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멀리서 보면 푸른 봄’ 강민아 스틸, 시선 사로잡는 화사한 비주얼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4

본문듣기

가 -가 +

▲ KBS 2TV ‘멀리서 보면 푸른 봄’ 강민아 스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강민아가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서 노력파 대학생 김소빈으로 변신, 씩씩한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오는 6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연출 김정현/ 극본 고연수) 제작진은 강민아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봄을 맞은 캠퍼스의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화사한 비주얼이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인생은 멀리서 보면 희극이고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다’라는 말에서 비롯되는 제목처럼, 인생의 푸른 봄을 살아가야 할 20대들의 현실을 담은 이야기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이 작품은 푸른 듯 보이지만 각자의 삶을 고군분투하며 살아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강민아는 극 중 현실의 벽 앞에서 고군분투하는 대학생 김소빈 역을 맡는다. 명일대 경영학과 3학년에 재학 중인 그녀는 노력만큼 따라와 주지 않는 결과에 실망하고 불안감을 겪기도 하는 인물이다. 강민아는 현실적인 고민을 지닌 여대생 김소빈으로 분해 동시대를 살아가는 청춘들의 공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4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캐릭터와 완벽 동화된 강민아(김소빈 역)의 모습이 담겼다. 상큼한 단발머리와 발랄한 옷차림을 하고 양손에 캐리어 손잡이를 쥔 채 계단을 올라가는 강민아의 모습은 캠퍼스를 누비는 대학생 그 자체를 표현하고 있다.

 

또한 김소빈(강민아 분)은 같은 학과 학생인 여준(박지훈 분), 남수현(배인혁 분)과 얽히고설킨 관계를 이어가며 흥미진진한 캠퍼스 스토리를 펼친다. 이들의 첫 만남은 어떨지, 저마다의 사정을 지닌 청춘들이 한데 어우러져 어떤 메시지를 전달할지 궁금해진다.

 

자신만의 색깔로 김소빈 캐릭터를 표현, 더욱 입체적인 연기를 보여줄 강민아의 활약은 오는 6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Kang Min-ah is going to show a spirited charm by transforming from'blue spring from a distance' to Kim So-bin, a hard-working college student.

 

The production crew of KBS 2TV's new Monday-Tuesday drama “Blue Spring from a Distance” (director Kim Jeong-hyun/playwriter Ko Yeon-soo), which airs for the first time in June, released Kang Min-ah's first still. The bright visuals that capture the atmosphere of the campus in spring catch the eye at once.

 

Like the title of “Life is a comedy when viewed from a distance, and a tragedy when viewed from a distance”, ‘Blue Spring from a distance’ is a story that contains the reality of the 20s who have to live the green spring of life. This work, based on the webtoon of the same name, looks blue, but it depicts the stories of young people struggling through their lives.

 

Kang Min-ah plays the role of Kim So-bin, a college student who struggles in front of the wall of reality in the play. She is a 3rd year student in the Myeongji University Business Administration Department, and she is a person who is disappointed and anxious about the results that do not follow as much as her efforts. Kang Min-a is going to break down into her college student Kim So-bin, who has her realistic concerns, and will evoke the sympathy of the youth living in her contemporaries.

 

In the photo released on the 4th, the figure of Kang Min-ah (played by Kim So-bin) was fully assimilated with the character. With her fresh short hair and sporty attire, her figure of Kang Min-ah ascending her stairs while holding a carrier handle in her both hands expresses the university student itself traveling around her campus.

 

In addition, Kim So-bin (played by Kang Min-ah) and her students in the same department, Yeo-jun (Park Ji-hoon) and Nam Soo-hyun (Bae In-hyuk), continue a shaky relationship and unfold her exciting campus story. I am curious about how they will meet for the first time and what kind of message they will deliver with young people with their own circumstances.

 

Kim So-bin's character is expressed in her own color, and her performance of Kang Min-ah, which will show her more three-dimensional acting, can be seen in KBS 2TV's new monthly drama “Blue Spring from a Distance,” airing for the first time in June.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