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도 '저소득층 생계지원금' 지급

이요한 기자 l 기사입력 2021-05-10

본문듣기

가 -가 +

 

 

▲  전북도가 전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결정한데 이어 저소득층 35,000여 가구에 가구원 수와 상관없이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소득이 감소한 가구당 생계지원금 50만원을 지급한다.        / 포스터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전북도가 전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결정한데 이어 저소득층 35,000여 가구에 가구원 수와 상관없이 가구당 생계지원금 50만원을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로 소득이 감소한 도내 저소득층 가구로 선정 기준은 기준중위소득 75% 이하(4인 기준 365만 원)고 재산은 시 지역 35천만원 이하군 지역은 3억원 이하여야 한다.

 

금융재산과 부채는 적용하지 않는다.

 

소득감소 기준은 올 1~5월 가구원 소득이 2019년 또는 2020년보다 줄어든 가구며 소규모 농가 등 바우처 지급 대상자가 한시 생계지원 대상자로 결정되면 차액인 20만원을 지원한다.

 

다만,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및 긴급복지 생계지원 등 복지제도나 긴급고용안정 지원금 또는 버팀목 플러스자금방문 돌봄종사자 생계지원 등의 재난지원금을 받은 가구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증빙자료는 원천징수영수증 및 소득감소 신고서 등 다양하게 인정된다.

 

신청은 오는 17일부터 64일까지 공휴일과 토, 일요일을 제외하고 주소지가 등록된 읍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되고 세대주 동일세대 가구원 대리인도 신청할 수 있다.

 

되고 온라인으로 신청할 경우, 오는 28일까지 복지로 누리집에서 세대주 본인만 가능하며 출생연도 끝자리 홀짝제로 운영된다.

 

지원금은 소득과 재산타 지원금 중복 여부 등을 확인하는 절차를 거쳐 오는 6월 말 도내 35,000 가구에 총 1758,000만원이 현금으로 계좌이체 될 예정이다.

 

전북도 황철호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이번 한시 생계지원 사업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위기가구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지원에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상담센터 129코로나19 중수본 한시생계지원팀주소지 읍동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do 'Survival Subsidies for Low-Income People'

500,000 won per householdRegistration at the Community Center from 17th to 4th June

 

Reporter Lee Yohan

 

Jeollabuk-do decided to pay 100,000 won per person for emergency disaster assistance to all residents of the province, and then to 35,000 low-income households, 500,000 won per household, regardless of the number of household members, will be provided.

 

Support targets are low-income households in the province whose incomes have decreased due to Corona 19, and the criteria for selection are 75% or less of the standard median income (3,600,000 won for 4 people), and the property should be less than 350 million won in city and 300 million won in county areas.

 

Financial assets and liabilities are not applied.

 

The income reduction criterion is for households whose income from January to May this year has decreased compared to 2019 or 2020, and if a voucher recipient such as a small farm is determined to be eligible for temporary livelihood support, the difference of 200,000 won will be provided.

 

However, households who have received welfare programs such as basic livelihood security livelihood benefits and emergency welfare livelihood support, emergency employment stabilization subsidies or disaster subsidies such as support fund plus livelihood support for visiting carers are excluded from the support.

 

Evidence is recognized in a variety of ways, such as withholding tax receipts and income reduction reports.

 

Applications can be made at the Eup/Myeon/Dong Community Center where your address is registered from the 17th to June 4th, excluding holidays, Saturdays, and Sundays.

 

In the case of online application, only the head of the household is available at the website for welfare until the 28th, and it is operated on a sipping system at the end of the birth year.

 

A total of 17.5 billion won will be transferred to 35,000 households in the province in cash at the end of June after a procedure to check whether income, property, or other subsidies are duplicated.

 

"We will do our best to help low-income households suffering from prolonged COVID-19 through this temporary livelihood support project," said Hwang Cheol-ho, head of the Bureau of Welfare and Women's Health, Jeonbuk Province. 19 You can inquire at the local livelihood support team in Jungsu-bon, the eup/myeon/dong community center in your address area,"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