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블랙핑크 로제, ‘Gone’ MV 메이킹 필름 공개..감정 연기 몰입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4-08

본문듣기

가 -가 +

▲ 블랙핑크 로제, ‘Gone’ MV 메이킹 필름 공개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 멤버 로제의 솔로곡 'Gone' 뮤직비디오가 유튜브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메이킹 필름이 8일 YG 공식 블로그를 통해 공개됐다.

 

'Gone' 뮤직비디오 메이킹 필름은 디렉션에 집중하는 로제의 모습으로 시작됐다. 보랏빛 미니 원피스를 입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낸 그는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가자 그윽한 눈빛으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며 순식간에 감정 연기에 몰입했다.

 

촬영 도중 잠시 셀프 카메라를 켠 로제는 "약 1년 반 전 'Gone'을 녹음한 뒤 계속 갖고 있었다. 듣는 순간 너무 좋았다. 그때부터 제가 진짜 좋아한 노래"라고 말했다.

 

'Gone' 뮤직비디오에는 사랑했던 사람과의 행복했던 과거, 이별 후 홀로 남은 상황이 교차 편집돼 담겼다. 파노라마처럼 스쳐 가는 지난날을 회상하는 로제의 모습과 호소력 짙은 그의 목소리는 애절한 감성을 배가했다.

 

로제는 팬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은 'Gone' 뮤직비디오 속 식탁 장면 뒷이야기를 들려줬다. 그는 "아침에 밥을 먹다가 고개를 들었는데 아무도 없던 거다. 혼자라 충격받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수줍게 웃었다.

 

밤샘 촬영이 끝난 후에도 로제는 미소를 잃지 않았다. 오히려 그는 밝은 표정으로 현장 스태프들에게 감사와 응원의 박수를 보냈다. 로제는 "제 뮤직비디오를 예쁘게 찍어주려 열심히 노력해주신 많은 분께 정말 감동했다. 모두 너무나 고맙다"고 전했다.

 

한편, 로제의 'Gone' 뮤직비디오는 월드와이드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는 등 폭발적인 호응 속 공개 반나절 만에 1000만뷰를 돌파하며 '유튜브 24시간 내 가장 많이 본 동영상' 1위에 올랐다.

 

이어 8일 현재 2600만뷰를 훌쩍 넘어서며 타이틀곡 'On the Ground' 못지 않은 인기 상승세를 타고 있다. 이미 3주 전 발표된 곡의 뮤직비디오인 점을 떠올리면 그의 막강한 글로벌 영향력을 다시 한번 확인한 셈이다.

 

'Gone'은 로제의 솔로 앨범 'R'의 서브 타이틀곡이다. 떠나간 연인을 마지막으로 정리하는 마음을 담백하게 풀어낸 가사와 기타 위주의 미니멀한 편곡이 인상적인 노래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Girl group BLACKPINK member Rosé's solo song'Gone' music video is gaining popularity on YouTube, and the making film was released on YG's official blog on the 8th.

 

The'Gone' music video making film began with Rosé's focus on direction. Wearing a purple mini one-piece and showing off his lovely charm, he immediately immersed himself in emotional acting, creating a dreamy atmosphere with deep eyes when he entered the shooting.

 

"I recorded'Gone' about a year and a half ago, and I kept holding it. I liked the moment I listened to it. I really liked the song since then," Rosé said.

 

In the'Gone' music video, a happy past with a loved one and a situation left alone after a breakup were cross-edited and included. Rosé's image of reminiscent of the past passing by like a panorama and his appealing voice doubled the sad sensibility.

 

Rosé told the story behind the table scene in the music video for'Gone', which was a hot topic among fans. He laughed shyly, explaining, "I looked up while eating in the morning, and no one was there. I was shocked because I was alone."

 

Even after the overnight filming ended, Rosé did not lose his smile. Rather, he gave thanks and applause of support to the on-site staff with a bright expression. Rosé said, "I was really impressed with the many people who worked hard to shoot my music video beautifully. Thank you so much for everyone."

 

On the other hand, Rosé's'Gone' music video exceeded 10 million views in half a day after being released amid explosive responses, such as rising to the world-wide real-time trend, and ranked first in the'Most watched video in 24 hours on YouTube'.

 

As of the 8th, it has surpassed 26 million views and is on the rise in popularity as well as the title song'On the Ground'. If you recall that it was the music video for the song that was already released three weeks ago, you have once again confirmed his strong global influence.

 

'Gone' is the subtitle track of Rose's solo album'R'. It is an impressive song with lyrics and a guitar-oriented minimalist arrangement that unambiguously unravels the mind of organizing the last couple who have gone away.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