그린 투 톤 총 4가지로 운영된다.

 

▲ 아이오닉 5     © 현대자동차


현대차는 아이오닉 5를 72.6kWh 배터리가 장착된 롱레인지와 58.0kWh 배터리가 탑재된 스탠다드 두 가지 모델로 운영한다.

 

1회 충전 시 최대 주행가능거리는 롱레인지 후륜 구동 모델을 기준으로 410~430km(국내 인증방식으로 측정한 당사 연구소 결과)이며, 350kW급 초급속 충전 시 18분이내 배터리 용량의 80% 충전과 5분 충전으로 최대 100km 주행이 가능하다.(유럽 인증 WLTP 기준)

 

후륜에 기본 탑재되는 모터는 최대 출력 160kW, 최대 토크 350Nm이며 트림에 따라 전륜 모터를 추가해 사륜 구동 방식도 선택할 수 있다.(사륜 합산은 최대 출력 225kW, 최대 토크 605Nm)

 

여기에 현대차는 모터와 구동축을 주행상황에 따라 분리하거나 연결할 수 있는 디스커넥터 구동 시스템(DAS, Disconnector Actuator System)을 탑재해 2WD와 4WD 구동 방식을 자유롭게 전환함으로써 불필요한 동력손실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주행을 할 수 있게 했다.

 

또한 E-GMP 적용으로 가장 무거운 배터리가 차량 중앙 하단에 위치하면서 무게중심이 낮아지고 중앙에 놓이게 되는 것은 물론, R-MDPS(랙 구동형 파워스티어링)에 후륜 5링크 서스펜션까지 적용되면서 핸들링과 승차감, 주행 안정성 등 자동차가 가져야 할 기본 성능이 모두 높아졌다.

 

아이오닉 5에는 다양한 충전 인프라를 이용할 수 있는 400V/800V 멀티 급속 충전 시스템이 세계 최초로 적용됐다.

 

이 멀티 급속 충전 시스템은 차량의 구동용 모터와 인버터를 활용해 충전기에서 공급되는 400V 전압을 차량 시스템에 최적화된 800V로 승압해 안정적인 충전을 가능하게 해준다.

 

400V/800V 멀티 급속 충전 시스템 탑재로 아이오닉 5 고객은 800V 충전 시스템의 초고속 충전 인프라는 물론 일반 400V 충전기도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아이오닉 5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 2)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안전 하차 보조(SEA)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ISLA)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차로 유지 보조(LFA)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등을 탑재해 운전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5의 국내 사전 계약을 오는 25일부터 시작한다.

 

아이오닉 5의 사전 계약은 롱레인지 모델 2개 트림으로 진행하며, 가격은 익스클루시브가 5000만원대 초반, 프레스티지가 5000만원대 중반이다. (전기차 세제 혜택 전, 개별소비세 3.5% 기준 / 스탠다드 모델 계약 일정과 전체 모델의 확정 가격 및 세제 혜택 후 가격은 추후 공개 예정)

 

전기차에 적용되고 있는 개별소비세 혜택(최대 300만원)과 구매보조금(1200만원, 서울시 기준)을 반영할 경우,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트림은 3000만원대 후반의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전 계약을 한 고객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500명에게 커스터마이징 품목인 실내 V2L을 무료로 장착해주는 혜택을 제공한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yundai Motor Company unveils the world's first electric vehicle'Ioniq 5'

-Reporter Park Soo-young

 

'IONIQ 5', the first model of Hyundai Motor's exclusive electric vehicle brand Ioniq, was finally unveiled.


On the 23rd, Hyundai Motor Company held the'Ioniq 5 World's First Release' event online. At this event, the launching video showing the main design and commerciality of Ioniq 5 was broadcasted all over the world through Hyundai World Wide YouTube.


The most essential design element of Ioniq 5 is the Parametric Pixel. Parametric pixels are the differentiated design elements of IONIQ 5 that shape the pixels, the smallest unit that composes an image, and contain the meaning of passing through generations by fusion of analog and digital.


The front of the IONIQ 5 is impressive with thin headlights located long to the left and right, and a Clamshell hood that covers the entire upper part of Hyundai Motors is the first to be applied to minimize the parting line that meets the face and divides it into a line, making it a refined yet high-tech image. Completed.


On the side, based on a silhouette reminiscent of a pony, the character line stretches straight in a straight line, the longest axis distance of 3000mm in its class, and 20-inch wheels with an aerodynamic structure and the largest diameter ever in Hyundai's electric vehicle, showcasing a perfect electric car ratio. The rear side emphasizes unity with the front by applying thin rear lights that extend from side to side.


In addition, the digital side mirror (for domestic use only) connected to the camera and monitor system and the auto flush outside handle that automatically comes out and enters the door handle when approaching with a smart key creates a cutting-edge image.


The digital side mirror is a specification applied for the first time by Hyundai Motors. By replacing the general mirror with a camera and monitor, the blind spot can be greatly reduced, improving safety.


In addition, the entire roof was applied with fixed glass and a vision roof (optional) with an electric roll blind function was installed to improve the sense of openness, and the maximum driving distance by solar charging was up to 1500 km per year (average insolation in Korea, rear wheel drive 19 Based on inch tires), the eco-friendly image was emphasized with a solar roof (optional) that increases.


The interior of IONIQ 5 reflects the theme of a comfortable living space in an optimized design through the application of E-GMP.


The highlight of using indoor space is'Universal Island'. The Universal Island, which is located in the center console seat of the existing internal combustion engine, has a high-speed smartphone wireless charging system of 15W level, has a tray structure divided up and down, and the lower tray can store luggage such as laptops and handbags.


In addition, it is possible to move up to 140mm rearward, so that not only the first row but also the second row passengers can be used according to the purpose.


In addition, if you use the first-row driver and passenger seat relaxation comfort seats (including footrests) that create a zero-gravity posture by adjusting the seat backrest and cushion angle, and the two-row electric sliding seats that can move up to 135mm forward, the interior of the Ioniq 5 It can be transformed into a space to relax, work, or to enjoy leisure.


The interior of the IONIQ 5 uses eco-friendly and recycled materials in various places. The door trim, door switch, and crash pad are painted with bio-oil ingredients extracted from plants such as rape flowers and corn, and the sheet is made of fabric containing yarn made using bio-based ingredients extracted from sugar cane and corn. .


Exterior colors include △ Atlas White △ Gravity Gold Matte △ Lucid Blue Pearl △ Mystic Olive Green Pearl △ Digital Till Green Pearl △ Phantom Black Pearl △ Cyber ​​Gray Metallic △ Galactic Gray Metallic △ Shooting There are 9 types of star gray matte.


The interior colors are △Dark Pebble Gray Two Tone △Terra Brown/Mud Gray Two Tone (for domestic use only), two types of images reminiscent of nature, and △Obsidian Black Mono Tone △ It operates in a total of 4 types of dark teal green two-tone.


Hyundai Motor Company operates the Ioniq 5 in two models, a long range with a 72.6 kWh battery and a standard with a 58.0 kWh battery.


The maximum driving distance for a single charge is 410 to 430 km based on the long-range rear-wheel drive model (the result of our laboratory as measured by a domestic certification method), and in the case of 350 kW super-fast charging, 80% of the battery capacity is charged and 5 minutes charged. It can drive up to 100km (based on European certification WLTP).


The motor installed on the rear wheels is a maximum output of 160kW and a maximum torque of 350Nm, and a four-wheel drive method can also be selected by adding a front-wheel motor depending on the trim. (The sum of the four wheels is a maximum output of 225kW and a maximum torque of 605Nm).


In addition, Hyundai Motor Company is equipped with a Disconnector Actuator System (DAS) that can separate or connect the motor and drive shaft according to the driving situation, and freely switch between 2WD and 4WD driving methods, minimizing unnecessary power loss and enabling efficient driving. Made it possible.


In addition, with the application of E-GMP, the heaviest battery is placed in the lower center of the vehicle, lowering the center of gravity and placing it in the center, as well as applying the rear 5-link suspension to the R-MDPS (rack-driven power steering) for handling and ride comfort. All of the basic performance that a car should have, such as driving stability, has improved.


The world's first 400V/800V multi-fast charging system, which can use various charging infrastructures, is applied to IONIQ 5.


This multi-quick charging system uses the vehicle's drive motor and inverter to boost the 400V voltage supplied from the charger to 800V optimized for the vehicle system, enabling stable charging.


With the 400V/800V multi-fast charging system installed, Ioniq 5 customers can use the ultra-fast charging infrastructure of the 800V charging system as well as a general 400V charger.


In addition, IONIC 5 has △Front Collision Avoidance Assistance (FCA) △Highway Driving Assistance 2 (HDA 2) △ Lane Departure Prevention Assistance (LKA) △ Rear Collision Prevention Assistance (BCA) △Safe Alighting Assistance (SEA) △ Intelligent Speed ​​Limit Assistance (ISLA) △ Driver Attention Warning (DAW) △ High Beam Assistance (HBA) △ Rear Cross Collision Prevention Assistance (RCCA) △ Lane Maintenance Assistance (LFA) △ Remote Smart Parking Assistance (RSPA) for Safety and Convenience in Driving Improved.


Hyundai Motor Company will begin signing the domestic pre-contract for the Ionic 5 on the 25th.


Ioniq 5's pre-contract is for two long-range models, and the price is in the early 50 million won range and the prestige mid 50 million won. (Before electric vehicle tax benefit, based on individual consumption tax of 3.5% / Standard model contract schedule, final price of all models and price after tax benefit will be disclosed later)


If the individual consumption tax benefits applied to electric vehicles (up to 3 million won) and purchase subsidy (12 million won, based on Seoul city) are reflected, it is expected that the Long Range Exclusive Trim can be purchased at the end of the 30 million won range.


Customers who have signed a pre-contract will be given the benefit of installing an indoor V2L, a custom item, for free to 500 people through a lottery.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