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옥천 장야초, 전국 소프트테니스 대회 단체전 우승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4-28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 중앙공원 소프트테니스장 경기장에서 환호가 일었다.

 

장야초등학교(교장 이숙경) 소프트테니스부는 26일 열린 제14회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배 전국초등학교 소프트테니스대회 여자초등부 단체전 결승전에서 대전 내동초를 2-1로 물리치고 당당히 전국대회를 제패했다. 처음 맛보는 전국대회 단체전 ‘우승’이라는 성과 앞에서 학생선수들을 믿기지 않는 다는 표정으로 우승패를 안았다.

 

3전 2선승제의 단체전에서 장야초는 첫번째 최윤아-박소연조가 출전하여 1-4로 첫경기를 내주며 출발했지만, 두 번째 경기에서 문수진-권은지 조가 출전하여 게임스코어 3-3으로 파이널까지 끌고 갔고 손에 땀을 쥐는 랠리 끝에 파이널 스코어 10-8로 두 번째 경기를 승리하여 세트 스코어 1:1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마지막 세 번째 조에는 김민화-김주애 조가 출전하여 4:0으로 승리하여, 세트스코어 2:1로 최종 승리를 하였다. 또한, 2경기에서 극적인 승부를 보여준 문수진,권은지 선수는 이번대회 여자초등부 최우수선수상을 수상하였다.

 

지난 3월 회장기 대회에서 단체전 3위 입상에 이어 이번 이사장배 대회에서 드디어 우승을 차지하며 명실상부 여자초등부 강호 팀으로 자리잡은 장야초등학교 소프트테니스 선수들.

 

선수들은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수 있었던 것은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으시는 이숙경 교장선생님과 학생선수들과 함께 동고동락하며 항상 곁에서 이것저것 챙겨주시고 돌봐주시는 강영모 감독선생님, 항상 인내하시고 친절히 지도해주시는 심경섭 코치선생님 덕분이라고 말한다.

 

문수진(6학년) 학생은 “아직도 배울 것, 고칠 점이 많지만 앞으로 7월에 예정되어있는 전국소년체육대회도 남은 시간동안 더 착실히 부족한 부분을 메꾸면서 준비해서 좋은 결과를 꼭 거두겠다”고 하였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 Jangyacho, won the national soft tennis competition team competition

-im changyong reporter

 

There was a cheer at the soft tennis court stadium in Okcheon Central Park.

 

Jangya Elementary School (Principal Lee Sook-gyeong) The Soft Tennis Department defeated Naedongcho in Daejeon 2-1 in the final of the 14th National Sports Promotion Agency's Chairman's Cup National Elementary School Soft Tennis Competition held on the 26th and won the national competition. In front of the achievement of ‘winning’ at the national tournament that I tasted for the first time, I held the championship with an expression of disbelief in the student players.

 

In the group match of the 3rd best match, Jangyacho started with the first match by Yoona Choi and So Yeonjo Park and played the first match 1-4, but in the second match, Soojin Moon and Eunji Kwon participated and led the game to the final with a score of 3-3. After a sweaty rally, he won the second match with a final score of 10-8, turning the match to the origin with a set score of 1:1. In the third group, Kim Min-hwa-Kim Joo-ae participated in the game, winning 4:0, and the final victory with a set score of 2:1. In addition, Moon Su-jin and Kwon Eun-ji, who showed dramatic victory in the two games, won the Women's Elementary School Best Player Award in this competition.

 

Jangya Elementary School soft tennis players who have finally won the championship in the presidential championship competition in March following the 3rd place in the group competition in the presidential tournament in March, and have established themselves as a strong team in the female elementary school.

 

The reason that the athletes were able to achieve good results in this tournament is that coach Young-mo Kang, who always takes care of and takes care of everything by his side, with Principal Sook-gyeong Lee and student players who spare no spare support. Say it's thanks to the teacher.

 

Student Moon Soo-jin (6th grader) said, “I still have a lot of things to learn and fix, but I will steadily make up for the shortcomings for the National Boys' Sports Games scheduled for July, and I will achieve good results.”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