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광주시 119특수구조단, 화생방 대테러 합동훈련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1-05-05

본문듣기

가 -가 +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지난 4일 광산구 월계동 남부대학교 주차장에서 화생방 대테러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영산강유역환경청 등 5개 유관기관은 비대면 방식으로 참여했다.

 

현장에서는 119특수구조단 대원 30여명과 화생방 분석차 등 7대의 장비를 동원해 ‘탱크로리에서 미상의 화학물질이 누출된 사고’를 가정한 초동조치 및 사고대응훈련이 이뤄졌다.

 

화생방 사고 대응 역량을 강화를 위해 ▲드론 등 첨단장비를 활용한 초기대응 ▲신속한 인명구조와 유해화학물질 탐지 및 차단 ▲제독 및 잔류 오염도 측정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송성훈 광주시 소방안전본부 119특수구조단장은 “이번 훈련은 누출된 화학 물질에 대한 정확한 탐지와 분석, 체계적인 정찰 및 제독 절차가 목적이다”며 “앞으로도 강도 높은 교육훈련을 통해 특수사고 발생 시 현장에 적합한 구조 활동으로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City 119 Special Rescue Team, Joint Training on Chemical Defense Terrorism

City Fire Safety Headquarters. Virtual response training assuming an unknown chemical leakage accident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Metropolitan City Fire and Safety Headquarters conducted a joint anti-terrorism drill at Nambu University parking lot in Wolgye-dong, Gwangju-gu on the 4th.

In consideration of the Corona 19 situation, five related organizations, including the Yeongsan River Basin Environmental Office, participated in this training in a non-face-to-face manner.

At the site, about 30 members of the 119 Special Rescue Team and 7 equipment, including a chemical analysis vehicle, were mobilized for initial response and accident response training, assuming an accident where an unknown chemical substance leaked from the tank.

In order to reinforce the ability to respond to chemical accidents, ▲ initial response using advanced equipment such as drones ▲ rapid lifesaving and detection and blocking of hazardous chemicals ▲ decontamination and measurement of residual pollution.

Song Seong-hun, head of the 119 Special Rescue Team, Gwangju City Fire Safety Headquarters, said, “This training is aimed at accurate detection and analysis of leaked chemicals, systematic reconnaissance and decontamination procedures.” “We will try to minimize human casualties through rescue activities,”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