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문재인 대통령 "노동존중사회 목표 흔들리지 않아"

김기홍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1

본문듣기

가 -가 +

▲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노동존중사회 실현이라는 정부의 목표는 절대 흔들리지 않는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노동절인 이날 SNS에 올린 글에서 "코로나 위기가 노동 개혁을 미룰 이유가 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집의 기초가 주춧돌이듯, 우리 삶의 기초는 노동"이라며 "노동자의 헌신적인 손길이 코로나의 위기에서 우리의 일상을 든든하게 지켜주었다. 보건·의료, 돌봄과 사회서비스, 배달·운송, 환경미화 노동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우리 모두 노동의 가치를 더욱 소중하게 생각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 "일자리를 지키는 것이 회복의 첫걸음이라는 마음으로 정부는 고용 회복과 고용 안전망 강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이 많다"며 "일자리를 더 많이, 더 부지런히 만들고, 임금체불과 직장 내 갑질이 없어지도록 계속해서 정책적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노동시간 단축은 일자리를 나누며 삶의 질을 높이는 과정이다. ILO 핵심협약 비준도 노동권에 대한 보편적 규범 속에서 상생하자는 약속이다. 우리 자신과 미래 세대 모두를 위한 일"이라며 "우리 경제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길입니다. 잘 안착될수록 노동의 만족도와 생산성이 높아져 기업에게도 도움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the goal of a labor-respecting society will not be shaken"

On Labor Day, "Corona Crisis Can't Be a Reason to Postpone Labor Reform"

-kihong Kim reporter 

 

President Moon Jae-in said on the 1st, "The government's goal of realizing a labor-respecting society will never be shaken."

 

President Moon said, "The corona crisis cannot be a reason to postpone labor reform," in an article posted on social media that day, his Labor Day.

 

“As the foundation of our home is the cornerstone, the foundation of our life is labor,” he said. “The dedication of the workers has secured our daily lives from the corona crisis. Health·medical care, care and social services, delivery·transport, "I really appreciate the environmental beautification workers. We all value the value of work even more," he said.

 

"With the mind that keeping a job is the first step in recovery, the government is doing its best to restore employment and strengthen the employment safety net. However, there are still many people who are struggling." "We will continue to make policy efforts to ensure that there are no problems in the workplace and at work."

 

In addition, "Reducing working hours is a process of sharing jobs and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The ratification of the ILO Core Convention is also a promise to coexist within the universal norms of the right to work. It is a work for both ourselves and future generations." It is a path for possible development. I am confident that the better it is settled, the higher the satisfaction and productivity of labor will be helpful to companie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