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종합]‘STAYDOM’ 컴백 스테이씨(STAYC), 더 강력해진 틴프레시 매력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4-08

본문듣기

가 -가 +

▲ 스테이씨(STAYC /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4세대 걸그룹 대표주자 스테이씨(STAYC /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가 두 번째 싱글 ‘STAYDOM(스테이덤)’으로 약 5개월 만에 컴백한다. 스테이씨는 한층 더 성장하고 다채로워진 모습을 예고했다.

 

스테이씨는 8일 두 번째 싱글 ‘STAYDOM’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 방지 및 예방 차원, 그리고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날 쇼케이스 진행은 방송인 박경림이 맡았다.

 

‘STAYDOM’은 지난해 11월 발매한 데뷔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처)’ 이후 스테이씨가 약 5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로, 자유로움 안에서 특유의 하이틴과 키치함을 앞세워 더 강력해진 틴프레시, 자신감 있는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줄 계획이다.

 

스테이씨의 이번 타이틀곡 ‘ASAP(에이셉)’은 청량하고 매력 넘치는 사운드가 돋보이는 ‘틴프레시’한 곡으로, 가슴 속에 완벽하게 그려 놓은 이상형이 ASAP(As Soon As Possible)하게 나타나줬으면 하는 마음을 톡톡 튀고 재치 있게 풀어냈다. 특히 ‘ASAP’은 데뷔곡 ‘SO BAD(소 배드)’를 비롯해 수많은 히트곡을 합작한 자타공인 최고의 히트메이커 블랙아이드필승X전군의 조합으로 탄생한 곡이어서 더욱 기대감을 높인다. 

 

‘STAYDOM’에는 타이틀곡 ‘ASAP’ 외에도 세련되고 감각적인 멜로디와 유쾌한 가사가 긍정적인 에너지를 선사하는 ‘SO WHAT(소 왓)’, 가슴에 담겨진 사랑이 마치 별빛처럼 느껴져 닿을 듯 말 듯 애달픈 마음을 노래한 컨템포러리 R&B 장르의 곡 ‘사랑은 원래 이렇게 아픈 건가요’, 일렉트로닉뮤직 장인 DJ TAK과 스테이씨의 데뷔곡 ‘SO BAD’가 만나 원곡과는 또 다른 강렬한 느낌의 EDM TRAP 장르로 재탄생한 ‘SO BAD(TAK REMIX)’까지 총 4개 트랙이 수록됐다.

 

▲ 스테이씨(STAYC /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이날 스테이씨는 컴백 소감에 대해 “새로운 콘셉트,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온 만큼 설레고 떨리는 것 같다. 물론 처음보다는 덜 떨리지만 긴장되는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다. 두 번째 싱글 ‘STAYDOM’에 대한 많은 사랑과 관심을 부탁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스테이씨는 이번 ‘STAYDOM’ 콘셉트에 대해 “두 번째 싱글 ‘STAYDOM’은 장난스럽고 엉뚱한 느낌의 앨범인데, 그 안에서 자신감 넘치는 스테이씨의 모습을 보여드리는 콘셉트라고 생각한다. 많은 기대를 해줬으면 한다”고 전했다.

 

시은은 스테이씨의 데뷔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과 두 번째 싱글 ‘STAYDOM’의 가장 큰 차별점에 대해 “첫 번째 앨범은 스테이씨가 어떤 개성과 색깔을 갖고 있는지를 중점적으로 보여드렸다면, 이번 앨범을 통해서는 대중분들이 자유로움을 느꼈으면 했다. 그렇게 생각하니 저희부터 자유로운 모습을 보여드려야 한다고 생각해 더욱 장난스럽고 발랄한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시은은 “아무래도 데뷔 싱글보다는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려야 하기 때문에 부담감은 확실히 있었다. 많은 분들이 또 한번 깜짝 놀랄 수 있도록 새로운 매력의 무대를 준비했으니 많이 기대해줬으면 한다”고 답했다.

 

윤은 ‘STAYDOM’을 통해 새롭게 보여주고 싶은 매력·모습과 관련해 “‘Star To A Young Culture’에서는 마냥 어리기만한 사랑을 표현했는데, 이번 ‘STAYDOM’에서는 성숙해진 사랑을 표현하려고 했다. 수록곡들을 통해 감성적인 모습들도 담아내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 스테이씨(STAYC) 수민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 스테이씨(STAYC) 시은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 스테이씨(STAYC) 아이사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 스테이씨(STAYC) 세은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 스테이씨(STAYC) 윤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 스테이씨(STAYC) 재이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아이사는 타이틀곡 ‘ASAP(에이셉)’의 매력과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킬링 포인트를 꼽아달라고 하자 “‘ASAP’이라는 단어 자체가 한 번 들으면 기억에 확 꽂히지 않나. 그 부분부터가 큰 매력이라고 생각하고, 흥얼거리게 만드는 중독성도 매력이라고 생각한다”며 “‘ASAP’의 킬링 포인트는 후렴구에 등장하는 안무인 ‘꾹꾹이 춤’이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수민은 스테이씨와 다른 걸그룹들과의 차별점을 묻자 “스테이씨라는 그룹명처럼 젊고, 밝고, 에너지 가득한 틴프레시를 보여준다는 점이 가장 큰 차별점이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답했다. 

 

재이는 스테이씨의 ‘STAYDOM’ 활동을 통해 얻고 싶은 수식어에 대해 “힐링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 대중들에게 힐링이 되는 음악을 선물해드리고 싶어 힐링돌이라는 수식어를 얻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이사는 새 싱글 ‘STAYDOM’으로 이루고 싶은 성과를 묻자 “저번부터 말씀 드렸듯이 한 번 밖에 받을 수 없는 신인상을 받고 싶고, 이번 타이틀곡 ‘ASAP’ 활동으로 큰 사랑을 받아 음악방송 1위까지 한다면 더욱 감사할 것 같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스테이씨는 “올해는 많은 분들이 저희 스테이씨의 에너지를 받아 조금이나마 자유로웠으면 하고, ‘STAYDOM’으로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을 보여드릴테니 큰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스테이씨(STAYC /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의 두 번째 싱글 ‘STAYDOM(스테이덤)’은 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 스테이씨(STAYC /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 <사진출처=하이업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4th generation girl group representative STAYC (Sumin, Sieun, Isa, Seeun, Yoon, Jai) is making a comeback in about 5 months with her second single'STAYDOM'. Mr. Stay predicted a further growth and variety.

 

StayC held an online showcase to commemorate the release of their second single'STAYDOM' on the 8th. This event was broadcast live online as part of preventing and preventing the spread of Corona 19 (a novel coronavirus infection), and as part of social distancing. Broadcaster Park Kyung-lim was in charge of the showcase process on this day.

 

'STAYDOM' is a new album released in about 5 months after the debut single'Star To A Young Culture' released in November of last year, with a unique teen and kitsch in freedom. We plan to show our fans a stronger teen fresh and confident look.

 

StayC's title song'ASAP' is a'tin-fresh' song that stands out with a refreshing and attractive sound, and hopes that the ideal type drawn perfectly in the heart will appear as ASAP (As Soon As Possible). It popped and tackled. In particular,'ASAP' is a song that was created as a combination of the best hit maker Black Eyed Pilseung X All Army, who is a self-proclaimed collaboration with numerous hit songs including the debut song'SO BAD', which raises expectations even more.

 

In addition to the title song'ASAP', in'STAYDOM','SO WHAT', which provides positive energy with sophisticated and sensuous melody and pleasant lyrics. The song'Is Love Originally So Pain' of the contemporary R&B genre sung, and'SO BAD', the debut song'SO BAD' of electronic music master DJ TAK and STAY, reborn as an EDM TRAP genre with an intense feeling different from the original song A total of 4 tracks were recorded until'BAD (TAK REMIX)'.

 

On this day, Mr. Stay said about his comeback feelings, “I seem to be thrilled and trembling as I came back with a new concept and a new look. Of course, I'm less nervous than the first time, but I can't help being nervous. I would like to ask for a lot of love and interest in the second single “STAYDOM”.”

 

About the concept of this'STAYDOM', STAYDOM said, “The second single,'STAYDOM', is a playful and erratic album, and I think it is the concept that shows the image of STAYDOM full of confidence in it. I hope you can expect a lot.”

 

Si Eun-eun said about the biggest difference between STAY's debut single'Star To A Young Culture' and her second single'STAYDOM', “If the first album focused on what kind of personality and color STAY has, this time I wanted the public to feel free through the album. With that in mind, we thought that we should show our free side, so we prepared hard to show a more playful and youthful side.”

 

Si-eun said, “There was definitely a burden because I had to show a more advanced image than my debut single. We have prepared a stage with a new charm so that many people will be surprised once again, so I hope you look forward to it.”

 

With regard to the attractiveness and appearance she wants to show new through'STAYDOM', Yun expressed her childish love in'Star To A Young Culture', but in this'STAYDOM' she tried to express her mature love. I tried to capture the emotional aspects through the songs included.”

 

When Isa asks for the charm of the title song “ASAP” and a killing point that will captivate the public's hearts, “Wouldn’t the word “ASAP” itself pop into my memory once I hear it? I think that part is a big attraction, and I think that the addictiveness that makes me humming is also attractive.” He said, “I think the killing point of “ASAP” is the choreography “Kukkooki Dance” that appears in the chorus.”

 

When asked about the difference between StayC and other girl groups, Sumin replied, "I think the biggest difference is that it shows a youthful, bright, and energetic teen fresh like the group name of StayC."

 

About the modifier she wants to get through STAYDOM's ‘STAYDOM’ activities, Jay said, “I want to get a modifier called Healing Stone. I hope to get the modifier “Healing Doll” because I want to present healing music to the public.”

 

When Isa asked about the achievements she wants to achieve with her new single'STAYDOM', she said, “As I said from the last time, I want to receive the Rookie Award that I can only receive once. I think I will do it.”

 

Lastly, Mr. Stay added, "I hope that many people will be free this year by receiving the energy of STAYDOM, and I will show you that they are working hard as'STAYDOM', so we ask for your great interest and love."

 

Meanwhile, STAYDOM's second single, STAYDOM (STAYC / Sumin, Sieun, Isa, Seeun, Yoon, Jai), will be released through various online music sites at 6pm on the 8th.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