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양평 FC, 서울중랑축구단과의 경기서 3-1 승리

하인규 기자 l 기사입력 2021-04-27

본문듣기

가 -가 +

▲ 양평FC VS 서울중랑축구단과 경기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 FC가 지난 24일 홈구장인 용문 체육공원에서 치러진 2021 K4 리그 6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경기에서 3대 1 대승을 거두며 상위권 도약에 시동을 걸었다.

 

올해 리그에서의 홈 3연승이자 첫 3득점 경기로, 3승 1무 2패를 기록하며 리그 6위로 도약했다.

 

이날 양평의 선발 라인업에는 주요한 변화가 있었다. 지난 3월, 3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돌아온 사회복무요원 백승현, 정기운, 장지성 등의 주전 선수들을 선발 라인업에 포함시켰다.

 

한층 강화된 전력으로 경기를 맞이한 양평은 전반 18분에 선취골을 기록했다. 양평의 정기운이 상대 골키퍼와의 1대1 상황에서 침착하게 골을 터트리며 리드를 잡았다. 정기운은 2경기 연속골이자, 리그 2호 골을 터트리며 득점 감각에 물이 오른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전반 27분, 양평은 중랑의 임형준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전반전을 1대1로 마무리했다.

 

전반부터 중랑의 골문을 두드리던 양평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중랑 진영 안에서 안수민이 중앙으로 침투하는 장지성에게 공을 넘겨주며 중랑의 뒷공간을 완벽하게 뚫어냈고, 헤딩 슈팅으로 골을 터트리며 다시 리드를 잡았다.

 

리드를 잡은 양평은 후반 32분에 3번째 골을 뽑아냈다. 오른쪽 코너에서 백승현이 넘겨준 볼을 안수민이 강한 오른발 슈팅으로 3번째 득점을 뽑아냈다. 이번 시즌 양평의 첫 3득점 경기로 안수민은 리그 득점 부문 단독 2위로 올라섰다.

 

한편, 양평 FC는 오는 5월 2일 용문 체육공원에서 서올노원유나이티드를 안방으로 불러들여 K4 리그 홈경기 무패행진과 리그 2연승에 도전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pyeong FC starts to leap to the top with a 3-1 victory in the match against the Seoul Jungnang Football Team!
On May 2nd, Yongmun Sports Park, Seoul Nowon United and 2021 K4 League Round 7 Home Games scheduled to be sorted out

 

-Reporter In-Gyu Ha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Yangpyeong FC took off on a leap to the top by winning 3-1 in a match against Seoul Jungnang Football Team in the 6th round of the 2021 K4 League held at the home stadium, Yongmun Sports Park on the 24th.


This year's 3rd home win in the league and the first 3 points match, he jumped to 6th place in the league with 3 wins, 1 draw and 2 losses.

 

On this day, there was a major change in Yangpyeong's selection lineup. In March, major players such as Baek Seung-hyun, Jeong Ki-woon, and Jang Ji-sung, who returned after receiving basic military training for three weeks, were included in the selection lineup.

 

Yangpyeong, who greeted the game with even more reinforced abilities, scored the first goal in the 18th minute of the first half. Yangpyeong's Jung Ki-woon calmly scored the lead in a one-on-one situation with the opposing goalkeeper. Jung Ki-woon was a two-game goal in a row and scored the 2nd goal in the league, raising his sense of scoring.

 

However, in the 27th minute of the first half, Yangpyeong ended the first half with an equalizer to Jungrang's Lim Hyeong-jun.

 

Yangpyeong, who had been knocking on Jungrang’s goal from the first half, handed the ball to Jang Ji-Sung, where Ahn Su-min penetrated the center at the beginning of the second half, and broke through the space behind Jung-rang perfectly, scoring the goal with a heading shot and taking the lead again. Got it.

 

Yangpyeong took the lead and scored his third goal in the 32nd minute of the second half. Ahn Soo-min scored the third goal with a strong right-footed shot from the ball handed over by Baek Seung-hyun from the right corner. With Yangpyeong's first three-point match this season, Ahn Soo-min rose to second place in the league's scoring category alone.

 

On the other hand, Yangpyeong FC invited Seool Nowon United to the home room at Yongmun Sports Park on May 2nd and challenged the undefeated march of the K4 League home game and winning the league 2 in a row.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