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강진군, 나의 친절이 곧, 군의 얼굴입니다.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2-28

본문듣기

가 -가 +



(강진=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 강진군은 지난 24일부터 3일간 11개 읍면 직원 180명을 대상으로 조직 내 친절마인드 향상으로 군민에게 보다 질 높은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순회 친절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에서 군은 읍면사무소를 방문하는 민원인에게 친절한 인상을 전하기 위해 밝은 인사를 시작으로 한 적극적인 민원응대가 필요하며, 지속적인 업무연찬을 통해 본인 업무에 자신감을 가지고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전화응대는 친절 용어 생활화에 대한 교육도 진행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민원실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은 대민행정의 최일선에 있는 만큼 강진군의 얼굴이라는 자부심과긍지를 갖고, 신속하고 친절한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in-gun Kang, my kindness is the face of the military.

Kindness education for visiting counties and towns and villages

 

(Gangjin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angjin-gun, Jeollanam-do, conducted a tour kindness education for 180 employees in 11 towns and villages for three days from the 24th to provide higher quality civil service to the civilians by improving their kind mindset within the organization. Revealed.

 

In this training, the military emphasized that it is necessary to actively respond to civil complaints, starting with bright greetings, to convey a kind impression to civilians visiting the town offices, and that they must promote their work with confidence through continuous work training. In particular, for telephone response, education was also conducted on the life of the kind term.

 

Lee Seung-ok, head of Gangjin-gun said, "As the employees working in the civil affairs office are at the forefront of the public administration, we hope that they will make every effort to provide quick and friendly civil service with pride and pride as the face of Gangjin-gu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