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하나은행, 인천개인택시조합과 지역화폐 활성화 업부협약 체결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4-07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하나은행은 인천개인택시조합과 지난 6일 오후 인천 가좌동에 위치한 인천개인택시조합 사무실에서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하나은행과 인천개인택시조합은 개인택시 사업자의 복지증진과 생활안정을 위해 금융혜택을 제공하고, 카드단말기 제공업체인 NHN KCP와 택시호출 플랫폼 e음콜앱과 협업, 인천지역화폐 e음카드 가맹 택시사업자 확대를 통해 지역화폐를 활성화 할 예정이다.

 

하나은행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수입이 감소한 개인택시 사업자의 생활 안정을 위해 저금리의 특례보증 및 신용대출 등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천 지역 모든 하나은행 영업점에서 신속한 금융 업무 처리 및 상담이 가능하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택시요금 카드결제 수수료와 택시 호출 비용 절감을 위한 추가적인 업무 제휴를 진행한다.

 

NHN KCP와의 제휴를 통해 영세 가맹점 혜택이 부여되는 카드단말기를 공급해 결제 수수료 부담을 덜 수 있으며, 기존 택시에서 사용 할 수 없었던 인천지역화폐인 e음카드 사용도 가능해진다.

 

또한, 택시호출 서비스를 제공하는 e음콜앱과의 제휴를 통해 모든 인천개인택시 조합 회원은 e음콜 서비스 가입비 면제혜택을 제공받는다. e음콜을 이용할 경우 승객은 택시호출 비용 부담이 없고, 사용 금액의 10% 캐시백도 받을 수 있어 많은 인천 시민들의 호응이 예상되는 등 인천지역화폐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호성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장은 “인천개인택시조합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인천시 지역화폐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며 “인천시민과 인천개인택시 사업자의 행복한 금융 실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ana Bank and Incheon Private Taxi Associatio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to revitalize local currency

-Reporter Moon Hong-cheol

 

Hana Bank announced on the 7th that it has signed a MOU with the Incheon Private Taxi Association on the afternoon of the 6th at the Incheon Private Taxi Association's office in Gajwa-dong, Incheon, to “activate local currency.”


Hana Bank and Incheon Private Taxi Association provide financial benefits to improve the welfare of private taxi operators and stabilize their lives, and collaborate with the taxi calling platform eum call app with NHN KCP, a card terminal provider, and Incheon local currency eum card affiliated taxis. Local currency is expected to be activated by expanding business operators.


Hana Bank provides financial services such as low interest rate special guarantees and credit loans to stabilize the lives of private taxi operators whose income has decreased due to the corona 19 effect. It is possible to quickly process and consult financial affairs at all Hana Bank branches in Incheon.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additional business alliances are underway to reduce taxi fare card payment fees and taxi call costs.


Through the partnership with NHN KCP, it is possible to reduce the burden of payment fees by supplying a card terminal with benefits for small franchisees, and to use e-um cards, which are the local currency of Incheon, which could not be used in existing taxis.


In addition, through a partnership with the e-um-call app that provides taxi calling service, all Incheon Individual Taxi Association members are entitled to exemption from the e-um-call service subscription fee. Eumcall is expected to help revitalize the local currency of Incheon, as passengers do not have to pay for taxi calls and receive 10% cashback of the amount used, which is expected to be well received by many Incheon citizens.


Lee Ho-sung, head of the Central Sales Group of Hana Bank, said, “We will contribute to vitalizing the local currency of Incheon City through continuous cooperation with the Incheon Private Taxi Association.” “I will make more efforts to realize happy finance for Incheon citizens and Incheon private taxi operator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