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2021 한국여자축구 WK리그 보은상무 홈 개막식 진행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4-27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여자축구 정상을 가리는 ‘2021 WK리그’ 보은상무 홈 경기가 26일 오후 6시 보은공설운동장에서 세종스포츠토토와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열전에 돌입했다.

 

출범 13년째를 맞는 WK리그에는 지난해 우승팀 인천현대제철을 비롯해 보은상무, 서울시청, 세종스포츠토토, 수원도시공사, 경주한수원 등 총 8개 팀이 참가해 우승에 도전한다.

 

올해 WK리그는 이달 26일부터 9월 16일까지 팀당 21경기를 가지게 되며, 플레이오프를 거쳐 최종 우승팀을 가린다.

 

여자축구의 메카로 자리매김한 보은군에서는 올해로 보은 연고 6년 차를 맞은 보은상무의 홈경기가 11차례 열린다.

 

군은 6년 연속 보은상무여자축구단과 연고지 협약을 맺음으로써 스포츠 마케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WK리그 시작에 앞서 충북도에서는 도내 유일한 여자축구 프로팀인 보은상무의 경기력 향상 및 전국체전의 좋은 성과를 위해 5000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했다.

 

2021 WK리그는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지만, 유튜브(체널명 : 아이탑스포츠)로 실시간 전 경기 중계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11년째 여자축구리그를 유치하는 데 성공한 보은군은 명실상부한 여자축구의 메카로 자리매김했다”며, “매년 1만 5000명에 육박하는 관중이 찾았던 WK리그가 비록 무관중으로 치러지지만, 선수들의 긴장감 넘치는 플레이를 유튜브로 실시간 중계되니 군민 여러분의 많은 시청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WK리그가 보은서 열리기 시작한 2011년 이후 10년간 누적 관중은 30만 70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2021 Korean Women's Football WK League Boeun Sangmu's Home Opening Ceremony

-im changyong reporter

 

The '2021 WK League' home game, which covers the top of the women's football team, started a fierce battle with Sejong Sports Toto at 6 pm on the 26th at Boeun Public Stadium.

 

In the WK League, which marks the 13th anniversary of its inauguration, a total of eight teams including last year's championship team Incheon Hyundai Steel, Boeun Sangmu, Seoul City Hall, Sejong Sports Toto, Suwon City Corporation, and Gyeongju Hansuwon will challenge to win.

 

This year's WK League will have 21 matches per team from the 26th of this month to September 16th, and the final winner will be decided through the playoffs.

 

Boeun-gun, which has established itself as a mecca of women's football, will host 11 home games of Boeun, which is the sixth year related to Boeun this year.

 

The military is taking the lead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through sports marketing by signing an agreement with the Boeun Business Women's Football Team for six consecutive years.

 

Prior to the start of the WK League, Chungbuk-do delivered 50 million won in support to improve the performance of Boeun, the only professional women's soccer team in the province, and for a good performance in the national sports game.

 

The 2021 WK League will be played as a non-audience game due to Corona 19, but will broadcast all games in real time on YouTube (channel name: iTop Sports).

 

A military official said, “Boeun-gun, which has succeeded in attracting the women’s soccer league for 11 years, has established itself as a mecca of women’s soccer in name and reality.” “We hope that many of the military and citizens watch as the players' tension-filled play is broadcast in real time on YouTube.”

 

Meanwhile, it was found that the cumulative audience for the 10 years since 2011, when the WK League began to be held in Boeunseo, reached about 307,000.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