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옥천군 새마을회, 농가 생산적 일손봉사 활동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군새마을회(회장 김현숙) 20여명은 5월 4일 군북면 국원리의 옻나무 농가를 방문하여 일손봉사를 실시했다.

 

옥천군새마을회는 매년 한 마을과 1사1 일손봉사 협약을 맺어 일손나눔을 적극 실천해왔다. 이어 올해는 군북면 국원리와 자매결연을 맺고 두번째 일손봉사를 실시함으로써 지역농가의 발전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섰다.

 

이날 참여한 곳은 이용분씨 소유의 농가(812㎡)로 옻나무를 주 수확품목으로 하여 연간 약 2만주 이상의 옻나무를 재배하고 있다. 옻나무 농가를 방문한 새마을회원들은 이전에 심었던 옻나무 씨가 새싹으로 잘 자랄 수 있도록 주변 제초 작업을 하는 등 값진 노동력을 제공하였다. 이외에도 기타 일손돕기를 통해 농가의 부족한 인력에 큰 도움이 되는 보람찬 하루를 보냈다.

 

김현숙 옥천군 새마을회장은 “앞으로도 의미 있는 일손봉사 활동에 새마을회에서 힘을 보태 일손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계속 도움을 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생산적 일손봉사는 일손이 부족한 농가·중소기업에 유휴 인력을 투입해 인력난을 해소하는 충북의 특수 일자리 시책으로 일할 능력이 있는 만 75세 이하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고, 하루 4시간 봉사에 2만원일 실비를 받을 수 있는 사업이다.

 

한편, 옥천군은 4월 30일 기준 생산적 일손봉사를 통해 192개 농가와 3개 기업에 연인원 7,138명을 지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aemaul Association of Okcheon-gun, farmers' productive labor service activities

-im changyong reporter

 

About 20 people of Okcheon-gun Saemaul Association (President Hyun-sook Kim) visited an lacquer farmhouse in Gukwon-ri, Gunbuk-myeon, and conducted a hand-to-hand service.

 

The Okcheon-gun Saemaul Association has been actively practicing work-hand sharing by signing a one-company one-hand service agreement with a village every year. Subsequently, this year, a sisterhood relationship was established with Gukwon-ri, Gunbuk-myeon, and the second hand-to-hand service was conducted, bringing one step closer to the development of local farms.

 

On this day, the participating place is a farmhouse owned by Mr. Yong-Bun (812㎡), which grows more than 20,000 lacquer trees annually with lacquer as the main crop. Saemaul members who visited the lacquer farmhouse provided valuable labor, such as weeding the surrounding so that the lacquer seeds that were previously planted could grow into sprouts. In addition to this, I had a rewarding day that was very helpful to the scarce manpower in the farmhouse by helping other workers.

 

Kim Hyun-suk, president of Saemaul in Okcheon-gun, said, “I want to continue to help farmers who are struggling with the inability to find workers by contributing to the meaningful work-hands volunteer activities at the Saemaul Association in the future.”

 

The Productive Work-Hand Service is a special job policy in Chungbuk, where idle manpower is provided to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with insufficient workforce. Anyone under the age of 75 who has the ability to work can participate and pay an actual cost of 20,000 won per day for four hours of volunteer work. It is a business that can be received.

 

On the other hand, Okcheon-gun provided 7,138 couples to 192 farm households and 3 companies through productive labor service as of April 30.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