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잘못 보낸 문자 메시지 “이제 카톡처럼 삭제된다”

정민우 기자 l 기사입력 2021-05-10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이동통신 3사가 스마트폰 사용자들이 더욱 쉽고 편리하게 소통할 수 있도록, ‘채팅플러스’에 신규 기능을 탑재하는 등 편의성을 강화한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이동통신 3사는 RCS ‘채팅플러스’에 메시지 보내기 취소와 공감하기, 답장 등의 신규 기능을 추가한 업데이트를 단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채팅플러스에 도입된 ‘메시지 보내기 취소’ 기능은 메시지 발송 후 5분 이내에 메시지 내용을 삭제할 수 있는 기능이다. 삭제하려는 메시지를 2초 간 누르면 나타나는 메뉴에서 ‘보내기 취소’를 선택하면 실행된다. 특히, 수신인이 이미 읽은 메시지의 삭제도 가능하다. 상대방에게는 내용 대신 ‘보내기 취소된 메시지 입니다’라는 문구가 표시된다.

 

메시지 보내기 취소 기능은 삼성전자 갤럭시S21에서 이용이 가능하며, 이동통신 3사는 추가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할 수 있는 단말의 종류를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특정 메시지에 대해 공감을 표시하거나 답장을 보낼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공감’은 이모티콘으로 상대방의 메시지에 쉽고 재미있게 감정을 표현할 수 있는 기능이다. ‘답장’은 이미 지나간 메시지에 댓글을 달아 편하게 대화를 이어 나갈 수 있도록 돕는 기능이다.

 

공감과 답장 기능은 대화창을 2초간 누를 때 나오는 이모티콘 선택과 답장 메뉴를 눌러 각각 사용 가능하다. 안드로이드 11을 사용하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용자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새로 선보인 메시지 보내기 취소 기능 외에도 5MB 이하의 텍스트를 비롯해 사진이나 동영상 등도 추가 요금이나 데이터 차감 없이 주고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데이터 사용료 부담 없이 편리한 소통이 가능하다.

 

한편, 올 4월말 기준 채팅플러스 가입자는 이동통신 3사 합산 2749만명이며, 서비스 이용이 가능한 스마트폰은 69개 기종(삼성전자 54개, LG전자 15개)이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orrectly sent text message “Now it is deleted like KakaoTalk”

-Reporter Jeong Min-woo

 

To make it easier and more convenient for smartphone users to communicate with the three mobile telecommunications companies, convenience is strengthened by installing new functions in'Chat Plus'.


SK Telecom, KT, and LG Uplus announced on the 10th that they have added new functions such as canceling sending messages, empathizing, and replying to RCS'Chat Plus'.


The ‘Cancel Message Send’ function introduced in Chat Plus is a function that allows you to delete the contents of a message within 5 minutes after sending the message. If you press the message you want to delete for 2 seconds and select ‘Cancel Send’ from the menu that appears, it is executed. In particular, it is also possible to delete a message that the recipient has already read. Instead of the content, the other person will see the phrase ‘This message has been cancelled.’


The message sending cancel function is available on Samsung Electronics' Galaxy S21, and the three mobile operators plan to sequentially expand the types of terminals that can be used through additional updates.


In addition, the ability to show empathy or send a reply to a specific message has also been added. 'Empathy' is a function that allows you to express your feelings in the other's message in an easy and fun way with emoticons. ‘Reply’ is a function that helps you to continue the conversation by commenting on messages that have already passed.


The empathy and reply functions can be used by pressing the emoji selection and reply menu that appear when you press the chat window for 2 seconds. Anyone using Samsung Electronics' smartphone using Android 11 can use it.


In addition to the newly introduced message sending cancel function, texts of less than 5MB, photos and videos can be exchanged without additional charges or deducting data. Through this, customers can communicate conveniently without burdening data usage fees.


On the other hand, as of the end of April this year, the total number of Chat Plus subscribers was 27.49 million, and 69 types of smartphones (Samsung Electronics 54, LG Electronics 15) are available for servic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