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DJ DOC 이하늘 “동생 故 이현배 사망, 김창열 때문”..분노 표출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4-19

본문듣기

가 -가 +

▲ DJ DOC 이하늘-김창열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DOC 이하늘의 친동생인 이현배가 사망한 가운데, 이하늘이 DJ DOC 김창열에 분노했다.   

 

이하늘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라이브 방송을 통해 지난 17일 故 이현배 추모글을 올린 김창열에 분노했던 이유를 밝혔다.

 

앞서 김창열을 이현배의 부고가 전해진 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과 함게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R.I.P(Rest in Peace). 친구야 하늘에서 더 행복하길 바라”라는 글을 남겼다. 이에 이하늘은 해당 게시물에 “이 사진에서도 지가 중심이네. 너가 죽인거야 XXX야. 야이 XXXX” 등 욕설이 담긴 댓글을 남겼다.

 

이하늘이 남긴 욕설 댓글을 곧 지워졌고, 김창열은 댓글창을 닫았다. 하지만 이하늘이 김창열 게시물에 남긴 댓글을 캡처된 뒤 급속도로 확산됐고, 이에 두 사람의 측근은 복수의 매체를 통해 “이하늘이 김창열과 절친한 사이라 속상함을 표현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이하늘은 이날 인스타그램 라이브에서 “김창열과 내 동생이 문제가 있다. DJ DOC 깨기 싫어서 몇 년 동안 참았다. 근데 이제 내 동생이 없다. 이제 나 못 참는”며 “이현배가 사망한 건 내 잘못이고, 또 다른 원인을 찾자면 김창렬이다. 이게 진실, 잃을 것도 없다”고 주장했다.

 

이하늘 주장에 따르면, DJ DOC 이하늘·김창열·정재용은 돈을 모아 제주도의 땅을 매입한 뒤 펜션 사업을 하기로 했다. 이후 돈이 부족한 정재용을 대신해 자신의 인천 아파트를 처분한 이현배가 지분을 승계 받았고, 그는 리모델링을 주도했다. 

 

하지만 김창열이 수익성을 이유로 비용내는 것을 거부하면서 이현배의 생활고가 시작됐다. 이현배는 배달 등으로 생활비를 벌던 중 교통사고가 났고, 돈이 없었서 제대로된 치료를 받지 못했다.

 

또한 이하늘은 “이현배가 약 20년 동안 DJ DOC의 멜로디라인, 가사 등 곡 작업을 도와줬다. 반면 김창열은 곡 작업에 제대로 참여하지 않았고, 음악보다는 사업에 더 관심이 있었다”며 “내 동생 생각만하기에도 바쁜데 김창열이 나를 심신미약으로 만들면서 내 동생과 나를 모욕한다”고 분노를 표출했다.

 

한편, 이현배는 지난 17일 제주 서귀포에 있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족들은 故 이현배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기 위해 경찰에 부검을 의뢰한 상태며, 부검은 19일 진행될 예정이다. 

 

1973년생인 이현배는 1990년대 후반 MC Zolla라는 이름의 래퍼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2004년 YG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고 2005년 3인조 힙합 그룹 45RPM의 정규 1집 ‘올드 루키’(Old Rookie)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정식 데뷔했다. 

 

특히 45RPM은 영화 <품행제로>의 OST ‘즐거운 생활’과 ‘리기동’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으며, 이현배는 KBS 2TV ‘천하무적 야구단’, JTBC ‘슈가맨3’, 엠넷 ‘쇼미더머니‘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With the death of Lee Hyun-bae, a 45RPM member of the group and the younger brother of DJ DOC Lee Haneul, Lee Haneul was angry with DJ DOC Kim Chang-yeol.

 

Lee Haneul revealed the reason why he was angry at Kim Chang-yeol, who posted a memorial to Lee Hyun-bae on the 17th through a live broadcast on his Instagram on the 19th.

 

Previously, after the obituary of Lee Hyun-bae was passed on to Kim Chang-yeol, he posted a picture taken with the deceased on his Instagram, saying, “R.I.P (Rest in Peace). I hope you are happier in the sky, my friend.” Accordingly, Lee Haeul said in the post, “In this photo, the land is the center. You killed it, it's XXX. Yai XXXX” and other swear words were left.

 

The abusive comments left by Lee Haneul were soon deleted, and Kim Chang-yeol closed the comment window. However, after capturing the comments Lee Haeul left on Kim Chang-yeol's post, it spread rapidly, and the two aides explained through multiple media that "Lee Hae-neul is a close friend of Kim Chang-Yeol and expressed that he is upset."

 

However, Lee Haul said, “Kim Chang-yeol and my younger brother have a problem on Instagram live. I didn't want to break the DJ DOC, so I put up with it for several years. But now I don't have my younger brother. Now I can't stand it.” “It is my fault that Lee Hyun-bae died. Another cause is Kim Chang-ryul. This is the truth, there is nothing to lose.”

 

According to Lee Haneul's claim, DJ DOC Lee Haneul, Kim Chang-yeol, and Jeong Jae-yong decided to save money to buy the land of Jeju Island and then start a pension business. Later, Lee Hyun-bae, who sold his Incheon apartment on behalf of Jeong Jae-yong, who lacked his money, took over his shares, and he led the remodeling.

 

However, as Kim Chang-yeol refused to pay for profitability reasons, Lee Hyun-bae's daily life began. Lee Hyun-bae had a traffic accident while earning living expenses through delivery, etc., and did not receive proper treatment because he did not have money.

 

In addition, Lee Haeul said, “Lee Hyun-bae has helped DJ DOC's melody line, lyrics, and other songs for about 20 years. On the other hand, Kim Chang-yeol did not properly participate in song work, and was more interested in business than music.” He expressed his anger, saying, “I am busy thinking about my younger brother, but Kim Chang-yeol makes me weak in mind and body and insults me and my younger brother.”

 

Meanwhile, Lee Hyun-bae was found dead at his home in Seogwipo, Jeju on the 17th. The survivors have requested an autopsy to the police to investigate the exact cause of death of the late Lee Hyun-bae, and the autopsy is scheduled to proceed on the 19th.

 

Born in 1973, Hyun-bae Lee started his career as a rapper named MC Zolla in the late 1990s. After that, he signed a contract with YG Entertainment in 2004, and made his official debut in the music industry in 2005 by releasing the first studio album of 45RPM, a three-member hip-hop group, “Old Rookie”.

 

In particular, 45RPM received great love from the OSTs of the movie ``Zero Conduct'' and ``Regi Dong'', and Lee Hyun-bae appeared in KBS 2TV ``Invincible Baseball Team'', JTBC ``Sugar Man 3'' and Mnet ``Show Me the Money''. They also engaged in active activities.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