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미일정상 북일교섭 용인 ‘북미 안보, 북일 경협’

김종찬 정치경제기자 l 기사입력 2021-04-17

본문듣기

가 -가 +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사진출처=백악관 홈페이지 캡쳐>     ©브레이크뉴스


 

미일정상회담에서 북일간 수교교섭 접근을 허용하고 북일 경협체제가 시작됐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정상회담 직후 납북자북일교섭분리를 말하고 미 전략연구소에서 조건없이 북일정상회담16일 밝혔다.

 

 

스가 총리는 미일 정상회담 기자회견에서 납북자 관련 중대 인권 문제라는 점과 양국 협력해 북한이 즉각 해결하게 접근하기로 재확인했다고 밝히고, 이어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연설로 납북자 문제 해결과 북한과의 생산적 관계 수립을 위해 전제조건 없이 김정은 위원장을 만날 준비가 돼 있다. 선두에 서서 행동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스가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갖고 있는 모든 대량 살상무기 및 모든 사거리의 탄도미사일에 대해 CVID(완전 검증 불가역적 폐기) 약속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 준수를 강력 촉구한다면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는 심각한 인권 문제라며 미국과 일본이 협력해 북한에 대해 즉각적 해결책 찾기로 다시 확인했다고 밝혔다.

 

바이든 미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일본과 미국은 역내 강력한 두 민주주의 국가(Japan and the United States are two strong democracies in the region)”라며 우리는 인권과 법치를 포함해 공동의 가치를 수호하고 진전시키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밝혀, 북일 경제협력 체제에서 한국을 배제한 것으로 보인다.

 

바이든 대통령은 정상회담에 대해 우리는 자유롭고 개방적인 인도태평양의 미래를 보장하기 위해 중국의 도전과 동중국해, 남중국해, 북한과 같은 문제에 대해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혀, 인도태평양 체제에서 중국과 북한을 분리했다.

 

미일정상회담 직전 11일 요미우리는 “2일 워싱턴 한미일 안보실장회의에서 설리번 미 보좌관이 서훈 안보실장에게 한국 쿼드(··호주·인도) 참여를 강하게 요청했으나 서 실장은 우리 입장 이해해 달라며 거부했다고 보도했다.

 

문정인 이사장(전 대통령 안보특보)11일 아사히신문 인터뷰로 한국이 미국 편에 서면 북한 포함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담보하는 게 어렵게 된다. 중국은 북한의 지원에 힘을 쏟게 되고 러시아도 동맹을 강화하게 될 것"이라며 "한국 정부는 특정 국가를 배제하는 지역협의체에 참여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라 말해, ‘쿼드 한국 불참바이든 행정부 대북정책 반대로 러시아와 북한 경제협력체제 시도를 밝혔다.

 

 

문 특보는 2020110"트럼프 미 대통령과 스티븐 비건 국무부 부장관은 북한이 의지할 만한 최고의 희망"이라며 대화의 기회를 놓쳐서는 안된다”고 트럼프체제 의존을 코리아타임스에 기고했다.kimjc00@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he U.S.-Japan summit tolerates North Korea-Japan negotiations, "NK-US security & NK-Japan economic cooperation"

 -by Kim Jong-chan, political economy reporter

 

The U.S.-Japan summit allowed access to diplomatic negotiations between North Korea and Japan, and the economic cooperation system between North Korea and Japan began.

 

Japanese Prime Minister Yoshihide Suga said on the 16th that the “abductees” and “North Korea-Japan negotiations” were separated immediately after the summit meeting, and the US Strategic Research Institute announced a “North Korea-Japan summit without conditions” on the 16th.

 

At a press conference at the US-Japan summit, Prime Minister Suga said, “It is a material human rights issue, and we have reconfirmed that North Korea will approach it immediately in cooperation with the two countries.” In a speech at the Institute for Strategic International Studies (CSIS), “Resolving the Abductee Problem In order to establish a productive relationship with North Korea, he is ready to meet with Chairman Kim Jong-un without prerequisites. I decided to take the lead and act.”

 

At a press conference, Prime Minister Suga promised "CVID (complete verification and irreversible abolition) for all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nd ballistic missiles at all ranges that North Korea has, and strongly urges compliance with the resolution of the UN Security Council." "It is a serious human rights problem," he said. "The United States and Japan cooperated to find an immediate solution for North Korea, and confirmed again."

 

“Japan and the United States are two strong democracies in the region,” U.S. President Biden said at a press conference. “We are committed to defending and advancing our common values, including human rights and the rule of law. It seems to have excluded Korea from the system of economic cooperation between North Korea and Japan.

 

President Biden said of the summit meeting, "We have decided to cooperate together on the challenges of China and issues such as the East China Sea, South China Sea and North Korea to ensure a free and open Indo-Pacific future." Separated China and North Korea.

 

On the 11th, just before the US-Japan summit, Yomiuri said, “At the Korea-US-Japan security office in Washington, on the 2nd, US aide Sullivan strongly requested to participate in the'Korea Quad (US, Japan, Australia, India)' to Security Officer Seo Hoon, but Seo said,'Understand our position. "It's different," he said.

 

In an interview with the Asahi Shimbun on the 11th, Chairman Moon Jeong-in (former security advisory) said, “If South Korea is on the side of the United States, it will be difficult to ensure peace and prosperity on the Korean Peninsula, including North Korea. China will focus on North Korea’s support and Russia will strengthen its alliance. “The South Korean government is in a position that it is difficult to participate in regional councils that exclude certain countries.” Opposition to North Korea's policy', announced an attempt to establish an economic cooperation system with Russia.

On January 10, 2020, special reporter Moon contributed to the Korea Times that "US President Trump and Deputy Secretary of State Stephen Vegan are the best hopes that North Korea can rely on," and "we must not miss an opportunity for dialogue."

 

Moon Jung-in, US-Japan summit meeting, Biden, North American security, North Korea-Japan economic cooperation, North Korea-Japan negotiations, North Korea-Japan summit, Prime Minister Suga, Chin Trump, Qua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