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문재인 대통령, 25일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전략 보고회 참석차 부산행

김기홍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5

본문듣기

가 -가 +

▲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전략 보고회 참석차 부산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은 지난해 2월 부산형 일자리 상생협약식 참석 이후 1년만이다.

 

가덕도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하루 전인 이날 문 대통령의 부산행엔 부산.울산.경남 여권 단체장들 외 더불어민주당 수뇌부와 관련부처 장관들이 함께 했다.

 

이날 행사엔 김경수 경남지사, 송철호 울산시장,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 등 단체장과 민주당 이낙연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전해철 행정안전·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그러나 야권은 한달여 앞으로 다가온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대한 노골적 지원이 아니냐며 반발하고 나섰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goes to Busan to attend the Southeastern Mega City Construction Strategy Report Meeting on the 25th

Democratic Party Leadership, Ministers, Passport Group Leaders, etc. Accompanied...

-kihong Kim reporter  

 

President Moon Jae-in visited Busan on the 25th to attend a report on the strategy for building a'Southeastern Mega City'.

 

President Moon's visit to Busan has been one year since he attended the Busan-type job win-win agreement in February last year.

 

On this day, a day before the passage of the National Assembly of the Gadeokdo New Airport Special Act, President Moon's trip to Busan was accompanied by the head of the Democratic Party and related ministries as well as the heads of the Busan, Ulsan, and Gyeongnam passport groups.

 

The event was attended by Gyeongnam Governor Kim Gyeong-soo, Ulsan Mayor Song Chul-ho, Busan Mayor Lee Byeong-jin, and Busan Mayor Lee Nak-yeon, Democratic Party representative Lee Nak-yeon, Park Nak-yeon, Deputy Prime Minister Hong Nam-ki and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Moon Seong-hyuk,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Jeon Hae-cheol,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

 

However, the opposition party protested, asking if it was outright support for the by-election of the Busan mayor that has come for a month.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