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마블 신작 라인업, ‘블랙 위도우’부터 ‘이터널스’·‘스파이더맨’까지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4

본문듣기

가 -가 +

▲ 마블 신작 라인업 <사진출처=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마블 스튜디오가 신작 라인업을 공개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으로 역대 최고 오프닝, 역대 외화 흥행 1위 등을 기록하며 흥행 역사를 다시 쓴 마블 스튜디오가 전 세계 관객들과 함께 해온 모든 순간을 추억하는 동시에 MCU의 미래를 안내하는 ‘MCU 새로운 시대의 시작’ 영상을 전격 공개, 폭발적인 반응과 향후 작품에 대한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공개된 영상은 오랜 세월 MCU와 함께 많은 추억을 쌓아 온 관객들의 마음을 고스란히 담으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어벤져스>시리즈,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시리즈, <닥터 스트레인지>, <블랙 팬서> 등 영화 그 이상의 감동과 놀라운 경험을 선사한 작품들의 명장면에 마블 코믹스의 대부인 스탠 리의 나레이션이 더해지며 마블과 깊은 유대감을 형성해온 모든 팬들에게 잊을 수 없는 감동을 선사한다. 

 

여기에 오는 7월 개봉을 확정한 2021년 MCU의 첫 리얼 액션 블록버스터 <블랙 위도우>를 비롯해 9월 개봉을 앞둔 MCU의 세계관을 확장할 작품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그리고 올 하반기 관객들을 찾아올 <이터널스>와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까지 <어벤져스: 엔드게임>이후 무려 2년여만에 극장에서 관객들을 맞이할 마블 작품들이 차례대로 등장해 짜릿한 전율을 선사한다. 

 

또한 2021년부터 2023년까지 차례로 준비되어 있는 다양한 MCU 작품들의 라인업도 공개되면서 모두가 기대한 그 이상의 새로운 세계관은 물론, 영원히 계속 될 마블 신드롬을 예고해 관객들의 기대감이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최고의 라인업으로 새로운 시작을 알린 마블 스튜디오는 또 한 번 ‘마블의 해’가 될 것을 예고하며 7월 <블랙 위도우>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개봉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Marvel Studios has unveiled a new lineup.

 

Marvel Studios, which rewritten the box office history by recording the best opening ever with <Avengers: Endgame> and the number one foreign currency box office ever, reminisces the moments it has made with audiences around the world and guides the future of MCU. The'The Beginning of a New Era' video has been released, and explosive reactions and expectations for future works are pouring out.

 

The released video captures the hearts of the audience who have accumulated many memories with the MCU for many years and draws attention.

 

In particular, the narration of Stan Lee, the godfather of Marvel Comics, is added to the famous scenes of works that have more impressive and surprising experiences than movies such as the <Avengers> series, <Guardians of the Galaxy> series, <Doctor Strange>, and <Black Panther>. It brings an unforgettable impression to all the fans who have formed a deep bond with him.

 

Here, including <Black Widow>, MCU's first real action blockbuster <Black Widow>, which was confirmed to be released in July, and <The Legend of Xiangqi and Ten Rings>, which will expand the world view of MCU, which is due to be released in September, and <The Legend of Ten Rings>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From Eternals to Spider-Man: No Way Home, Marvel works that will greet audiences at the theater appear one after another in two years after <Avengers: Endgame>, giving a thrilling thrill.

 

In addition, with the release of a lineup of various MCU works, which are in turn prepared from 2021 to 2023, not only a new worldview beyond what everyone expected, but also the Marvel Syndrome that will continue forever, the expectations of the audience are peaking.

 

Marvel Studios, which announced a new beginning with the best lineup, will be released in sequence starting with <Black Widow> in July, announcing that it will be'Marvel's Year' once again.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