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박물관 딜리버리 서비스’ 운영

김현우 기자 l 기사입력 2021-04-22

본문듣기

가 -가 +

▲ 박물관 딜리버리 서비스 운영안내 <사진제공=양주시> (C)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은 관내 교육기관과 일반가정에서 비대면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박물관 체험학습 교구재(체험키트)와 교육영상을 지원하는 ‘박물관 딜리버리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박물관 방문에 어려움을 겪는 관내 유아·초등생 동반가정, 유치원·어린이집 등 교육기관을 대상으로 박물관 전시유물·주제와 관련된 기존 대면 교육프로그램을 비대면 체험키트 형태로 제공하는 문화교육 지원 사업이라고 했다.

 

비대면 전환 프로그램은 박물관 유물에서 향기가 나요, 뚝딱뚝딱 회암사지 나무공방, 조각조각 유물이야기, 반짝반짝 유물 속 숨은 동물 찾기, 나만의 탑 만들기, 나만의 석등 만들기, 온라인 하루완성 공예교실, 온라인 조선왕실 전통태교, GOGO 나의 자아를 찾아서 등 총 10종이라고 했다.

 

특히, 올해에는 ‘박물관 딜리버리 서비스’ 전용 신규 프로그램으로 양주 회암사지 출토 기와를 중심주제로 한 무료프로그램 ‘조물조물 회암사지 기와’와 유료프로그램 ‘지붕위에 피어난 회암사지의 예술’ 등 2종을 신설해 운영한다고 했다.

 

박물관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아동들의 이해를 돕고 온라인 교육 진행 시 활용할 수 있도록 체험 관련 동영상 콘텐츠를 회암사지박물관 홈페이지와 유튜브 공식 채널에 게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물관 유물에서 향기가 나요’ 외 2종의 프로그램은 오는 26일부터 운영을 시작하며 5월 3일에는 2종, 10일은 5종을 순차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했다.

 

신규 프로그램인 ‘조물조물 회암사지 기와’는 오는 5월 3일부터 15일까지 선착순으로 신청을 접수해 총 300명에게 배포하며 ‘지붕 위에 피어난 회암사지의 예술’은 오는 10일부터 연말까지 운영한다고 했다.

 

무료프로그램은 양주시 통합예약 시스템을 통해서만 신청 가능하며 유료프로그램은 유선이나 통합예약 시스템을 통해 신청할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고 했다.

 

박물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이번 서비스를 통해 비대면·온라인 전환 추세에 맞춰 색다른 방식으로 문화체험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회암사지의 역사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내용의 비대면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해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City Hoiamsaji Museum,'Museum Delivery Service'

 

Museum experiential learning materials (experience kit) and educational video support

 

[Reporter Hyun-woo Kim = Northern Gyeonggi] The Yangju City Hoiamsaji Museum operates a'museum delivery service' that supports museum experiential learning materials (experience kits) and educational videos to provide opportunities for non-face-to-face cultural experiences at educational institutions and general families. Said that.

 

This service is a culture that provides a non-face-to-face educational program related to museum exhibits and topics to educational institutions such as kindergartens and daycare centers, etc., in the form of a non-face-to-face experience kit for educational institutions such as kindergartens and daycare centers, in the form of a non-face-to-face experience kit, for families with infants and elementary school students who have difficulty visiting museum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It was called an education support project.

 

The non-face-to-face conversion program smells from the relics of the museum, the wooden workshop of the Hoeamsaji, the story of sculpture and sculpture relics, the search for the hidden animals in the twinkling relics, the creation of my own tower, the making of my own stone lanterns, the online craft class, online shipbuilding. It was said that there were a total of 10 species, including the royal traditional prenatal education, GOGO, and finding my self.

 

In particular, this year, as a new program exclusively for the'Museum Delivery Service', two new programs have been established and operated, including the free program'Jomuljomul Hoeamsaji Tiles' and the paid program'Art of Hoeamsaji blooming on the roof' with the main theme of the tiles excavated from Hoeamsaji in Yangju. I said.

 

The museum said that the video content related to the experience will be posted on the website of the Hoeamsaji Museum and the official YouTube channel to help the children participating in the program understand and use it when conducting online education.

 

Two other programs, including “the museum relics smell”, will start operating on the 26th, and two programs will be operated sequentially on May 3 and 5 on the 10th.

 

The new program'Jomuljomul Hoeamsaji Roof Tile' received applications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from May 3 to 15 and distributed to a total of 300 people. .

 

The free program can only be applied through the Yangju City Integrated Reservation System, and paid programs can be applied through the wired or integrated reservation system. For more information, refer to the Yangju City Hoiamsaji Museum website or contact the Yangju City Hoiamsaji Museum. did.

 

A museum official said, “With Corona 19, this service will allow you to experience culture in a different way in line with the trend of non-face-to-face and online conversion through this service following last year. I will try to develop and present a non-face-to-face education program.”

 

hhxh0906@naver.com

 


원본 기사 보기: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