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알바 일자리 가장 많이 늘어난 지역 ‘제주도’..시급 1위는?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5-07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대한민국에서 알바 일자리가 가장 많이 증가한 지역은 ‘제주특별자치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알바본에 따르면 올해 1월~4월 알바몬에 등록된 알바 공고수는 200여만 건으로 지난해 대비 42%가량 늘었다.

 

이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제주특별자치도 내의 알바 공고수가 80.0% 증가해 다른 지역에 비해 가장 크게 늘었다.

이어 △경상북도(77.8%) △대구광역시(71.5%) △세종특별자치시(69.4%) △충청북도(66.4%) 순이었다.

 

반면, △광주광역시(39.9%) △인천광역시(39.7%) △울산광역시(39.3%) △부산광역시(37.1%)의 알바 공고수 증가율은 30%대로 타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자리 증가폭이 낮았다.

 

특히, 전국에서 알바 공고수 증가율이 가장 낮은 지역은 ‘서울특별시’였다. 제주특별자치도가 80% 증가한 것에 반해 서울시의 알바 공고수 증가율은 29.1%에 그쳤다.

 

공고수 증감률과 별개로 전국에서 알바 일자리가 가장 많은 곳은 경기도(35.6%)와 서울(30.9%)이 차지했다. 올해 1월~4월 등록된 전체 아르바이트 공고 중 60% 이상이 이 두 지역에 집중됐다.

 

아울러 지역별 평균 시급도 조사 결과, 전국에서 알바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지역은 ‘세종특별시’였다. 세종시에 등록된 공고들의 경우 시간당 평균 9673원을 알바비로 책정한 것으로 집계됐다.

 

다음으로 △경상북도(9524원) △서울특별시(9489원) △경기도(9472원) △제주특별자치도(9382원) 등의 지역이 전국 알바 시급 상위 TOP5에 들었다.

 

반면, △광주광역시(9096원) △전라북도(9098원) △전라남도(9118원) △대구광역시(9216원) △대전광역시(9217원) 등의 지역은 타지역에 비해 알바 시급이 다소 낮은 편에 속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ju-do,” the region with the largest number of jobs in Alba.. Who is the number one hourly wage?

-Reporter Moon Hong-cheol

 

It was found that the region with the largest increase in the number of Alba jobs in Korea was in Jeju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According to Albabon on the 7th, the number of Albanian notifications registered in Albamon from January to April this year was about 2 million, an increase of 42% compared to last year.


Looking at this by region, the number of alba officials in Jeju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increased by 80.0%, the largest increase compared to other regions.


This was followed by △Gyeongsangbuk-do (77.8%), △Daegu Metropolitan City (71.5%), △Sejong Special Self-Governing City (69.4%) △Chungcheongbuk-do (66.4%).


On the other hand, △Gwangju Metropolitan City (39.9%), △Incheon Metropolitan City (39.7%) △Ulsan Metropolitan City (39.3%) △Busan Metropolitan City (37.1%) showed an increase of 30% in the number of job openings.


In particular,'Seoul Metropolitan City' was the region with the lowest rate of increase in the number of Alba officials in the country. While the Jeju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increased by 80%, the increase rate of the number of Alba officials in Seoul was only 29.1%.


Apart from the increase/decrease rate in the number of public announcements, Gyeonggi Province (35.6%) and Seoul (30.9%) accounted for the largest number of Alba jobs in the country. More than 60% of all part-time job announcements registered from January to April this year were concentrated in these two regions.


In addition, as a result of the average hourly wage survey by region, the region with the highest average hourly wage in Alba in the country was'Sejong Metropolitan City'. In the case of announcements registered in Sejong City, an average of 9673 won per hour was set as Albabi.


Next, regions such as △Gyeongsangbuk-do (9524 won), △Seoul Metropolitan City (9489 won) △Gyeonggi-do (9472 won) △Jeju Special Self-Governing Province (9382 won) were ranked in the top 5 in the national Alba city class.


On the other hand, regions such as Gwangju Metropolitan City (9096 won) △ Jeollabuk-do (9098 won) △ Jeollanam-do (9118 won) △ Daegu Metropolitan City (9216 won) △ Daejeon Metropolitan City (9217 won) have a slightly lower Albanity wage compared to other regions. Belonge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