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용인시, 자동차 구입 보조금 지원

김정은기자 l 기사입력 2021-02-23

본문듣기

가 -가 +

 

▲ 전기차량 (C) 김정은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용인시는 23일 대기오염물질을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 자동차인 수소차와 전기차 보급을 위해 지난해의 3배가 넘는 1974대에 자동차 구입 보조금을 지원키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보조금 신청 전 3개월 전부터 용인시에 주소를 둔 개인, 법인 및 단체다. 개인의 경우 1세대 당 1대 가능하며, 법인이나 단체의 경우 승용은 5대, 화물은 2대, 수소차는 1대만 지원한다.

 

시는 장애인·기초생활수급자·다자녀·생애첫차구매·노후경유차 폐차 후 친환경차 구매·상이유공자 등에 보급대수의 10%를 우선 보급할 방침이다.

 

자세한 내용은 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를 참고하거나 시청 기후에너지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대기오염물질을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 자동차 지원이 늘어난 만큼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생태도시에 걸맞은 다양한 지원 정책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Yongin City, subsidy for car purchase

 

[Break News, Gyeonggi South = Reporter Kim Jong-un] Yongin City announced on the 23rd that it has decided to provide subsidies for car purchases to 1974 more than three times last year to supply hydrogen cars and electric cars, which are eco-friendly cars that do not emit air pollutants.

 

The target of support is individuals, corporations, and organizations that have their address in Yongin City from 3 months before applying for the subsidy. Individuals can use one per household, and corporations and groups support only 5 vehicles, 2 cargo vehicles, and 1 hydrogen vehicle.

 

The city plans to first distribute 10% of the number of supplies to people with disabilities, basic living recipients, multi-children, first-time car purchases, and eco-friendly vehicles after scrapping of old diesel vehicles, and persons of diversification.

 

For more information, refer to the notices and announcements on the City Hall website or contact the City Hall Climate Energy Division.

 

A city official said, "As the support for eco-friendly vehicles that do not emit air pollutants has increased, we ask for the participation of many citizens. We will continue to seek various support policies suitable for eco-friendly eco-city."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