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현대차, UNDP와 지속가능한 미래 위한 솔루션 첫 공개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6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현대자동차가 ‘for Tomorrow’ 프로젝트를 론칭 6개월을 맞아,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도출된 다양한 솔루션을 6일 처음으로 선보였다.

 

for Tomorrow는 현대차와 UNDP(UN Development Programme, 유엔개발계획)가 지난해 9월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함께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교통, 주거, 환경 등 오늘날 글로벌 사회가 직면한 문제를 해결하고, 더 나은 내일을 만들기 위해 전세계 각계 구성원들의 집단지성을 모아 솔루션을 만들고 이를 현실화하는 ‘크라우드소싱(Crowdsourcing)’ 방식의 캠페인이다.

 

현대차와 UNDP는 원활한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누구나 지속가능한 미래에 대한 솔루션을 제안하고, 마음에 드는 아이디어에 대한 투표와 의견을 자유롭게 주고받을 수 있도록 온라인 홈페이지를 개설했다.

 

현대차와 UNDP는 for Tomorrow 프로젝트의 첫 번째 주제로 UN의 17가지 ‘지속가능한 개발 목표’ 중 11번째인 ‘지속가능한 도시와 커뮤니티 조성(Sustainable Cities and Communities)’을 반영, ‘포용적이고 안전하며 회복력 있는 지속가능한 도시 조성(Make cities Inclusive, Safe, Resilient, and Sustainable)’으로 정하고 지난해 10월부터 솔루션을 응모 받았다.

 

이번에 영상을 통해 공개된 솔루션은 실생활에 직접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현장밀착형 솔루션부터 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혁신 솔루션까지 지역 사회에 맞는 다양한 솔루션으로, 실제 해당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직면한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홈페이지에 직접 제시한 내용을 기반으로 도출됐다.

 

for Tomorrow 프로젝트 홍보대사이자 친환경 생필품을 만드는 ‘어니스트 컴퍼니(Honest Company)’ 창립자인 배우 제시카 알바(Jessica Alba)의 내레이션으로 진행되는 영상에는 △태양광 가로등(Solar Streetlights, 나이지리아) △그린 에너지 모빌리티(Green Energy Mobility, 네팔) △리얼 아이스(Real Ice, 영국) 등 더 나은 내일을 만들기 위한 3가지 솔루션이 등장한다.

 

나이지리아에 거주하는 오나 안젤라 아마카(Onah Angela Amaka)가 제시한 태양광 가로등(Solar Streetlights)은 낙후된 지역 주민들이 태양광 가로등을 스스로 설치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솔루션이다.

 

이렇게 설치된 태양광 가로등을 통해 사람들이 일몰 후에도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지역 사회에 활기를 불어넣고 더 나은 내일을 만들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그린 에너지 모빌리티(Green Energy Mobility, GEM)는 ‘사파 템포(Safa Tempo)’라 불리는 네팔의 노후화된 미니 전기 버스에 고효율 배터리를 적용할 수 있도록 경제적인 지원을 해주는 핀테크 플랫폼 솔루션이다.

 

미니 전기 버스 운전자 대부분이 은행에서 대출을 받기 쉽지 않은 여성이라는 점을 고려해 네팔에 거주하는 소니카 만다르(Sonika Manandhar)와 티파니 통(Tiffany Tong)이 제안한 솔루션으로 금융 지원을 통해 많은 폐기물을 발생시키는 비효율적인 배터리에서 벗어나 환경적·경제적으로 지역 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선보인 리얼 아이스(Real Ice)는 영국의 시안 셔윈(Cian Sherwin)이 공모한 내용으로 얼음이 녹아내려 해수면이 높아지면서 50년 내에 현재 거주지에서 불가피하게 이동해야 하는 처지에 놓인 웨일즈의 일부 지역을 위해 북극의 얼음을 다시 얼릴 수 있도록 고안된 기술에 대한 솔루션이다.

 

셔윈은 뱅거 대학교와 함께 기후 변화로 인한 지구 온난화에 대응하고자 풍력을 이용해 녹아버린 빙판에서 물을 퍼올려 북극의 얼음을 다시 얼릴 수 있는 리얼 아이스 기계를 개발해 테스트를 진행 중이며, 추후 완성된 기계는 북극 지역 주민들이 운영할 예정이다.

 

영상에 공개된 3가지 솔루션 외에도 지난해 10월부터 총 30여개국에서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기 위한 50여개의 다양한 솔루션이 홈페이지에 접수됐다.

 

대다수의 솔루션이 대기오염, 지구 온난화, 친환경 에너지 등 글로벌 공통으로 직면한 환경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하는 내용을 차지할 정도로 환경 이슈에 대한 전세계인들의 높은 관심을 보여줬다.

 

특히, 제안된 솔루션의 대부분이 환경이슈와 지속가능성에 대한 높은 관심을 가진 MZ세대가 직접 참여한 것으로, 현대자동차는 이번 프로젝트가 글로벌 환경 이슈를 해결하기 위한 MZ세대의 새로운 공감과 소통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와 UNDP는 영상을 통해 선보인 솔루션을 비롯해 홈페이지에서 응모 받은 다양한 분야의 솔루션 중 일부를 선정해 환경 운동가 데이비드 드 로스차일드(David De Rothschild)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UNDP 산하 ‘UNDP 액셀러레이터 랩스(Accelerator Labs)’, ‘현대 크래들(Hyundai CRADLE)’과의 액셀러레이팅을 통해 현실화될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선정된 솔루션의 액셀러레이팅은 5월부터 본격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현대차와 UNDP는 솔루션이 현실화되는 상세한 과정을 다큐멘터리로 제작해, 올 9월에 있을 UN 총회 기간에 선보일 방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는 for Tomorrow 프로젝트를 통해 브랜드 비전인 ‘인류를 위한 진보(Progress for Humanity)’를 가속화하고 지속 가능한 사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이어 갈 것”이라며 “이번 프로젝트에 제시된 솔루션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더 나은 내일을 만들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yundai Motor Company Unveils First Solution for a Sustainable Future with UNDP

-Reporter Moon Hong-cheol


In the 6th month of launching the'for Tomorrow' project, Hyundai Motor Company introduced a variety of solutions for a sustainable future for the first time on the 6th.


for Tomorrow is a project that Hyundai Motor Company and UNDP (UN Development Program)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in September last year. It is a'Crowdsourcing' campaign to solve the problems facing today's global society such as transportation, housing, and the environment, and to create a solution by gathering the collective intelligence of members from all over the world to create a better tomorrow.


For smooth project promotion, Hyundai Motor Company and UNDP have opened online homepages so that anyone can propose solutions for a sustainable future and freely exchange votes and opinions on favorite ideas.


As the first theme of the for Tomorrow project, Hyundai Motor Company and UNDP reflect'Sustainable Cities and Communities', the eleventh of the UN's 17'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It was set as'Make cities Inclusive, Safe, Resilient, and Sustainable' and received an application for a solution in October last year.


The solution released this time through the video is a variety of solutions tailored to the local community, from field-oriented solutions that can be used directly in real life to data-based digital innovation solutions, solving the environmental problems faced by residents living in the actual area. It was derived based on the content directly presented on the website.


The video narrated by actress Jessica Alba, the ambassador for the for Tomorrow project and the founder of'Honest Company' that makes eco-friendly necessities, includes △Solar Streetlights (Nigeria) △Green Energy Mobility (Green). Energy Mobility, Nepal) △Real Ice (UK) and other three solutions to create a better tomorrow will appear.


Solar Streetlights, presented by Nigeria-based Onah Angela Amaka, are a solution that helps underdeveloped local residents install solar street lights on their own.


The solar street light installed in this way will enable people to engage in a variety of activities even after sunset, invigorating the community and creating a better tomorrow.


Green Energy Mobility (GEM) is a fintech platform solution that provides economic support for the application of high-efficiency batteries to Nepal's aging mini electric bus called “Safa Tempo”.


Considering that most of the mini electric bus drivers are women who are not easy to get loans from banks, the solution proposed by Sonika Manandhar and Tiffany Tong, who live in Nepal, generates a lot of waste through financial support.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ble to help local communities environmentally and economically, freeing from inefficient batteries.


The final release of Real Ice was a contest by Cian Sherwin of the United Kingdom. As the sea level rises due to the melting of ice, it is a part of Wales that is inevitably forced to move from its current residence within 50 years. It is a solution to a technology designed to refreeze the ice in the Arctic.


Sherwin and Bangor University are in the process of developing and testing a real ice machine that can refreeze Arctic ice by pumping water from melted ice using wind turbines to respond to global warming caused by climate change. It will be run by local residents.


In addition to the three solutions released in the video, more than 50 various solutions to create a sustainable future in 30 countries have been received on the website since last October.


The majority of solutions showed high interest in environmental issues around the world to the extent that they present solutions to common global environmental problems such as air pollution, global warming, and eco-friendly energy.


In particular, most of the proposed solutions were directly participated by MZ generations, who have a high interest in environmental issues and sustainability, and Hyundai Motor Company believes that this project will be a new place for MZ generations' sympathy and communication to solve global environmental issues I'm looking forward to it.


Hyundai Motor Company and UNDP selected some of the solutions presented through video, as well as solutions in various fields that were applied on the website, and selected experts in various fields, including environmental activist David De Rothschild, and'UNDP Accelerator Labs' under UNDP. Labs)' and'Hyundai CRADLE' are planning to provide support so that it can be realized through accelerating.


Acceleration of the selected solution is expected to proceed in earnest from May, and Hyundai Motor Company and UNDP plan to produce a documentary on the detailed process of the solution becoming a reality, and present it during the UN General Assembly in September this year.


An official from Hyundai Motors said, “Hyundai Motor will continue various activities to accelerate the brand vision of'Progress for Humanity' and create a sustainable society through the for Tomorrow project. "We will continue to work in many ways to help more people create a better tomorrow with our solution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