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양주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2021년 부모또래상담’ 참여자 모집 실시

김현우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4

본문듣기

가 -가 +

▲ 부모또래상담 기초교육 참여자 모집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양주시> (C)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양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 부모를 대상으로 자녀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위기유형별 교육, 눈높이 상담을 지원하는 ‘2021년 부모또래상담’ 기초교육 프로그램을 수강할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모또래상담 기초교육’은 청소년기 자녀 양육에 어려움을 겪는 부모들에게 실생활과 밀접한 안내 및 프로그램을 제공, 상담·치료에 대한 심리적 문턱을 낮추고 주위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위기가정과 위기 청소년을 조기 발견해 전문기관 연계를 돕는 활동이라고 했다.

 

이번 교육은 청소년 부모 20명을 대상으로 오는 5월 13일부터 6월 10일까지 12시간 총 4회에 걸쳐 진행하며 교육비는 무료이며 참여를 원하는 청소년 부모는 양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로 전화하면 되고, 프로그램 운영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고 했다.

 

이상현 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정 내 청소년들과의 소통에 힘들었던 학부모들에게 다가가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부모또래상담자들을 양성하기 위해 이번 교육을 기획했다”며 “상담의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 부모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한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Youth Counseling and Welfare Center, recruiting participants for “2021 Parent and Peer Consultation”

 

Education by crisis type and counseling support for parents of adolescents to help their children grow healthy

 

[Reporter Hyun-woo Kim = North Gyeonggi] Yangju Youth Counseling and Welfare Center recruits participants to attend the '2021 Parent Peer Counseling' basic education program that supports education by crisis type and eye level counseling to help adolescent parents with healthy growth of their children. Said that.

 

'Basic Parent and Peer Counseling Education' provides guidance and programs closely related to real life to parents who have difficulty raising children in adolescence, lowering the psychological threshold for counseling and treatment, and early detection of at-risk families and youth in crisis who complain of difficulties around them. It was said that it was an activity to help link organizations.

 

This education is conducted for 20 youth parents over a total of 4 12 hours from May 13 to June 10. The education fee is free. Parents of adolescents who wish to participate can call the Yangju Youth Counseling and Welfare Center. For other details, such as the operation of the program, they can inquire at the Yangju Youth Counseling Welfare Center.

 

Center Director Sang-Hyeon Lee said, “We planned this education to cultivate parental counselors who could have a good influence by reaching out to parents who had difficulty communicating with teenagers in the home due to Corona 19. We ask for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hhxh0906@naver.com

 


원본 기사 보기: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