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류한우 단양군수, 안전하고 원활한 백신 접종 주문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8

본문듣기

가 -가 +

▲ 류한우 단양군수가 체류형 관광도시로의 재도약을 위해 안전하고 철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문했다. 지난해 류한우 군수가 공직자들과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하고 있다. (C)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류한우 단양군수가 군민들의 잃어버린 일상의 회복과 체류형 관광도시로의 재도약을 위해 안전하고 철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문했다.


류 군수는 “우리 단양도 정부의 백신 공급일정과 우선접종 순위에 따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함에 따라 접종에 문제가 없도록 안내부터 시스템 구축, 응급상황 대처까지 원활한 접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점검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어느 지역보다 코로나19 청정도시 사수에도 선방하고 있는 만큼 신속히 감염병을 극복해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등 단양의 봄을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강조했다.


지난달 26일부터 요양병원 종사자와 입소자 등을 대상으로 접종을 시작한 단양군은 지난달 19일까지 1분기 코로나19 예방접종대상자 명단 등록을 완료하고, 이달 말까지 단양군립노인요양병원 종사자 및 입소자 등 321명에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할 계획이다.


의료인이 근무하는 요양병원은 자체접종을 실시하며, 요양시설과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은 사전 예약된 일정에 따라 군 보건소 예방접종실로 내소해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또한, 단양군은 단양읍 별곡리에 위치한 다목적체육관(별곡3로 19)을 대규모 백신접종을 위한 예방접종센터로 선정하고, 국비지원 계획에 맞춰 설치를 진행 중이며, 단양소방서 주관으로 화재훈련을 실시하는 등 민·관·군 합동 코로나19 접종 준비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접종센터에는 백신의 적정온도 유지를 위해 초저온냉장고를 구입해 mRNA백신(화이자, 모더나) 보관에 철저를 기하는 등 차질 없이 접종을 진행할 계획이다.


접종이 확대되는 5월부터는 노인재가복지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 65세 이상 고령자순으로 접종이 진행되며, 올 하반기부터는 성인만성질환자, 군인, 경찰, 보육시설 종사자 및 18세 이상 전 군민을 대상으로 순차적으로 접종이 진행될 예정이다.


강규원 군 보건소장은 “대상 군별로 접종이 진행되는 관계로 대상 순서에 접종을 못하는 경우에는 마지막 4분기에 접종을 할 수 있으니, 정해진 시기에 백신접종에 참여해주시기를 바란다”며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이 이루어져 단양 군민들이 일상을 다시금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양군은 올 3분기까지 18세 이상 군민의 70%인 1만8489명에 대하여 1차 접종을 완료해 11월경에는 집단면역을 확보할 방침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anwoo Ryu, head of Danyang County, orders safe and smooth vaccination

“Recovering lost daily life and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m changyong reporter


Ryu Han-woo, Danyang-gun commander, ordered a safe and thorough COVID-19 vaccination for the recovery of the lost daily lives of the military and for a re-emergence as a tourist city.


Gunsu Ryu said, “As the vaccine supply schedule and priority order of our Danyang-do government initiated the vaccine vaccination, we made every effort to ensure smooth vaccination from guidance to system construction and emergency response so that there are no problems with vaccination. Please do not hesitate.”


He then emphasized, “As we are better than any other area to defend the COVID-19 clean city, we ask you to do our best to accelerate the spring of Danyang by quickly overcoming infectious diseases and revitalizing the contracted local economy.”


Danyang-gun, which started vaccination for nursing hospital workers and residents from the 26th of last month, completed registration of the corona 19 vaccination list for the first quarter by the 19th of last month, and by the end of this month, 321 people including workers and residents of the Danyang-gun elderly nursing hospital They plan to get the AstraZeneca vaccine.


Nursing hospitals where medical personnel work is given their own vaccinations, and nursing facilities and corona 19 first responders can visit the vaccination room of the military health center according to a pre-booked schedule to receive vaccinations.


In addition, Danyang-gun has selected a multipurpose gymnasium (19, Byeolgok 3-ro) in Byeolgok-ri, Danyang-eup, as a vaccination center for large-scale vaccination, and is in progress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ment funding plan, and fire drills are conducted under the supervision of Danyang Fire Department. · We are also making every effort to prepare for the joint corona 19 vaccination.


The vaccination center plans to purchase an ultra-low temperature refrigerator to maintain the proper temperature of the vaccine, and to thoroughly store the mRNA vaccine (Pfizer, Modena), etc., so that the vaccination will proceed without any disruption.


From May, when the vaccination is expanded, vaccinations are conducted in the order of users and workers of elderly home welfare facilities, and those aged 65 and over. The vaccination is scheduled to proceed.


Gyu-won Kang, head of the health center of the county, said, “Because the vaccination is in progress for each target group, vaccination can be given in the last 4 quarters, so please participate in the vaccination at a fixed time.” “We will do our best to help Danyang's civilians recover their daily lives after vaccination is done.”


On the other hand, Danyang-gun plans to complete the first vaccination for 18,489 people, 70% of the military population over the age of 18 by the third quarter of this year, and secure collective immunity around November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