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괴산군, 2022.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참여자 모집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4

본문듣기

가 -가 +

▲ 괴산군은 ‘2022년도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복합 지원사업’의 공모 참여를 위한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C)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은 4일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2022년도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복합 지원사업’의 공모 참여를 위해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복합 지원사업’은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2종 이상의 에너지원을 주택·공공건물·상업건물 등에 설치해 전기와 열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군은 지역 에너지자립 기반을 확충하고, 그린뉴딜 실현을 위한 기반을 구축을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총 70억원의 사업비에 태양광 주택(3㎾) 500가구, 축사(20㎾) 10개소, 공장(100㎾) 7개소, 비영리시설(10㎾) 5개소, 상업건물(10㎾) 10개소, 지열(17.5㎾) 50가구, 태양열 10가구 등을 목표로 5개 면(감물, 청안, 사리, 소수, 불정)에서 신청을 접수받고 있다.

 

사업 참여자는 사업비의 20%만 자부담하면 되고, 마을회관, 경로당, 마을창고 등의 공동시설은 사업비가 전액 지원된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다음달 4일까지 해당 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군은 이 사업을 통해 연간 1245톤의 이산화탄소 절감효과와 가구당 50만 원가량의 에너지 비용 절약을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친환경에너지 확대를 통한 ‘유기농업군’ 이미지 강화뿐만 아니라 신재생설비에 대한 주민의식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괴산군 관계자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은 농촌 마을 및 복지시설 등에 큰 부담 없이 진행할 수 있고 사업에 참여하는 주민들에게 전기요금 절감 등 가시적인 효과가 나타나 주민들의 만족도가 높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이 더욱 많은 에너지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민·관이 함께 공모사업을 준비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니 많은 신청 바란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esan-gun, 2022. Recruitment of new and renewable energy convergence support contest participants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announced on the 4th that it would recruit project participants to participate in the “2022 New and Renewable Energy Supply Convergence and Complex Support Project” host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the Korea Energy Agency.

 

The'Renewable Energy Supply Convergence and Complex Support Project' is a project to supply electricity and heat by installing two or more types of energy sources, such as solar, solar, and geothermal, in houses, public buildings, and commercial buildings.

 

The military is pursuing this project to expand the foundation for regional energy independence and establish a foundation for realizing the Green New Deal.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7 billion won, 500 solar houses (3 kW), 10 houses (20 kW), 7 factories (100 kW), 5 non-profit facilities (10 kW), 10 commercial buildings (10 kW), Applications are being received in five areas (Gammul, Cheongan, Sari, Sosu, and Irregular) targeting 50 geothermal (17.5kW) households and 10 solar-powered households.

 

Participants in the project only have to pay 20% of the project cost, and the project cost is fully supported for common facilities such as the village hall, senior citizens' hall, and village warehouse.

 

Residents who want to participate in the project can apply to the relevant Myeon office by the 4th of the following month.

 

Through this project, the county expects to save 1245 tons of carbon dioxide per year and energy cost savings of about 500,000 won per household.

 

In addition, it is expected that not only the image of the “organic agriculture group” will be strengthened through the expansion of eco-friendly energy, but also the public awareness of new and renewable facilities will be greatly improved.

 

An official from Goesan-gun said, “The new and renewable energy convergence support project can be carried out without a heavy burden on rural villages and welfare facilities, and the residents participating in the project have tangible effects such as reducing electricity bills, so the satisfaction of the residents is high. “We are planning to expand the new and renewable energy supply business by preparing a public offering project together so that people can receive more energy welfare benefits, so please apply for a lot.”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