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서울 공연 재개하는 ‘뮤지컬 박정희’

류연선 기자 l 기사입력 2021-04-26

본문듣기

가 -가 +

 

▲ 뮤지컬 박정희 (C)

 

투자사와 제작사의 갈등으로 공연이 취소됐었던 뮤지컬박정희의 서울 공연이 재개된다.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서울 양천구 목동 로운아트홀에서 오후 2시30분과 7시30분 일일 2회 공연될 예정이다.

 

뮤지컬박정희(연출 정다미, 각본 장산하)는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가 투자하고 ㈜뮤지컬컴퍼니A(이하 뮤지컬컴퍼니)가 제작해 만들어진 창작뮤지컬이다.

 

지난 10일 공연 2시간 전 가세연 측이 출연료 미지급을 주장하며 공연 취소와 함께 제작사를 상대로 3억여원에 이르는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하면서 공연이 무산됐었다.

 

가세연은 본안 청구에 이어 공연금지가처분 신청도 제기했지만 지난 21일 서울중앙지방법원 제 50 민사부가 이유없다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에 제작사측은 공연을 재개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뮤지컬컴퍼니 김재철 대표는 “예기치 않은 일로 공연취소가 된 것에 사죄의 의미를 담아 공연가격을 대폭 인하했다”며, “그동안의 논란과 오해를 이번 공연을 통해 말끔히 씻고자 전체 스탭과 배우 및 제작진 일동은 사죄의 마음을 담아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편 뮤지컬박정희는 서울공연에 이어 대구와 경주에서 공연이 예정되어 있으며, 6월에 다시 서울 로운아트홀에서 공연을 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Musical Park Jeong-hee” resumes performance in Seoul

Court dismisses application for performance ban

 

 

 

Musical Park Jeong-hee's performance in Seoul, which had been canceled due to a conflict between the investor and the production company, resumes.

 

It is scheduled to be performed twice a day at 2:30 pm and 7:30 pm at the Loon Art Hall in Mok-dong, Yangcheon-gu, Seoul from the 28th to the 30th.

 

Musical Park Jung-hee (director Jeong Da-mi, scriptwriter Jang San-ha) is a creative musical that was invested by Garo-Sero Research Institute (hereinafter referred to as Ka Se-yeon) and produced by Musical Company A (hereinafter referred to as Musical Company).

 

On the 10th, two hours before the performance, the performance was canceled when Gase-yeon claimed not to pay the performance fee and filed a lawsuit for damages amounting to 300 million won against the production company along with the cancellation of the performance.

 

Following the main bill, Ka Se-yeon also filed an application for a performance ban, but on the 21st, the 50th Civil Affairs Department of the Seoul Central District Court did not accept it, saying that there was no reason. Accordingly, the production company decided to resume the performance.

 

Musical Company CEO Jae-cheol Kim said, “We have significantly reduced the price of the performance with a sign of apology for canceling the performance due to unexpected events.” I prepared it with an apology.”

 

Meanwhile, the musical Park Jeong-hee is scheduled to perform in Daegu and Gyeongju following her Seoul performance, and will perform again in June at the Seoul New Art Hall.

 


원본 기사 보기:경기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