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GV, ‘2021 LCK 스프링’ 담원 기아 VS 젠지 결승전 스크린X 생중계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4-07

본문듣기

가 -가 +

▲ CGV, ‘2021 LCK 스프링’ 담원 기아 VS 젠지 결승전 스크린X 생중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CGV가 오는 10일 오후 5시 열리는 담원 기아와 젠지의 ‘2021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이하 ‘2021 LCK 스프링’) 결승전 경기를 전국 38개 스크린X관에서 생중계한다. 

 

CGV의 다면상영특별관 스크린X를 통해 정면 스크린에는 메인 중계 화면을, 좌, 우 스크린에는 미니 맵과 스탯 데이터를 각각 보여줌으로써 관객들이 최적의 관람 환경에서 경기를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1월 13일 시작한 ‘2021 LCK 스프링’은 오는 10일 진행되는 결승전을 마지막으로 스플릿이 최종 마무리된다. 

 

담원 기아와 젠지는 앞서 열린 올해 정규 리그 두 번의 맞대결에서 1승 1패씩을 주고 받으며 팽팽한 승부를 이어왔다. 이번 시즌 최후의 승자를 가리는 결승전에서 다시 만난 두 팀 중 과연 어떤 팀이 우승 상금 총 2억원과 함께 오는 5월 아이슬란드에서 열리는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LCK 대표 출전권을 거머쥐게 될지 e스포츠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치열한 승부가 예상되는 2021 LCK 스프링 결승전 생중계의 티켓 가격은 2만원이며, CGV영등포, 춘천, 대전, 대구월성, 광주터미널, 전주고사, 울산삼산, 센텀시티 등 전국 38개 스크린X 상영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생중계 관람객에게 열띤 응원을 펼칠 수 있도록 선착순으로 응원봉을 제공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 확인과 예매는 CGV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가능하다.

 

CJ CGV 박준규 ICECON 콘텐츠사업팀장은 “지난해 10월 진행된 LoL 월드 챔피언십 결승전의 경우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른 좌석간 띄어 앉기를 시행했음에도 불구하고 거의 매진을 기록할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며 “보는 즐거움을 넘어 응원하는 즐거움도 만끽할 수 있도록 응원봉을 제공하는 등 CGV 스크린X만의 특별한 관람 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oL(League of Legends)’은 5명의 강력한 챔피언으로 구성된 양 팀이 서로의 기지를 파괴하기 위해 치열한 사투를 벌이는 전략 게임이다. CGV는 지난해 10월 진행된 ‘2020 LoL 월드 챔피언십’을 비롯해 ‘2020 LCK 서머’, ‘2020 미드 시즌 컵’ 등을 생중계해 생동감 넘치는 관람 경험을 선사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CGV will broadcast the final match of Damwon Kia and Genji's “2021 LoL Champions Korea Spring” (hereinafter “2021 LCK Spring”), which will be held at 5 pm on the 10th, at 38 Screen X Pavilions nationwide.

 

It is expected that audiences can enjoy the game in an optimal viewing environment by showing the main relay screen on the front screen, mini map and stat data on the left and right screens, respectively, through CGV's multi-screen special hall ScreenX.

 

The '2021 LCK Spring', which started on January 13th, will be the last split in the finals on the 10th.

 

Damwon Kia and Genji continued a tight match by exchanging 1 win and 1 loss each in the two regular league matches held earlier this year. Among the two teams that met again in the finals to determine the final winner of this season, the attention of e-sports fans will be given to which of the two teams will win the mid-season invitational (MSI) LCK representative to be held in Iceland in May with a total prize of 200 million won. It is being concentrated.

 

The ticket price for the live broadcast of the 2021 LCK Spring Finals, where fierce competition is expected, is 20,000 won, and can be found at 38 ScreenX screens nationwide, including CGV Yeongdeungpo, Chuncheon, Daejeon, Daegu Wolseong, Gwangju Terminal, Jeonjugosa, Ulsan Samsan, and Centum City. In addition, cheering rods will be provid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so that live audiences can be cheered on. You can check details and make reservations on the CGV website or mobile app.

 

CJ CGV Park Joon-gyu, head of ICECON Contents Business Team, said, “In the case of the final of the LoL World Championship held in October last year, despite the fact that the seats were seated apart from each other according to the social distancing policy, they almost sold out. We will create a special viewing culture unique to CGV ScreenX by providing cheering rods so that you can enjoy the joy of cheering beyond.”

 

Meanwhile, ‘LoL (League of Legends)’ is a strategy game in which both teams composed of five powerful champions fight fiercely to destroy each other's bases. CGV broadcasted the '2020 LoL World Championship' held in October last year, the '2020 LCK Summer', and the '2020 Mid-Season Cup' to provide a lively viewing experience and received a great response.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