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마트, 국내 대형마트 최초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최애리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6

본문듣기

가 -가 +

 


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이마트가 국내 대형마트 최초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에 나선다.

 

이마트는 6일부터 성수점, 왕십리점, 영등포점등 수도권 70여개 점포에서 ‘휴마시스 코비드-19 홈 테스트(2입)’ 초도물량 약 5000개를 판매한다고 밝혔다. 가격은 1만6000원이다.

 

아울러 오는 7일 오후에는 나머지 점포에도 추가물량 5000여개를 투입해 판매처를 전점으로 확대할 예정이다.이마트는 판매물량을 늘려 10일부터는 본격적인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에 돌입한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휴마시스에서 제조한 것으로, 전문가의 도움 없이 직접 콧속(비강)에서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양성·음성 여부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천진실 이마트 헬스케어 바이어는 “고객들이 언제든 필요할 때 이마트에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구매하실 수 있도록, 물량 확보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mart sells Corona 19 self-test kit for the first time in Korea
-Reporter Choi Ae-ri

 

E-Mart is the first Korean supermarket to sell COVID-19 self-test kits.


From the 6th, E-Mart announced that it will sell about 5,000 initial quantities of “Humasis Covid-19 Home Test (2 pieces)” at 70 stores in the metropolitan area, including Seongsu, Wangsimni, and Yeongdeungpo stores. The price is 16,000 won.


In addition, on the afternoon of the 7th, an additional 5,000 units will be added to the rest of the stores to expand sales to all stores. E-Mart plans to increase the sales volume and start selling COVID-19 self-test kits in earnest from the 10th.


The product to be introduced this time is manufactured by Humasis, and it is a method of checking whether it is positive or negative by dropping a sample collected from the nose (nasal cavity) directly into the kit without the help of an expert.


Tianjinsil E-Mart healthcare buyer said,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secure the quantity so that customers can purchase the Corona 19 self-test kit at E-Mart whenever they need i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