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광주시, 시·자치구 부단체장 첫 상생회의 개최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2-23

본문듣기

가 -가 +

▲ 김종효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이 23일 오전 행정부시장실에서 자치구 부구청장들과 상생회의를 갖고 현안을 논의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광역시는 23일 시청에서 시‧구 부단체장 제1차 상생회의를 열고, 지방행정의 파트너로서 시-자치구 간 현안사항을 공유하고 정책을 논의했다.

 

시‧구 부단체장 상생회의는 본격적인 자치분권2.0 시대를 맞아 광역-기초자치단체 간 소통과 협력이 부각됨에 따라 지역 현안을 공동으로 대응할 수 있는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자리로, 격월제로 열릴 예정이다.

 

이번 회의는 김종효 행정부시장 주재로 5개 부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각 자치구별 올해 대표 정책(사업)과 민원서비스 개선 분야의 자치구 혁신과제를 공유하고, 제6차 시·구 상생회의 협의안건 등을 논의했다.

 

올해 자치구 대표정책(사업)으로는 ▲(동구) 쓰레기가 꽃이 되는 ‘꼬(꽃)두메’ 자원순환 마을 조성 ▲(서구) 서구 시설관리공단 설립 ▲(남구) 백운광장 도시재생 뉴딜사업 ▲(북구) 드론 실용화 촉진을 위한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지정 ▲(광산구) 행복으路 걷기 광산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 시민들과 가장 접점에 있는 민원서비스 개선분야를 주제로 자치구 혁신과제를 논의했다. 자치구별로 ▲(동구) 우리동네 명예행정(상담)관 제도 광주권역 확대 ▲(서구) 광주 통합 모바일 플랫폼 구축 ▲(남구)친절·신속 민원서비스 ‘Man-to-man빨간펜’ ▲(북구) 수요자 중심 ‘광주하나로’ 온라인 민원서비스 운영 ▲(광산구)광주imap 활용한 365 비대면 민원서비스 혁신과제를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3월 열리는 제6차 시·구 상생회의 협의안건으로 ▲(동구) 문화강좌 비정규직 민생안정자금 지원 ▲(남구) 코로나19 백신접종 의료인력 확보 대책건의 ▲(광산구) 학대피해 아동쉼터 광주시 통합 추가설치 요청 3건을 선정해 시정 현안사업으로 논의·추진할 예정이다.

 

김종효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시의 협조사항을 전달하고 자치구 건의 위주로 진행해온 기존 시-자치구 간담회를 탈피해 시-구 상생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지속적인 소통 창구로 시·구 부단체장 상생회의를 정례화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City holds the first win-win meeting with vice presidents of municipalities and municipalities

Establishing an organic cooperation system for joint response to regional issues between cities and autonomous regions... Establishment of continuous communication channels through regularization of win-win meetings with vice presidents of city/gu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Metropolitan City held the first win-win meeting at the city hall on the 23rd, and shared current issues between municipalities and autonomous districts as a partner of local administration and discussed policies.

 

In the era of decentralization of autonomy 2.0, the co-prosperity meeting of city/gu vice-government heads is scheduled to be held on a bi-monthly basis as communication and cooperation between metropolitan-basic self-governments are highlighted, and thus an organic cooperation system can be jointly responded to local issues. to be.

 

This meeting, presided over by Vice Mayor Kim Jong-hyo, was attended by 5 vice presidents, sharing the representative policies (projects) of this year for each autonomous region and the innovation tasks of the autonomous district in the field of civil service improvement, and discussing the agenda of the 6th City-Gu Win-Win Meeting. did.

 

This year's representative policy (project) is ▲ (Dong-gu) Establishment of a'ko (flower) dume' resource recycling village where garbage becomes a flower ▲ (Seo-gu) Establishment of the Seo-gu Facility Management Corporation ▲ (Nam-gu) Baegun Square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 Buk-gu) Designated as a drone special liberalization zone to promote the practical use of drones ▲ (Mining-gu) A mine project is being promoted.

 

In particular, at the meeting on this day, the autonomous district's innovation task was discussed with the subject of improving civil service services, which are the most accessible to citizens. By autonomous district ▲(Dong-gu) Expansion of Gwangju area in our neighborhood's honorary administration (counseling) system ▲(Seo-gu) Establishment of Gwangju integrated mobile platform ▲(Nam-gu) Friendly and quick civil service'Man-to-man red pen' ▲(Buk-gu) Consumer-oriented 'Gwangju Hanaro' online civil service operation ▲ (Gwangsan-gu) 365 non-face-to-face civil service innovation tasks using Gwangju imap will be pursued.

 

In addition, as a consultation agenda for the 6th city/gu coexistence meeting held in March ▲(Dong-gu) cultural lectures, support for non-regular workers' welfare stabilization fund ▲(Nam-gu) Corona 19 vaccine vaccination measures measures for securing medical personnel ▲(Gwangsan-gu) Incorporation of child shelter from abuse victims of Gwangju Three additional requests for installation will be selected and discussed and promoted as current corrective projects.

 

Gwangju City Administration Vice Mayor Kim Jong-hyo said, “We will regularize a win-win meeting with city/gu vice heads as a window of continuous communication that can strengthen city-gu win-win cooperation by breaking away from the existing city-government meetings that have been conducted mainly on autonomous districts.” said.

 

 

 

·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