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창단 첫 해, 볼링 국가대표 4명 배출한 광주시청

김동현 l 기사입력 2021-04-27

본문듣기

가 -가 +

 

 

▲ (C)김동현

 

올해 창단한 광주시청 볼링팀이 창단 첫해 국가대표 4명을 배출하는 기염을 토했다.


27일 시에 따르면 광주시청 볼링팀은 지난 15일부터 20일까지 경북 구미에서 열린 ‘2021년 볼링 국가대표 선수 선발전’에서 소속 선수 4명이 국가대표로 선발되는 영예를 안았다.

 

국가대표에는 박건하 선수, 국가대표 후보에는 한재현 선수, 국가대표 상비군에는 이정수, 이익규 선수가 각각 선발돼 태극마크를 달게 됐다.

 

특히, 광주시청 볼링팀은 창단 첫해부터 국가대표 4명을 배출하며 창단과 동시에 전국 최강의 팀으로 우뚝 섰다.

 

국가대표로 선발된 박건하, 한재현 선수는 광주시 관내 초·중·고등학교에서 볼링을 시작해 한국체대를 졸업하고 올해 광주시청 볼링팀 창단에 맞춰 입단한 지역인재 선수들이다.

 

신동헌 시장은 “국가대표로 선발된 선수들을 축하하며 우리시 대표팀이 국가를 대표한다는 각오로 경기를 임해 주시기 바란다”며 “비록 이번 국가대표에서 탈락한 선수들은 아쉬움이 많이 남겠지만 열심히 노력해서 내년에는 광주시청 볼링팀 모든 선수가 국가대표로 발탁돼 우리나라와 광주시의 위상을 높여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1월 창단한 광주시청 볼링팀은 김영선 감독의 지도아래 주장 이익규 선수를 비롯해 박건하, 한재현, 유진석, 이정수, 류제호 선수 등 6명의 선수가 활동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The bowling team of the Gwangju City Hall, which was founded this year, was proud of producing four national representatives in the first year of its founding.

 

According to the city on the 27th, the Gwangju City Hall bowling team held the honor of being selected as the national team in the “2021 National Bowling Player Selection” held in Gumi, Gyeongsangbuk-do from the 15th to the 20th.

 

Park Geon-ha was selected for the national team, Han Jae-hyun was selected for the national team, and Lee Jung-soo and Ik-Kyu Lee were selected for the national team, and the Taegeuk mark was worn.

 

In particular, the Gwangju City Hall Bowling Team produced four national representatives from the first year of its foundation this year, and at the same time as the founding, stood tall as the nation's strongest team.

 

Park Geon-ha and Han Jae-hyun, who were selected as national representatives, are local talented players who started bowling at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in Gwangju City, graduated from the Korean National Sports University, and joined this year in line with the establishment of the Gwangju City Hall Bowling Team.

 

Mayor Shin Dong-heon said, "Congratulations to the players selected as the national team and hope that our national team will play the game with the determination that our national team will represent the country." He said, "We hope that all the players of the City Hall bowling team will be selected as the national team to raise the status of our country and Gwangju City."

 

Meanwhile, the Gwangju City Hall Bowling Team, which was founded in January of this year, has six players, including captain Ik Gyu-gyu, Park Gun-ha, Han Jae-hyun, Yoo Jin-suk, Lee Jeong-soo, and Ryu Je-ho, under the guidance of coach Kim Young-su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