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양평 FC, 올해 첫 시즌 KEB하나은행 FA컵 1라운드 승리

장선희 기자 l 기사입력 2021-03-09

본문듣기

가 -가 +

▲ 양평 FC(흰색유니폼) , 충주시민구단(빨간유니폼 ) / 양평 FC, FA컵 2라운드 진출

<사진제공=양평군청 체육팀> (C) 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 지난 6일 양평 FC가 2021 KEB 하나은행 FA컵 1라운드 경기에서 충주시민구단을 물리치고 산뜻하게 시즌을 시작했다고 전했다. 충주 탄금대 축구장에서 열린 충주 시민구단과의 1라운드 경기에서 연장전까지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지만, 승부차기에서 6-5로 승리하며 FA컵 2라운드 진출 티켓을 따냈다고 한다. 이날 승리로 양평 FC는 2라운드에서 안산그리너스와 맞붙는다고 했다.

 

 

이날 경기에서 양평 FC는 팽팽한 접전 속에 정규시간 승부를 가리지 못해 연정전으로 돌입했다. 먼저 기선을 잡은 쪽은 원정 팀 양평이었다고 한다. 연장 전반 7분경 상대 진영 오른쪽에서 양평 FC 이정근 선수가 문전으로 올린 볼을 차인석 선수가 골문 깊숙이 다이빙 헤딩골로 연결하며 앞서나갔다고 했다. 하지만 곧바로 충주시민구단을 양평 FC를 압박하며 5분 뒤 페널티 킥을 얻었고, 충주 시민구단 정영웅 선수가 골을 성공시키며 승부를 다시 원점으로 돌렸다고 전했다.

 

▲ 양평 FC, FA컵 2라운드 진출<사진제공=양평군청 체육팀> (C) 장선희 기자

 

정규시간 90분, 연장전 30분 총 120분간의 혈투 속에 승부를 가리지 못한 양 팀은 결국 승부차기로 돌입했다. 승부는 7번째 키커에서 판가름 났다고 한다. 충주시민구단의 7번째 키커가 실축 한 반면, 양평 FC의 7번째 키커 김의원은 가볍게 승부차기에 성공하며 최종 스코어 6-5로 승리를 거머줬다고 전했다.

 


FA컵 2라운드 경기는 오는 3월 28일 16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K2리그 안산그리너스와 격돌 할 예정이다. 양평 FC는 이에 앞서, 오는 13일 토요일 14시 용문구장에서 고양시민구단을 안방으로 불러 들여 K4 리그 개막전을 치른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pyeong FC wins the first round of the KEB Hana Bank FA Cup in the first season of this year!


Yangpyeong FC is said to have won a ticket to advance to the second round of the FA Cup.


[Reporter Jang Seon-hee = North Gyeonggi] On the 6th, Yangpyeong FC reportedly started the season freshly after defeating the Chungju citizens team in the 2021 KEB Hana Bank FA Cup round 1 match. In the round 1 game against the Chungju citizens' club held at the Chungju Tangeum University soccer field, he couldn't decide the game 1-1 until overtime, but he won the penalty shootout 6-5 and won the ticket to advance to the second round of the FA Cup. With a victory this day, Yangpyeong FC said they would face off with Ansan Greeners in the second round.

 


In this day's game, Yangpyeong FC entered the match against the regular time due to a tight close match. It is said that it was Yangpyeong, the away team, who took the initiative first. In the 7th minute of overtime, Yangpyeong FC player Lee Jeong-geun from the right side of the opponent's camp said that Cha In-seok connected the ball deep into the goal with a diving heading goal. However, it was reported that the Chungju citizens' club pressed Yangpyeong FC and got a penalty five minutes later, and Chung Young-woong, a player from the Chungju citizens' club, scored a goal and returned the game to the starting point.

 


In the 90 minutes of regular time, 30 minutes of overtime, and a total of 120 minutes of fighting, both teams eventually entered into a penalty shootout. It is said that the match was decided at the 7th kicker. While the 7th kicker of the Chungju citizens' team failed, Yangpyeong FC's 7th kicker, Kim Eun-won, reportedly succeeded in a light penalty shootout and gave the victory with a final score of 6-5.

 

The FA Cup round 2 game is scheduled to collide with the K2 League Ansan Greeners at 16:00 on March 28th at the Ansan Wa Stadium. Prior to this, Yangpyeong FC invited the Goyang Citizens' Club to the home at Yongmun Stadium on Saturday the 13th at 14:00 to play the opening game of the K4 League.

 


best-suny@naver.com


원본 기사 보기: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